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051-16060 / 37,3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심화되는 지정학적 긴장감...들썩대는 에너지주에서 단기 아이디어 얻었다면

    국내 외 증시가 약세를 면치 못하는 가운데 석유, 가스 등 에너지 관련주들이 좋은 모습을 보이고 있다.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사이의 군사적 긴장감이 고조되며 글로벌 에너지 수급 차질에 대한 우려가 관련주에 호재로 작용한 것이다. 당분간 지정학적 긴장감이 유지되며 이런 현상이 지속될 가능성이 높은 만큼, 에너지 관련주에서 아이디어를 얻는 것도 좋은 전략이 될 수 있다. 한편, 스탁론에 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 모처럼 잡은 투자기회를 놓치지 ...

    한국경제 | 2022.03.02 09:50

  • 지속되는 러시아·우크라 교전에…방산株도 강세 이어가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해 교전을 이어가는 영향으로 방위산업 관련 기업들의 주가 강세도 지속되고 있다. 2일 오전 9시40분 현재 LIG넥스원은 전일 대비 6000원(8.81%) 오른 7만4100원에, 풍산은 2150원(6.76%) 상승한 3만3950원에,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2900원(5.58%) 뛴 5만4900원에, 한화시스템은 400원(2.55%) 높은 1만6100원에 각각 거래되고 있다. 우크라이나에서의 교전이 지속되면서 세계적인 군비 ...

    한국경제 | 2022.03.02 09:49 | 한경우

  • thumbnail
    [우크라 침공] "'64㎞ 진군행렬' 러, 키예프 완전포위 후 난타 예상"

    영·미 군사전문가 분석…"중화기 보강·보급문제 해결용" "러, 눈치 안보는 무제한 전쟁 채비…민간인 사상 큰 우려" 우크라이나 수도 키예프 부근에서 위성사진에 포착된 64㎞가 넘는 러시아군의 행렬이 키예프를 포위한 채 총공세를 퍼붓기 위한 용도라고 뉴욕타임스(NYT)가 전문가들을 인용해 1일(현지시간) 분석했다. 전날 미국 상업위성 업체 맥사(Maxar)는 ...

    한국경제 | 2022.03.02 09:48 | YONHAP

  • thumbnail
    원·달러 환율, 우크라 사태 악화에 1205원대

    원·달러 환율이 장 초반 상승하면서 1205원대를 기록하고 있다.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침공 사태가 지속되면서 시장 내 안전자산인 달러 선호가 이어지고 있어서다. 2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오전 9시27분 현재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대비 2.9원 오른 1205.2원을 기록하고 있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3.7원 오른 1206원에 개장했다. 러시아와 우크라이나는 지난달 28일(현지시간) 1차 회담에 나섰지만 ...

    한국경제 | 2022.03.02 09:46 | 고은빛

  • thumbnail
    [지금 우크라 국경에선] 걸어서라도…점점 불어나는 피란행렬

    ... 몰고 온 차엔 독일 번호판이 달려있었다. 전쟁을 피해 국경을 넘은 어머니를 마중하고자 독일에서 달려온 것이었다. 이 남성은 "어머니를 무사히 다시 만나게 돼 너무 기쁘다"며 환하게 웃었다. 1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와 접한 폴란드 부도미에시 국경검문소 앞은 눈물겨운 상봉의 현장이었다. 부도미에시 검문소는 원래 차량 통과만 허용되지만 지난달 26일부터 걸어서도 국경을 넘을 수 있도록 허용됐다. 폴란드 정부는 우크라이나 피란민의 입국을 위해 접경지역 ...

    한국경제 | 2022.03.02 09:46 | YONHAP

  • thumbnail
    "미, 러 항공기 영공 비행 금지키로…24시간내 시행"

    미국이 러시아 항공기의 자국 영공 비행을 금지할 예정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소식통을 인용해 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WSJ에 따르면 미 정부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대한 제재 확대로 이르면 2일 러시아 국적의 미국 영공 비행 금지를 발표하고 24시간 이내에 실행에 들어갈 예정이다. 1일 자국 항공사들과 이에 대해 논의한 미 항공당국은 그러나 자세한 언급은 하지 않았다고 WSJ은 전했다. 다만 미 유나이티드 항공사는 러시아 영공으로 ...

    한국경제 | 2022.03.02 09:39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국제 유가 급등에 에너지주 강세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사태 악화로 국제유가가 치솟으면서 2일 국내 증시에서도 에너지 관련주가 급등하고 있다. 이날 오전 9시 25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석유류 판매업체 한국석유는 전 거래일보다 8.42% 오른 2만1천900원에 거래됐다. 중앙에너비스(12.83%), 대성에너지(7.40%). 흥구석유(6.39%), 극동유화(4.68%) 등도 일제히 강세다. 같은 시간 삼성 레버리지 WTI 원유 선물 ETN(18.98%), QV 레버리지 WTI ...

    한국경제 | 2022.03.02 09:37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프로팀 독일인 감독, 자진 사퇴…"우크라이나 침공 때문"

    러시아 프로축구 로코모티프 모스크바의 마르쿠스 기스돌(53·독일) 감독이 최근 감독직에서 물러났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사태에 반발했기 때문이다. 독일 신문 빌트는 기스돌 감독이 "축구 감독은 세계 최고의 직업이지만 지도자가 전쟁을 일으킨 나라에서 그 일을 계속할 수 없었다"고 말했다고 2일 보도했다. 기스돌 감독은 지난해 10월 로코모티프 모스크바 감독으로 부임한 뒤 4개월 반 동안 팀을 이끌었다. 12경기 ...

    한국경제 | 2022.03.02 09:37 | 조희찬

  • thumbnail
    靑 "한미 정상통화 계획 현재는 없어…자연스럽게 될 것"

    ... 다만 자연스럽게 되지 않겠나"라고 전했다.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2일 오전 YTN 라디오 '황보선의 출발 새아침'과의 전화인터뷰에서 두 정상의 통화계획이 있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박 수석은 "현재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사태가 유럽에서 일어난 것이니 그쪽 나라들 중심으로 우선순위가 정해져 통화 할 것이고, 우리도 자연스럽게 (제재) 실무협상이 진행 중이기 때문에 필요에 따라서 그렇게 되지 않을까 예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박 수석은 "우리가 ...

    한국경제TV | 2022.03.02 09:37

  • thumbnail
    서클CEO "비트코인, 새 통화수단이지만 금융위험 초래할 수도"

    스테이블코인 USDC 발행사 서클의 최고경영자(CEO) 제레미 알레어(Jeremy Allaire)가 비트코인이 양날의 검이라고 경고했다. 1일(현지시간) 블룸버그에 따르면 제레미 알레어는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사태가 격화되는 가운데 비트코인 가격이 최근 급등하고 있다"면서 "러시아 루블화의 폭락으로 비트코인이 새로운 통화수단으로 주목받고 있지만, 오히려 금융시장의 심각한 위험을 초래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비트코인 가격은 러시아와 ...

    한국경제TV | 2022.03.02 09: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