전체뉴스 15541-15550 / 34,0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러·벨라루스 연합훈련 연장…"돈바스서 긴장 고조"

    ...의 동맹 벨라루스가 20일 종료 예정이었던 러시아와 연합훈련을 연장하기로 했다고 로이터·AFP통신이 보도했다. 이날 빅토르 흐레닌 벨라루스 국방장관은 텔레그램 계정에서 러시아와 자국 국경 인근에서 군사 활동이 증가한 데다 우크라이나 동부 분쟁지역 돈바스에서 최근 긴장이 고조돼 이런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흐레닌 장관은 이어지는 훈련은 연합군이 외부 세력의 위협에 적절한 대응을 내놓을 수 있는지 확인하는 것이 목표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도 연장된 훈련이 언제 ...

    한국경제TV | 2022.02.20 21:40

  • thumbnail
    러·벨라루스 연합훈련, 종료 직전 연장…"돈바스서 긴장 고조"

    ... 러시아의 동맹 벨라루스가 20일 종료 예정이었던 러시아와 연합훈련을 연장하기로 했다고 로이터·AFP통신이 보도했다. 이날 빅토르 흐레닌 벨라루스 국방장관은 텔레그램 계정에서 러시아와 자국 국경 인근에서 군사 활동이 증가한 데다 우크라이나 동부 분쟁지역 돈바스에서 최근 긴장이 고조돼 이런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흐레닌 장관은 이어지는 훈련은 연합군이 외부 세력의 위협에 적절한 대응을 내놓을 수 있는지 확인하는 것이 목표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도 연장된 훈련이 언제 ...

    한국경제 | 2022.02.20 21:03 | YONHAP

  • thumbnail
    '백척간두' 우크라 사태…하루하루 짙어지는 전운

    우크라 동부선 정부군-반군 교전 사흘째 격화…민간인 2명 사망설 바이든, 20일 NSC 소집…푸틴은 핵무기 훈련 참관 다급해진 우크라 "러 침공후 제재 무용" 서방에 선제대응 촉구 우크라이나 동부 지역에서 친러시아 반군과 ... 가스관이 폭발하는가 하면 민간인이 사망했다는 주장까지 제기되는 가운데 피란 행렬도 줄을 잇고 있다. 러시아는 우크라이나 침공 계획이 없다면서도 전략 핵무기 훈련까지 불사하며 압박 수위를 높이고 있다. 미국과 서방 주요국은 러시아에 ...

    한국경제 | 2022.02.20 20:46 | YONHAP

  • thumbnail
    "푸틴 비이성적…러 기업, 달러·파운드 거래 못한다"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가 20일(현지시간)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하면 러시아 기업들이 달러와 파운드화로 거래를 하지 못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존슨 총리는 이날 영국 BBC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우리가 목도하는 (러시아의) 계획은 규모 면에서 (2차 세계대전이 종식된) 1945년 이후 유럽 내 최대 전쟁이 될 수 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어떤 측면에선 이미 이 계획이 이미 시작됐다는 것이 모든 징후에 나타난다"며 "정보에 따르면 러시아는 ...

    한국경제TV | 2022.02.20 20:16

  • thumbnail
    우크라 사태에 유가·알루미늄·옥수수 가격 뛴다

    최근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 무력 충돌 우려가 커지면서 국제 유가와 함께 알루미늄, 옥수수의 가격이 뛰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한국은행 조사국 국제경제부는 주간 간행물 해외경제 포커스에 실린 보고서를 통해 "최근 국제 원자재 가격이 오름세를 보이며 변동성이 확대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보고서에 따르면 최근 러시아의 원유공급이 차질을 빚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며 국제 유가는 브렌트유 기준 배럴당 90달러대까지 상승했다. 2014년 ...

    한국경제TV | 2022.02.20 20:03

  • thumbnail
    英총리 "푸틴 비이성적…러 기업 달러·파운드 거래 중단될 것"(종합)

    BBC 인터뷰…"러, 2차대전 이후 유럽내 최대 전쟁 준비" "금융특구 내 러시아 자금 문제 해결할 것"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가 20일(현지시간)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하면 러시아 기업들이 달러와 파운드화로 거래를 하지 못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존슨 총리는 이날 영국 BBC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우리가 목도하는 (러시아의) 계획은 규모 면에서 (2차 세계대전이 종식된) 1945년 이후 유럽 내 최대 전쟁이 될 수 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

    한국경제 | 2022.02.20 19:47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명분 만드나…"우크라 공격에 민간인 2명 사망"

    우크라이나 동부 분쟁지역인 루간스크에서 민간인 2명이 정부군의 공격으로 사망했다고 러시아 관영 타스 통신 등이 20일(현지시간) 친러시아 반군 세력 루간스크인민공화국(LPR)군 발표를 인용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LPR군은 이날 러시아 국경과 7㎞ 떨어진 루간스크주 피오녜르스코예 마을에서 정부군의 공격으로 민간인 2명이 숨지고 주택 5채가 파손됐다고 주장했다. LPR군은 "피오녜르스코예 마을에서 정부군이 의용군(반군) 진지를 뚫으려고 시도하는 ...

    한국경제TV | 2022.02.20 19:45

  • thumbnail
    靑 NSC, 우크라이나 상황 긴급 점검…"국민 68명 체류 중"

    러시아와 우크라이나를 둘러싼 긴장이 지속됨에 따라 청와대는 국가안전보장회의, NSC를 긴급 소집하고 우리 국민과 기업 안전 확보 대책을 논의했다. 20일 현재 공관원과 크림지역 교민들을 제외한 우리 국민 68명이 현지에 체류 중이며 다음주 41명이 추가 철수 예정이라고 밝혔다. 청와대는 20일 오후 서훈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유관 부처 차관급이 참석한 NSC 긴급 상황점검회의를 열고 우크라이나 및 한반도 관련 상황을 점검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을 ...

    한국경제TV | 2022.02.20 19:31

  • thumbnail
    러 매체 "돈바스 반군, '정부군 공격에 민간인 2명 사망' 주장"(종합)

    독립 선포 루간스크공화국서…러 수사당국 "사건 조사 착수" 밝혀 우크라이나 동부 분쟁지역인 루간스크에서 민간인 2명이 정부군의 공격으로 사망했다고 러시아 관영 타스 통신 등이 20일(현지시간) 친러시아 반군 세력 루간스크인민공화국(LPR)군 발표를 인용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LPR군은 이날 러시아 국경과 7㎞ 떨어진 루간스크주 피오녜르스코예 마을에서 정부군의 공격으로 민간인 2명이 숨지고 주택 5채가 파손됐다고 주장했다. LPR군은 "피오녜르스코예 ...

    한국경제 | 2022.02.20 19:15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핵 재무장' 시사..."스위스 보다 큰 영토 상실"

    러시아의 침공 우려로 심각한 안보 위기를 겪고 있는 우크라이나가 핵포기 정책을 재고할 가능성까지 시사해 주목된다. 지난 1994년 러시아, 미국 등과 체결했던 '부다페스트 양해각서'에 담긴 핵포기 약속을 파기할 수도 있다는 경고였다. 인테르팍스 통신 등에 따르면 젤렌스키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간) 독일 뮌헨안보회의 연설에서 우크라이나가 세계3대 핵전력을 포기하는 대가로 안전을 보장받은 부다페스트 양해각서 이행 문제를 논의하기 위한 관련국들의 회의 ...

    한국경제TV | 2022.02.20 19: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