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581-37590 / 40,4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역도 장미란, 세계新으로 금메달

    ... 수립하며 금메달을 획득했다. 장미란은 16일 오후 베이징항공항천대학 체육관에서 열린 여자 최중량급(+75kg) 경기에서 인상 140kg과 용상 186kg을 들어 올려 합계 326kg을 들어 올려 277kg을 기록한 올하 코로브카(우크라이나)를 멀찌감치 따돌리고 우승을 차지했다. 인상과 용상, 합계에서 모두 다섯 차례 세계신기록을 수립한 장미란은 한국 여자 역도 사상 처음으로 올림픽 금메달을 딴 주인공이 됐다. 장미란은 또 이번 올림픽에서 지난 13일 남자 77kg급 ...

    연합뉴스 | 2008.08.16 00:00

  • 부시, `그루지야 주권에 양보없다' 재확인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은 14일 우크라이나와 리투아니아 지도자들에게 그루지야의 주권과 영토가 확고히 지켜져야 한다는 입장을 재확인했다고 백악관이 밝혔다. 데이너 페리노 백악관 대변인은 부시 대통령이 빅토르 유센코 우크라이나 대통령과 발다스 아담쿠스 리투아니아 대통령을 만난 자리에서 미국과 그루지야와의 연대를 강조하면서 이 같은 입장을 전달했다고 말했다. 페리노 대변인은 "3국 지도자들은 그루지야의 주권과 영토 보전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러시아가 ...

    연합뉴스 | 2008.08.15 00:00

  • 사격 김학만.박봉덕 50m복사 탈락

    ... 박봉덕은 15일 베이징사격관에서 열린 본선에서 각각 591점과 587점을 쏘며 28위와 43위에 자리해 8강이 겨루는 결선에 나서지 못했다. 여자 공기소총 우승자인 카테리나 에몬스(체코)의 남편으로, 이 종목 올림픽 디펜딩 챔피언인 매튜 에몬스(미국)는 597점을 쏘며 1위 아르투르 아이바쟌(우크라이나. 599점)에 2점 뒤진 2위로 결선에 진출, 대회 2연패 및 부부 동반 금메달에 도전하게 됐다. (베이징=연합뉴스) jhcho@yna.co.kr

    연합뉴스 | 2008.08.15 00:00

  • [올림픽] 남자양궁, 결국 24년 '한풀이' 실패

    ... 2000년 시드니대회 8강에서 오교문을 격파한 빅터 원더리(미국)는 이번에도 임동현을 물리치면서 `한국 킬러' 이미지를 이어갔다. 혼자 8강에 오른 박경모마저 자신에게 쏠린 부담을 끝내 털어내지 못하고 결승에서 빅토르 루반(우크라이나)에게 패했다. 14일 여자 대표팀의 올림픽 7연패(連覇) 도전이 좌절된 데 이어 15일 남자 대표팀까지 올림픽 금메달 한풀이에 실패하면서 양궁은 1984년 이래 처음으로 개인전 금메달을 모두 놓치는 뼈아픈 경험을 했다. (베이징=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8.08.15 00:00

  • [베이징 2008] 한국 양궁 독주 '빨간불'

    숨막히는 접전 또 1점차로 銀 中·우크라 등 실력 급성장…개인전 金모두 놓쳐 폭넓은 신인발굴…바뀌는 경기방식 적응 시급 한국 양궁이 1984년 로스앤젤레스대회 이래 처음으로 올림픽 개인전 금메달을 모두 놓쳤다. 베이징올림픽에 ... 맏형 박경모(33·인천 계양구청)도 15일 베이징올림픽 그린 양궁장에서 열린 남자 개인 결승전에서 빅토르 루반(우크라이나)에게 112-113(120점 만점)으로 져 은메달에 그쳤다. 임동현과 이창환(26·두산중공업)은 16강에서 탈락했다. ...

    한국경제 | 2008.08.15 00:00 | 김재일

  • 러'-美 신경전 가열…新냉전 신호탄

    ... 불구하고 공격을 계속하고 있고, 러시아군이 민간인을 살상하고 심지어 인종청소를 하고 있다는 신뢰할 만한 보고서도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그루지야에 대한 인도적 지원 확장과 함께 나토(북대서양조약기구) 회원국들에 그루지야와 우크라이나의 회원 가입을 위해 적극 나서 줄 것을 촉구했다. 이 같은 설전(舌戰)과 함께 구호물자를 실은 미 공군 수송기가 그루지야에 도착하고 금명간 콘돌리자 라이스 국무장관이 트빌리시를 방문할 계획이어서 그루지야 사태에 대한 미국의 개입 ...

    연합뉴스 | 2008.08.15 00:00

  • thumbnail
    아쉬운 박경모 銀

    (베이징=연합뉴스) 15일 베이징 올림픽그린 양궁장에서 벌어진 남자 양궁 개인전 결승에서 우크라이나 선수에게 접전 끝에 패한 박경모가 아쉬움에 고개를 떨구고 있다. ▶ [화보] 남자 양궁 개인전 은메달, 아쉬움에 고개 떨군 박경모 ▶ [올림피이모저모] 어머나! 간 큰 女수영선수 ▶ [올림픽이모저모] 비치발리볼 치어걸 '섹시한 응원' ▶ [올림픽이모저모] 치어리더, 경기보다 뜨거운 열기

    연합뉴스 | 2008.08.15 00:00

  • 양궁 박경모, 남자개인 아깝게 銀

    한국 남자양궁이 24년간 이어진 올림픽 개인전 `노골드' 불운을 깨지 못했다. 대표팀 맏형 박경모(33.인천계양구청)는 15일 베이징 올림픽그린 양궁장에서 열린 2008 베이징올림픽 남자 개인 결승전에서 빅토르 루반(우크라이나)에게 112-113(120점 만점)으로 져 은메달을 획득했다. 한국 남자양궁은 올림픽에 첫 출전한 1984년 LA대회부터 이어진 `노골드' 사슬을 풀지는 못했지만 1992년 바르셀로나대회(정재헌) 이래 16년 만에 개인전 ...

    연합뉴스 | 2008.08.15 00:00

  • thumbnail
    남자 양궁 개인전 은메달, 아쉬움에 고개 떨군 박경모

    (베이징=연합뉴스) 도광환 기자 = 15일 베이징 올림픽그린 양궁장에서 벌어진 남자 양궁 개인전 결승에서 우크라이나 선수에게 접전 끝에 패한 박경모가 아쉬움에 고개를 떨구고 있다.

    연합뉴스 | 2008.08.15 00:00

  • 사격 김학만.박봉덕 50m복사 탈락

    ... 2008 베이징올림픽 사격 남자 50m소총 복사에서 결선 진출에 실패했다. 김학만과 박봉덕은 15일 베이징사격관에서 열린 본선에서 각각 591점과 587점을 쏘며 28위와 43위에 자리해 8강이 겨루는 결선에 나서지 못했다. 우크라이나의 아르투르 아이바쟌은 본선 만점에서 한 발 빠진 599점을 쏜 뒤 결선에서 10발 모두 10점 이상에 명중 시키며 103.7점을 추가, 합계 702.7점으로 이 종목 디펜딩 챔피언인 매튜 에몬스(미국.701.7점)를 제치고 우승했다. ...

    연합뉴스 | 2008.08.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