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791-33800 / 42,4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모닝 브리핑] 세계 금융시장 조정받나…현대百, 위니아만도 인수

    ... 금융시장 조정받나…하방 위험 확대 조짐 11일 금융투자업계와 국제금융센터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상승세를 탔던 세계 주식·채권시장은 하반기 들어 방향성을 잃고 높은 수준에 형성된 박스권에 갇혔다. 최근 우크라이나와 중동을 둘러싼 지정학적 위험이 커지고 아르헨티나·포르투갈·중국 등 신흥국 금융불안이 확대할 가능성이 있어 시장이 박스권에서 벗어나 약세로 돌아섰을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안남기·김윤선 ...

    한국경제 | 2014.08.11 06:52

  • 세계 금융시장 조정받나…지정학적 위험·신흥국 불안 확대

    ... 이런 시장의 횡보는 세계 경제의 더딘 회복, 국제 정세 불안, 신흥국 금융불안이 이어졌으나 각국 정부의 정책적 대응에 대한 기대감이 형성되면서 금융시장에서 호재와 악재가 줄다리기를 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그러나 최근에는 우크라이나와 중동을 둘러싼 지정학적 위험이 커지고 아르헨티나·포르투갈·중국 등 신흥국 금융불안이 확대할 가능성이 있어 시장이 박스권에서 벗어나 약세로 돌아섰을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MSCI 전세계지수는 이달 ...

    한국경제 | 2014.08.11 06:23 | 변관열

  • 현대기아차, 러서 점유율 두달 연속 1위

    쌍용차는 러시아 수출 급감 "다변화로 활로 모색" 우크라이나 사태 여파로 러시아의 자동차 시장이 침체한 가운데 현대기아차가 현지에서 두 달 연속 시장점유율 1위를 기록했다. 11일 현대차그룹 산하 한국자동차산업연구소의 7월 러시아 자동차 판매 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현대기아차는 지난달 3만대를 팔아 시장점유율 16.5%를 차지했다. 6월에 이어 러시아 현지업체 아브토바즈(15.5%)를 앞질렀다. 올들어 7월까지 누적 점유율도 ...

    연합뉴스 | 2014.08.11 06:07

  • 中-美 또 대립각 "아태 中권익 존중"-"대화로 해결"

    ... 배경 설명에서 "중국의 행동에 대한 지역 동맹들의 우려가 사상 최고조에 달한 상태"라고 전제하고 "그렇지만 미국은 중국과의 대결과 대립을 원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미국과 중국은 이번 접촉에서 우크라이나 사태, 이스라엘-팔레스타인 문제 등도 의견을 교환했지만, 북핵 등 한반도 문제를 논의했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미국 국무부 고위 관리는 대신 한·미·일 3국 외교장관 회담 등을 거론하면서 북한이 핵무기 ...

    연합뉴스 | 2014.08.11 02:12

  • ARF 의장성명, 북핵·미사일 우려.유엔결의 이행 지지

    ... 북한에 있다는 분위기는 일치된 견해 같다"고 덧붙였다. 의장성명에는 북한의 아시안게임 참가, 납치자 문제 해결을 둘러싼 북일간 접촉 등 최근 상황도 일부 포함될 것으로 알려졌다. ARF 회의는 끝났지만 남중국해 문제와 우크라이나 사태, 말레이시아 민항기 격추사건 등 민감한 다른 현안으로 의장성명이 아직 공식 발표되지 않고 있다. 한반도 정세 불안정과 자신들의 핵개발 이유를 미국의 대북 적대시정책 등으로 돌리는 북한의 입장은 올해 의장성명에도 별달리 반영되지 ...

    연합뉴스 | 2014.08.11 01:22

  • "말레이기 피격…원래 목표는 러 항공기"

    우크라 정보당국 "러´군사개입 꾀한 반군…착오로 다른 목표 공격" 지난달 우크라이나 동부에서 말레이시아 항공기가 격추된 것은 우크라이나 반군이 사고기를 애초 목표로 삼았던 러시아 항공기로 오인했기 때문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우크라이나 정보기관은 친러 반군세력이 러시아에 군사개입의 빌미를 제공하려고 러시아 아에로플로트 항공기를 공격할 계획을 세웠으나 미사일 배치 착오로 말레이시아 항공기가 제물이 됐다는 ...

    연합뉴스 | 2014.08.10 23:52

  • 이란서 여객기 추락…탑승객 39명 사망

    ... 원인은 엔진 정지로 추정된다. 이란은 노후화된 여객기와 허술한 여객기 관리 등으로 인해 항공 사고가 잦은 편이다. 이란항공 등 이란 4대 항공사 여객기의 평균 기령은 모두 22년 이상으로 알려졌다. 사고가 난 여객기는 이란이 우크라이나와의 기술 협력으로 생산한 소형 기종으로 국내선 항로에 주로 이용됐다. 이란은 미국의 제재로 최신 미국산 항공기를 들여오지 못하고 있으며, 유럽산 비행기 부품과 항공기 수입에도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로 인해 이란은 러시아산 항공기에 ...

    한국경제 | 2014.08.10 22:43 | 김은정

  • thumbnail
    [글로벌 금융리포트] 아르헨 디폴트는 시작일 뿐…'D·I·G'에 파묻히는 위기의 10개國

    ... 조정의 이유로 꼽았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베네수엘라와 아르헨티나를 덮친 통화가치 하락과 이로 인한 인플레이션으로 지도자들은 울고 싶은 심정일 것”이라고 전했다. 정정 불안 덫에 걸린 이집트·우크라이나 ‘카이로의 봄’은 이집트 경제에 독이 됐다. 2011년 시민혁명을 성공시킨 이집트는 40년간 이어졌던 군부 철권통치가 끝나자마자 좌우 대립이 극심해졌다. 정치적 혼란은 민간 경제활동에 악영향을 끼쳤다. 외국인 ...

    한국경제 | 2014.08.10 21:29 | 김순신/김보라

  • [뉴욕 증시] 이라크 등 지정학적 리스크가 최대 변수

    이번주 뉴욕 증시는 이라크와 우크라이나 사태에 따른 지정학적 리스크가 최대 변수가 되면서 시장 변동성이 커지는 급등락 장세가 펼쳐질 전망이다. 지난 8일 뉴욕증시는 다우와 S&P500지수가 올해 3월4일 이후 최대 하루 상승폭을 기록하는 등 주요 지수가 1% 내외의 오름세를 기록했다. 러시아 국방부가 우크라이나 국경 인근에서의 군사훈련을 종료했다고 밝히면서 긴장이 완화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전날 미국의 이라크 공습이라는 악재를 잠재웠다. 이에 ...

    한국경제 | 2014.08.10 21:26 | 이심기

  • [美, 이라크 공습 본격화] 오바마 "이라크 공습 몇달간 지속될 수도"…장기화 예고

    ...IS)’에 대한 공습을 단행했다.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미군의 공습이 몇 달간 지속될 수 있다”고 말했다. 공습 직후 개장된 8일(현지시간) 미국 증시는 큰 폭으로 올랐다. 이라크 공습이라는 악재보다 우크라이나 사태가 완화되고 있다는 소식이 더 큰 호재로 작용했다. 시장 참여자들은 미국의 공습이 ‘중동전쟁’으로 비화하지는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 하지만 반군의 세력확장 여부에 따라 국제유가를 비롯해 금융시장이 출렁거릴 가능성은 ...

    한국경제 | 2014.08.10 21:03 | 장진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