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641-33650 / 46,0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럼프 "탄핵이 아니라 쿠데타" 격앙된 반응

    ... 것!"이라고 트럼프 대통령은 주장했다. 그는 지난 4월에도 `러시아 스캔들`에 대한 로버트 뮬러 전 특검의 수사를 "제3세계에서나 일어날 법한" 쿠데타로 규정하며 맹공격한 바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7월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과 통화하면서 자신의 정적이자 민주당 유력 대선주자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부자에 대한 조사 외압을 행사한 의혹이 불거져 궁지에 몰린 상태다. 그간 탄핵 추진에 선을 그었던 민주당 일인자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은 우크라이나 ...

    한국경제TV | 2019.10.07 18:04

  • thumbnail
    AP "트럼프·줄리아니 관련 인사들도 우크라이나서 이득 추구"

    릭 페리 에너지 장관은 우크라 국영 가스회사 이사진 교체 시도 "트럼프 대통령 측근이 운영하는 기업에 계약 몰아주려 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개인변호사인 루디 줄리아니가 우크라이나 관리들에게 트럼프 대통령의 라이벌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부자에 대한 조사를 압박하는 동안 트럼프 대통령 관련 인사들은 우크라이나에서 사업상 이득을 얻기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었다고 AP통신이 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AP통신에 따르면 공화당에 고액을 ...

    한국경제 | 2019.10.07 17:58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대통령 "트럼프, 바이든 아들 조사 압박 안해" 거듭 주장

    "트럼프와의 회담 위한 조건도 없었다"…트럼프 '우크라 의혹' 관련 해명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6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의 지난달 말 뉴욕 정상회담을 위한 어떤 사전 조건도 없었다고 주장했다. '우크라이나 의혹'으로 탄핵 조사 대상이 된 트럼프 대통령이 조 바이든 전 미 부통령 아들 관련 조사를 압박한 사실도 없다고 거듭 밝혔다. 타스 통신에 따르면 젤렌스키 대통령은 일본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바이든 아들 조사에 ...

    한국경제 | 2019.10.07 16:42 | YONHAP

  • thumbnail
    브레넌 전 CIA 국장 "미국은 '매우 부패한 국가' 수준"

    존 브레넌 전 미 중앙정보국(CIA) 국장은 6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백악관이 우크라이나 외압 스캔들 등 정치적 격랑에 휩싸인 데 대해 "다른 나라 같으면 (미 정보기관들은) 부패국으로 분류했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허프포스트에 따르면 브레넌 전 국장은 NBC 방송 '언론과의 대화'(Meet the Press)에 출연해 트럼프 행정부에 대해 "나라의 제도와 법을 부패시킬 수 있는 이 강력한 개인에 의해 흔들리고 있는 매우 부패한 국가로 간주할 ...

    한국경제 | 2019.10.07 16:13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부동산회사 前중역 "트럼프, 탄핵당하느니 하야할 수도"

    "체면을 위해 많은 일 하는 사람, 그에게 탄핵은 매우 매우 나쁜 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스캔들'로 탄핵 위기에 처한 가운데 그가 운영하는 회사의 중역 출신이 트럼프 대통령의 하야 가능성을 언급해 눈길을 끈다. 트럼프 대통령의 부동산 회사인 '트럼프 오가니제이션' 부사장을 지낸 바버라 레스는 6일 미 CNN방송 인터뷰에서 "그는 체면을 세우기 위해서라면 많은 일을 한다"면서 "대통령 직위에서 물러나 사임한다는 것이 나의 ...

    한국경제 | 2019.10.07 16:13 | YONHAP

  • 美 '우크라 스캔들' 내부 고발자 더 있다…트럼프 "마녀사냥"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대한 미 하원의 탄핵조사를 촉발한 ‘우크라이나 스캔들’의 내부고발자가 최소 한 명 이상 더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 내부고발자가 추가로 증언을 내놓을 경우 트럼프 대통령이 더 수세에 몰릴 수 있다. 내부고발자를 대리하는 앤드루 바카즈 변호사는 6일(현지시간) 트윗을 통해 “내 회사와 나의 팀이 정보기관 감찰관실에 이뤄진 지난 8월12일의 (우크라이나 스캔들)폭로와 관련해 복수의 내부고발자를 ...

    한국경제 | 2019.10.07 14:54 | 주용석

  • thumbnail
    美법무는 트럼프 개인변호사?…'딥스테이트' 음모론 조사 논란

    ... 보여왔다. 그는 사법부나 정보기관의 권력 남용 여부를 밝히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으며, 독립적으로 진행돼야 할 조사에 일일이 관여함으로써 선거에 개입하지 않는다는 사법부의 전통을 위협하고 있다고 NYT는 지적했다. 최근 우크라이나와 호주 총리에게 직접 전화를 걸어 협조를 요청한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을 겨냥한 외세의 개입이 있었다는 음모론을 더욱 부채질하고 있다 그는 4일 백악관에서 기자들을 만나 "알다시피 나는 수사를 받았다"면서 "'그들'은 그게 영국일 ...

    한국경제 | 2019.10.07 12:17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우크라 의혹' 내부고발자 더 있다…"직접 정보 보유"(종합)

    최초 고발자 대리인 "여러 고발자 대리"…내용 따라 트럼프에 추가 타격 트럼프, 추가 내부고발 내용 공개도 전에 "간접 정보 가져" 신뢰성 폄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대한 탄핵 추진을 촉발한 '우크라이나 의혹'과 관련해 정보당국 내부고발자가 더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내용에 따라 가뜩이나 민주당의 탄핵 공세로 위기에 몰린 트럼프 대통령에게 추가 타격이 될 수 있어 주목된다. 6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WP)와 abc방송, CNN 등 ...

    한국경제 | 2019.10.07 11:38 | YONHAP

  • thumbnail
    "中, 美와 무역협상서 산업통상정책 개혁의제 거부키로"

    ... 있다고 지적했다. 중국이 이런 태도를 보이는 배경으로는 트럼프 대통령이 탄핵조사 때문에 궁지에 몰렸다는 사실이 거론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내년 대통령 선거의 유력 야당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과 그의 아들의 의혹을 수사해달라고 우크라이나에 외압을 행사한 정황 때문에 미국 하원의 탄핵조사를 받고 있다. 애널리스트들은 트럼프 행정부가 탄핵위기에 몰리면서 치적에 더 집착하게 됨으로써 중국이 우위가 됐다고 보고 있다. 무역전쟁이 지속함으로써 불확실성이 커지고 미국 기업들에 ...

    한국경제 | 2019.10.07 09:05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외압 의혹' 美공화당서도 비판론…대세는 트럼프 사수

    일부 의원, 트럼프 언행 공개 비판…탄핵 찬성 의원은 없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우크라이나 의혹'에 대한 민주당의 탄핵 조사가 시작된 이후 일부 공화당 의원들이 트럼프 대통령을 향해 공개적으로 비판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 공화당은 민주당이 다수석을 이용해 하원에서 탄핵 소추안을 처리하더라도 다수를 점한 상원에서 이를 저지하겠다고 공언하며 대체로 '트럼프 대통령 사수'에 보조를 맞추고 있다.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이 우크라이나에 민주당 ...

    한국경제 | 2019.10.07 07:3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