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071-16080 / 33,3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시진핑과 푸틴은 보드카와 캐비어 먹는 친밀한 관계"

    ... 공통 관심사를 논의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리하이둥(李海東) 중국외교학원 국제관계연구소 교수는 두 정상이 조화롭지 못한 문제에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에 대해 '실용적인 관심'에서 논의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국제사회가 우크라이나 상황에 우려하는 가운데 푸틴 대통령이 이 중요한 문제에 대한 자국 입장을 시 주석과 논의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 밖에 전문가들은 양국을 잇는 새로운 천연가스 파이프라인 문제를 비롯해 경제·무역, 금융, 농업, 인프라 건설 ...

    한국경제 | 2022.02.04 11:55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보이콧될까? 펑솨이 파문은?…정치논쟁도 한판승부

    미중 기싸움 가열…우크라 전운·인권탄압 등 쟁점 올림픽 헌장 무색…중러 "스포츠 정신 훼손 말라" 거센 반발 베이징 동계 올림픽이 4일 개막을 앞두면서 국제 사회는 링 밖에서 펼쳐질 또다른 대결에 주목하게 됐다. 그간 중국과 ... 경기를 시청하기는 할 것이라고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이 전했다. 푸틴 대통령의 개막식 참석은 중국에서 멀리 떨어진 우크라이나 전운과도 가깝게 연결돼 있다. 미국이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임박했다고 주장하며 일촉즉발 대치를 이어가는 상황에서 ...

    한국경제 | 2022.02.04 11:50 | YONHAP

  • thumbnail
    "당분간 에너지발 무역적자 가능성…원화 약세도 계속"

    ... 벗어날 가능성을 우려했다. 추가경정예산 확대 가능성이 있는 상황에서, 상반기 새 정부 출범 이후 공약 이행을 위해 대규모 재정지출이 불가피할 수 있어 올해 재정수지 적자가 정부 예상을 넘어설 수 있다는 것이다. 박 연구원은 "우크라이나 사태가 확산하면 유가 급등 장기화와 수출 둔화 등으로 이어져 무역수지 적자가 확대돼 국내 금융시장에 위험요인이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미국 긴축과 우크라이나 사태, 원자재가격 등 우려 요인 개선 여부가 쌍둥이 적자 위험 ...

    한국경제TV | 2022.02.04 11:33

  • thumbnail
    "흔들리는 나토 동맹 터키, 이번엔 우크라이나 편에 섰다"

    우크라이나 문제를 두고 미국 등 서방과 러시아 간 긴장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예측불허' 터키의 튀는 행보가 주목받고 있다. 터키는 그동안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회원국이면서도 친러시아 성향을 보여 서방과 불편한 관계였는데, 이번에는 우크라이나에 공격용 드론을 지원하는 등 서방 진영의 편에 섰기 때문이다. 뉴욕타임스(NYT)는 3일(현지시간) '가끔 흔들리는 나토 동맹인 터키가 우크라이나를 지지하다'라는 분석 기사를 통해 최근 터키의 행보를 ...

    한국경제 | 2022.02.04 11:30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위협' 푸틴 믿는구석은 제재에 맞설 경제 맷집

    보유외환 늘리고 달러 의존도 줄여…수입품목 자국산 대체 러시아 은행거래 차단, 첨단기술 수출통제 등은 여전히 위협적 서방의 가혹한 제재 위협에도 불구하고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침공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는 배경에는 이를 감당할 경제적 대응책을 마련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3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2014년 크림반도 병합 이후 가해진 서방의 제재로 어려움을 겪은 바 있는 러시아는 이를 교훈 삼아 수년 동안 경제구조 재편에 ...

    한국경제 | 2022.02.04 11:21 | YONHAP

  • thumbnail
    "에너지발 무역적자 당분간 가능성…원화 약세도 유지"

    ... 벗어날 가능성을 우려했다. 추가경정예산 확대 가능성이 있는 상황에서, 상반기 새 정부 출범 이후 공약 이행을 위해 대규모 재정지출이 불가피할 수 있어 올해 재정수지 적자가 정부 예상을 넘어설 수 있다는 것이다. 박 연구원은 "우크라이나 사태가 확산하면 유가 급등 장기화와 수출 둔화 등으로 이어져 무역수지 적자가 확대돼 국내 금융시장에 위험요인이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미국 긴축과 우크라이나 사태, 원자재가격 등 우려 요인 개선 여부가 쌍둥이 적자 위험 ...

    한국경제 | 2022.02.04 11:16 | YONHAP

  • thumbnail
    유럽 에너지 시설에 연이은 사이버공격…연관성은 미확인(종합)

    벨기에·독일·네덜란드 등지 운영 차질…당국 수사 착수 에너지 가격 상승·우크라이나 사태 겹쳐 공급난 심화 우려 벨기에, 독일, 네덜란드 등 유럽 곳곳의 에너지 시설 수십 곳이 최근 잇따라 사이버 공격을 받아 IT 시스템 장애를 겪고 있다고 BBC 등 외신이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독일의 오일탱킹, 벨기에의 SEA-인베스트, 네덜란드의 에보스 등 에너지 시설이 지난 주말 사이버 공격을 당해 IT시스템이 다운되거나 심각하게 손상됐다. ...

    한국경제 | 2022.02.04 11:07 | YONHAP

  • thumbnail
    미 보안업체 "러 연계 해킹조직, 우크라 내 서방시설 공격"

    러시아 정보기관과 연계된 것으로 알려진 해킹 조직이 우크라이나 내 서방 정부 시설들을 공격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고 로이터 통신이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보안업체 팰로앨토 네트웍스는 이날 우크라이나 정부가 러시아 정보기관의 통제를 받는 것으로 지목한 해킹조직이 우크라이나 내 서방 정부 시설들을 표적으로 삼는다고 밝혔다. 이 회사는 우크라이나의 컴퓨터를 악성소프트웨어로 감염시키도록 설계된 여러 악성 웹 도메인을 분석, 러시아의 해킹행위를 ...

    한국경제 | 2022.02.04 10:47 | YONHAP

  • thumbnail
    "우크라이나 위기, 한반도 신냉전 구도로 이어질 가능성"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지속 모니터링·종합 대책 필요" 우크라이나 위기를 계기로 미국과 러시아의 관계가 악화하면서 향후 한반도의 신(新)냉전 구도로 이어질 수 있다는 국책연구원의 분석이 나왔다. 대외경제정책연구원(KIEP)은 4일 발간한 '우크라이나 위기와 러-미 갈등: 주요 쟁점과 시사점' 보고서에서 "우크라이나 사태를 둘러싼 러-미 관계 악화는 러시아와 중국 간의 전략적 협력으로 이어지면서 한반도에 새로운 냉전적 대립 구도를 조성할 개연성이 있다"고 ...

    한국경제 | 2022.02.04 10:36 | YONHAP

  • thumbnail
    세계 식료품 가격 11년만에 최고치…이상기후·유가 상승 영향(종합)

    ... 기록했다. NYT는 국제 식료품 가격이 급등한 것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글로벌 공급망 이상과 더불어 이상 기후 현상과 에너지 가격 급등이 요인이라고 분석했다. 미국과 아르헨티나, 브라질, 러시아, 우크라이나 등 주요 농산물 생산국에선 최근 가뭄 등 이상 기후 현상이 계속되고 있다. 에너지 가격의 급등과 컨테이너 부족이 물류 가격 인상 요인으로 작용한데다가 코로나19 사태 이후 계속되고 있는 노동력 부족 현상도 식료품 가격을 올리는 ...

    한국경제 | 2022.02.04 10: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