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661-33670 / 36,7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EUㆍ아세안 정상들 "보호주의 배격" 동상이몽

    ... 영합할 수 있는 보호주의에 빠질 위험에 노출돼 있다고 지적했다. 지난해 11월 워싱턴에 모인 주요 20개국(G20) 정상들이 연내 자유무역기구(WTO) 도하라운드를 타결짓기로 합의했지만 무산된 것이나,작년 말 이후 미국 러시아 우크라이나 아르헨티나 등 20여개국에서 보호주의 조치가 쏟아지고 있는 것도 이 때문이라는 설명이다. 따라서 세계교역 위축에 따른 경기침체 장기화를 방지하기 위해선 다음 달 런던에서 열리는 2차 G20 정상회의에서 보호주의를 실질적으로 제재할 ...

    한국경제 | 2009.03.02 00:00 | 오광진

  • thumbnail
    위기의 동유럽 펀드… 지금이라도 환매를

    ... 없이 외국 자본 유입을 즐겼다는 얘기다. 이렇게 유입된 자금은 부동산과 주식의 버블을 가져왔고 이 버블이 꺼지면서 금융위기의 나락으로 떨어지고 있다는 설명이다. 현재 IMF로부터 구제금융을 받고 있는 동유럽 국가는 헝가리 터키 우크라이나 라트비아 세르비아 벨로루시 등 6개국이다. 김종수 NH투자증권 연구위원은 "과도한 대외부채와 경상수지 적자,낮은 외환보유고 등 동유럽국가의 현실을 감안하면 외부에서 도움을 받지 않고 자체적으로 외화자금을 상환할 수 있는 여력이 ...

    한국경제 | 2009.03.01 00:00 | 서정환

  • thumbnail
    [Global Issue] “갚을 돈 없는데 어쩌나”…동유럽 줄줄이 '디폴트'에 빠지나

    ... 있다. 동유럽 지역으로 지칭되는 주요 나라들로는 위치상으로 △유럽대륙 중부에 있는 폴란드와 체코 헝가리 슬로바키아 △발트해 연안의 발틱 3국(에스토니아 라트비아 리투아니아) △동남부 유럽 3개국(루마니아 불가리아 크로아티아) △우크라이나와 그루지야 등 옛 소련 국가 등이 있다. 서유럽과 러시아,아시아의 경계를 이루는 이 지역은 그동안 '유럽의 변방' '유럽의 오지' 취급을 받으며 수백년 동안 외세의 침입에 시달려왔다. 13세기 중엽엔 몽골제국의 침입으로 거의 초토화됐었고,그 ...

    한국경제 | 2009.02.27 15:37 | 서기열

  • [Global Issue] “갚을 돈 없는데 어쩌나”…동유럽 줄줄이 '디폴트'에 빠지나

    ... 있다. 동유럽 지역으로 지칭되는 주요 나라들로는 위치상으로 △유럽대륙 중부에 있는 폴란드와 체코 헝가리 슬로바키아 △발트해 연안의 발틱 3국(에스토니아 라트비아 리투아니아) △동남부 유럽 3개국(루마니아 불가리아 크로아티아) △우크라이나와 그루지야 등 옛 소련 국가 등이 있다. 서유럽과 러시아,아시아의 경계를 이루는 이 지역은 그동안 '유럽의 변방' '유럽의 오지' 취급을 받으며 수백년 동안 외세의 침입에 시달려왔다. 13세기 중엽엔 몽골제국의 침입으로 거의 초토화됐었고,그 ...

    생글생글 | 2009.02.27 10:20

  • thumbnail
    "동유럽을 구하라"… 세계는 긴급 수혈중

    ... 장기금융기관인 EIB는 110억달러를 제공하며,이 가운데 57억유로는 즉시 대출해줄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이들 세 금융기관의 자금 지원은 주로 지원 대상 국가의 중소기업 대출 확대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국제통화기금(IMF)도 이미 우크라이나와 헝가리 라트비아 등 일부 동유럽과 중앙아시아 국가들에 구제금융 자금을 지원했다. 또 EU집행위원회는 지난달 20일 경제 · 재무이사회에서 라트비아에 지원키로 약속했던 31억유로의 중기 구제금융 중 1차분 10억유로를 지난 25일 ...

    한국경제 | 2009.02.27 00:00 | 박성완

  • 美 증시, 주택지표 악화에 반등 무산

    뉴욕 증시가 부진한 주택지표와 우크라이나 신용등급 하향 조정에 따른 동유럽발 금융불안이 재부각되면서 하락했다. 미국 다우존스 산업지수는 25일(현지시간) 80.05포인트(1.09%) 하락한 7270.89로 마감했다. 나스닥 종합지수는 16.40포인트(1.14%) 내린 1425.43을 기록했고, S&P 500지수는 8.24포인트(1.07%) 하락한 764.90으로 마쳤다. 지난달 기존주택판매가 예상 외로 감소해, 부동산 시장 불안이 해소되지 ...

    한국경제 | 2009.02.26 00:00 | leesm

  • [뉴욕증시] 반등 무산, 하락 마감

    25일 뉴욕증시에서는 미국의 주택판매 감소와 우크라이나 신용등급 하락 등의 악재로 인해 주가가 하락했다. 미 재무부의 은행 '스트레스테스트' 발표 이후 은행주를 중심으로 일시 반등하기도 했지만, 다시 하락세로 밀려나는 등 투자심리를 전반적으로 호전시키기엔 역부족이었다. 잠정집계에 따르면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날 종가보다 80.05포인트(1.09%) 하락한 7천270.89로 마감됐다. 나스닥 종합지수는 1...

    연합뉴스 | 2009.02.26 00:00

  • thumbnail
    하락세로 출발한 환율 약보합권서 등락…1513.5원(-2.2원)

    ... 주식시장에서 종합주가지수는 오전 9시30분 현재 전날보다 27.19p 상승한 1094.27을 기록하고 있으며 코스닥지수도 전날보다 8.27p 급등한 370.35를 나타내고 있다. 앞서 밤사이 열린 미국 뉴욕 증시가 부진한 주택지표와 우크라이나 신용등급 하향 조정에 따른 동유럽발 금융불안이 재부각되면서 하락했다. 다우존스 산업지수는 80.05p(1.09%) 하락한 7270.89로 마감했다. 나스닥 종합지수는 16.40p(1.14%) 내린 1425.43을 기록했고, S&P ...

    한국경제 | 2009.02.26 00:00 | greg

  • [초점]살아남는 주식이 강하다

    첩첩산중이다. 미 은행 국유화 논란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AIG의 파산 보호 신청 가능성이 제기되며 전날 증시 발목을 잡았다. 여기다 자동차 '빅3' 문제가 다시 부각되고 있고, S&P(스탠더드앤푸어스)가 우크라이나의 국가 신용등급을 하향 조정하면서 동유럽 연쇄 디폴트(채무불이행) 우려가 글로벌 증시를 덮치고 있다. 외국인은 코스피를 연일 팔아치우고 있고 원·달러 환율은 여전히 1500원대에서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코스피지수는 장중 ...

    한국경제 | 2009.02.26 00:00 | bky

  • 獨.佛증시 4일연속 하락, 英은 상승

    ... 파리증권거래소의 CAC 40도 2,696.92로 0.41% 내려 나흘 연속 하락세를 면치 못했다. 이날 유럽 증시는 장 초반 전날 미국 증시의 반등세를 이어받아 일제히 상승 출발했으나 오후들어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가 우크라이나의 국가신용등급을 7단계나 하향 조정하고 미국의 1월 기존주택판매가 예상밖으로 하락했다는 소식에 투자심리가 꺾이면서 전체적인 약세로 돌아섰다. 영국에서는 런던증권거래소의 FTSE 100 지수가 3,848.98로 0.85% 상승한 ...

    연합뉴스 | 2009.02.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