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641-33650 / 37,4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뉴욕, 28시간 흉기 난동 사건…시민 무차별 공격 4명 숨져

    ... 했다. 하지만 그의 범행은 이에 그치지 않았다. 그는 시내를 돌아다니며 시민들에게 무차별 공격을 했고 행인 세명을 흉기로 다치게 했으며, 지하철 안에서 승객을 흉기로 찔렀다가 승객들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게 검거됐다. 우크라이나 출신의 겔만은 2004년 어머니와 함께 미국에 귀화했고 마약 등 전과 10범으로 밝혀졌다. (사진출처: SBS)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life@bntnews.co.kr ▶ 직장인, 도움 안되는 스펙 1위 '가방끈' ...

    bntnews | 2011.02.14 00:00

  • thumbnail
    [시론] 밀ㆍ콩ㆍ옥수수도 비축을

    ... 하나 식량수출국들은 자국의 식량사정이 원활하지 않으면 언제든지 수출금지조치를 취할 수 있다. 2008년에는 태국 베트남 등 세계 1,2위 쌀 수출국이 쌀 수출을 중단해 쌀가격이 10배 이상 폭등하기도 했다. 최근에도 러시아와 우크라이나는 곡물수출을 제한하고 있고 인도는 설탕과 면화를,파키스탄은 소맥 수출을 금지하고 있다. 또한 국제곡물시장은 카길 등 곡물 메이저들이 80% 이상의 곡물을 장악하고 있는 독과점적 구조여서 곡물가격의 불안정을 더욱 확산시킬 우려가 ...

    한국경제 | 2011.02.14 00:00 | 홍성호

  • [사설] 글로벌 식량전쟁, 안정적 곡물확보전략 있는가

    ... 가격 급등으로 인해 주요 식량 수출국들이 잇따라 물량을 줄이거나 수출을 중단함으로써 가격 상승을 더욱 부채질하고 있는 점이다. 밀의 세계 3위 생산국인 러시아는 지난해 가뭄으로 작황이 악화되면서 수출을 금지했고, 7위 수출국인 우크라이나도 주요 곡물에 수출 쿼터를 도입했다. 일부 신흥국들의 곡물 사재기도 본격화되고 있다. 사우디아라비아와 알제리 등 밀 소비가 많은 아랍권에서는 정부가 나서서 비축량을 늘리고 있는 데 이어, 세계 3,4위 쌀 생산국인 인도네시아 방글라데시마저 ...

    한국경제 | 2011.02.11 00:00 | 김선태

  • [불 붙은 식량안보 전쟁] 글로벌 곡물투기 조짐…美·EU, 가격안정 긴급 논의

    ... 분석이 지배적이다. ◆곡물 수출국마저 사재기 주요 곡물 수출국들은 곡물 수출 통제로 식량 확보에 열을 올리고 있다. 세계 3위 밀 생산국인 러시아는 지난해 가뭄으로 작황이 악화되면서 수출을 금지한 상태다. 7위 밀 수출국인 우크라이나도 주요 곡물에 수출 쿼터제를 도입했다. 전통적인 앙숙인 인도와 파키스탄은 토마토 · 양파를 놓고 또 다른 전쟁을 벌이고 있다. 파키스탄은 지난해 말 카레에 필수적으로 들어가는 재료인 양파의 수출을 전격 중단했다. 지난해 홍수 여파로 ...

    한국경제 | 2011.02.10 00:00 | 강경민

  • 세계 식량 위기 경고음 급속 확산

    ... 이 때문에 "세계 식량 위기가 더욱 심화되고 있다"고 경고했다. 미 농무부 보고서는 올 수확 시즌에 앞선 전세계 주요 곡물 재고 관측을 일제히 하향 조정하는 한편 공급도 2.2% 감소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러시아, 우크라이나 및 다른 유럽 지역의 가뭄과 미국, 캐나다 및 호주의 이상 기후를 지적했다. 보고서가 나온데 자극받아 미 선물시장의 옥수수 가격은 9일 부셸당 2008년 후 처음으로 7달러를 넘어섰다. 로이터는 밀, 옥수수, 콩 및 식용유 종자 ...

    한국경제TV | 2011.02.10 00:00

  • 세계 식량 위기 경고음 급속 확산

    ... 이 때문에 "세계 식량 위기가 더욱 심화되고 있다"고 경고했다. 미 농무부 보고서는 올 수확 시즌에 앞선 전세계 주요 곡물 재고 관측을 일제히 하향 조정하는 한편 공급도 2.2% 감소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러시아, 우크라이나 및 다른 유럽 지역의 가뭄과 미국, 캐나다 및 호주의 이상 기후를 지적했다. 보고서가 나온데 자극받아 미 선물시장의 옥수수 가격은 9일 부셸당 2008년 후 처음으로 7달러를 넘어섰다. 로이터는 밀, 옥수수, 콩 및 식용유 종자 ...

    한국경제TV | 2011.02.10 00:00

  • 무바라크, 독일 바덴바덴으로 갈까

    ... `막스-그룬디히-클리닉 뷜러회에'가 유력하게 검토되고 있다고 전했다. 종양 치료 분야에서 명망이 있는 이 병원은 홈페이지를 통해 "최고의 치료, 최고급 호텔 수준의 안락함과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히고 있다. 빅토르 유셴코 전 우크라이나 대통령도 각 병실의 크기가 최대 200㎡인 이 병원에서 요양했었다. 독일 흑림지대에 위치한 이 병원은 사람이 생활하기에 가장 적합한 고도로 알려진 해발 800m에 자리 잡고 있다. 무바라크 대통령은 독일의 대표적 휴양 도시 중 하나인 ...

    연합뉴스 | 2011.02.09 00:00

  • [글로벌 물가 '경고등'] 中 산둥 200년만의 최악 가뭄…유엔, 밀 가격 폭등 경고

    ... 기업은 국고 보조가 없는 상황에서 그동안 장기적으로 손해를 봤기 때문에 수급이 안정되더라도 구조조정을 피할 수 없는 상황까지 왔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중국에서 수입밀에 대한 수요가 많아지고 있지만 주요 밀 수출국인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카자흐스탄도 극심한 가뭄으로 생산량이 크게 줄어들어 공급이 원활하지 않은 상태다. FAO는 "기상 이변으로 식량위기가 확산될 우려가 있다"고 경고했다. 한편 중국에서는 10일 이후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비나 눈이 내릴 것으로 예상되고 ...

    한국경제 | 2011.02.09 00:00 | 조주현

  • 한국, 동계 유니버시아드 2위로 마감

    ... 에르주름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남자 알파인스키 회전에서 메달을 추가하지 못했다. 한국은 이로써 금메달 7개, 은메달 3개, 동메달 5개를 획득해 금메달과 은메달 14개, 동메달 11개를 따낸 러시아에 이어 종합 2위에 올랐다. 우크라이나가 금메달 6개, 은메달 5개, 동메달 4개로 3위를 차지했고 슬로베니아가 금메달 5개와 동메달 3개로 그 뒤를 이었다. 한국은 메달 15개 가운데 11개를 전통적인 강세 종목인 쇼트트랙에서 따냈다. 작년 캐나다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 ...

    한국경제TV | 2011.02.07 00:00

  • 한국 어린이 美입양 여전…세계 4위

    ... 발표한 `2010년 국제입양 보고서'에 따르면 중국에서 제일 많은 3천401명이 미국에 입양됐고, 다음으로 에티오피아 2천513명, 러시아 1천82명 순이었다. 이어 한국이 네 번째로 많은 863명을 입양시킨 것으로 집계됐다. 이밖에 우크라이나(445명)와 대만(285명), 인도(243명), 콜롬비아(235명), 필리핀(214명) 등도 200명 이상을 미국에 입양시킨 국가로 나타났다. 작년 미국에 입양된 외국 어린이는 총 1만1천59명으로, 1995년 이래 가장 적었다. ...

    연합뉴스 | 2011.02.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