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621-16630 / 40,0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미국의 러 원유 수입금지, 한국경제도 영향…물가상승 압력↑

    동참국 늘어날수록 국제유가 급등세 커질듯…수입물가 상승 불가피 러시아 디폴트 현실화 땐 국제금융시장 불안 파급 미칠듯 미국이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에 대한 제재로 러시아산 원유 수입을 금지하면서 한국 경제도 연쇄적으로 영향을 받을 전망이다. 한국은 러시아산 원유에 대한 의존도가 높지 않은 편이지만, 러시아산 원유 수입 금지에 동참하는 나라가 늘어나면 국제유가가 오르면서 국내 물가 상승 압력이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러시아 채무불이행(디폴트)이 ...

    한국경제 | 2022.03.09 10:55 | YONHAP

  • thumbnail
    모간스탠리 "우크라 사태로 니켈價 급등...전기차 수익 악화"

    모간스탠리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전세계 니켈 거래 가격이 급등하고 있고 이로 인해 전기차 생산비용은 앞으로 더욱 높아질 것이라고 8일(현지시간) 밝혔다. 모간스탠리 애덤 조나스 애널리스트는 "니켈의 심각한 공급 제한으로 지난주에 이어 이번주에도 가파른 상승을 하고 있다"며 "전기자동차 생산비용은 차량당 1천달러 이상 상승했다"고 주장했다. 조나스는 이어 "전문가들은 니켈 부족 상황이 오는 2026년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고 ...

    한국경제TV | 2022.03.09 10:51

  • thumbnail
    레고, 작년 매출 80.6억달러...전년비 27% 증가

    ... 받았다. 올해는 레고가 장난감을 판매를 시작하고 창립 90주년을 맞이하는 해로 글로벌 매장 수는 모두 832개를 운영하고 있는데, 지난해에는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도 중국에 95개를 포함해 165개의 새로운 매장을, 그리고 글로벌 매장 340개를 새롭게 오픈하기도 했다. 또한 레고는 최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인해 러시아 전역의 약 80개 독립 매장으로 장난감 배달 중단을 선언하기도 했다. 대니얼 오기자 danieloh@wowtv.co.kr

    한국경제TV | 2022.03.09 10:46

  • thumbnail
    "러시아 돈줄 끊겼다"…직원 98% 해고한 美 배달업체

    ... 워커는 “러시아 은행에 대한 제재로 인해 브릿지 파이낸싱을 유지할 수 없게 됐고 자금 송금에도 차질을 빚고 있다”며 기업의 자금난을 호소했다. 제임스 워커 또한 현재 해임된 상태다. 바이크 측은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의 상황을 지속적으로 살필 것이라며 일시 해고조치는 언제까지 이어질지 알 수 없다고 전했다. 또 경영진은 "도어대쉬, 고퍼프 등 미국의 모든 전략적 파트너에게 접근했다"며 자본확보를 위해 인수합병 계획도 검토 중인 것으로 전했다. ...

    한국경제TV | 2022.03.09 10:45

  • thumbnail
    평화적 가치에 주목한 패션 하우스

    [박찬 기자] 최근 가장 화두에 오른 국제 이슈를 꼽자면 단연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사태다. 이는 올해 2월 24일 러시아 대통령 블라디미르 푸틴이 우크라이나에 대해 내린 특별 군사작전 개시 명령으로, 주로 경제-외교 분야에서의 갈등으로만 치부되어왔던 신냉전의 전환점이 되는 사건이기도 하다. 자국 내 맴돌았던 전운이 파국으로 치솟자 우크라이나는 결국 '전쟁'이라는 참혹한 고통과 불안에 휩싸였다. 8일 유엔난민기구(UNHCR)는 우크라 난민 수가 201만 명을 ...

    bntnews | 2022.03.09 10:43

  • thumbnail
    러시아發 원자재 후폭풍 어디까지…전기차 시장 '흔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니켈을 비롯한 원자재 가격이 상승하자 전기차 시장도 타격을 입을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8일(현지시각) CNBC에 따르면 니켈 가격이 런던금속거래소(LME)에서 가격이 두 배 이상 올라 미터톤당 10만 달러를 돌파하면서 거래가 중단됐다. LME는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상황이 니켈 시장에 영향을 미친 것이 분명하다고 설명했다. 러시아는 세계에서 세 번째로 큰 니켈 생산국이며 니켈은 대부분의 전기차에 사용되는 ...

    한국경제TV | 2022.03.09 10:18

  • thumbnail
    [우크라 침공] 피치, 러 신용등급 추가 강등…"국가부도 임박"

    세계 3대 신용평가사 중 하나인 피치가 국제사회의 초고강도 제재에 직면한 러시아의 신용등급을 추가로 인하했다. 이로써 러시아는 6일 사이 피치의 신용등급에서 12단계나 떨어지게 됐다. 피치는 8일(현지시간) 러시아의 장기신용등급(IDR)을 'B'에서 'C'로 6단계 강등한다고 밝혔다. 피치는 "C 등급은 국가부도가 임박했다는 우리의 시각을 반영한다"고 밝혔다. 피치는 홈페이지에서 C 등급은 채무불이행이나 이와 유사한 과정이 시작됐음을 의...

    한국경제 | 2022.03.09 10:08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EPL, 러시아에 중계 중단…우크라엔 16억원 기부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에서는 당분간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를 시청할 수 없게 됐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9일(한국시간) "EPL과 소속 구단은 러시아 방송 중계권 파트너인 람블러(오코 스포츠)와 즉시 계약을 중단하고 우크라이나 국민을 지원하기 위해 100만 파운드(약 16억원)를 기부하는 데 만장일치로 합의했다"라고 알렸다. 이어 "프리미어리그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강력히 규탄한다"면서 "우리는 평화를 원하고 (이번 ...

    한국경제 | 2022.03.09 10:04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중앙은행 "루블화 외화환전 9월까지 중단"

    ... 종류와 무관하게 달러로만 인출되며, 1만 달러가 넘는 인출액은 루블화로 자동 환전된다고 러시아 중앙은행은 덧붙였다. 러시아 중앙은행은 각 은행 지점에 충분한 양의 외화가 공급되는데 여러 날이 걸릴 수 있다고 말했다. 러시아군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따른 국제사회의 초고강도 제재로 루블화 가치는 역대 최저 수준으로 추락했다. AFP 통신은 그런 상황에서 미국이 8일 러시아산 원유 금수조치를 공식 발표하면서 러시아 경제는 또 다른 타격에 직면하게 됐다고 평가했다. (사진=연합뉴스) ...

    한국경제TV | 2022.03.09 09:49

  • thumbnail
    골드만 "국제유가, 최악의 경우 175달러 돌파 가능"

    ... Courvalin) 골드만삭스 에너지 리서치 팀장은 "러시아가 석유 수출을 제한할 경우 국제유가가 지금보다 더 높은 수준으로 오를 것"이라며 "브렌트유가 배럴당 175달러를 넘어설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날 데미안 쿠르발린은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사태가 장기화 되고 있는 가운데 국제유가 전망에 대한 세 가지 시나리오를 제시했다. 우선 쿠르발린은 45%의 확률로 브렌트유가 올해 2분기에는 115달러, 내년에는 95달러까지 내려갈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유가 상승으로 석유 ...

    한국경제TV | 2022.03.09 09: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