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5961-45970 / 48,8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09세계경제:전문가 전망] 얼마시 PwC 컨설턴트

    ... 것이다. 동유럽 지역은 무엇보다 다국적 기업들의 투자가 많은 곳이다. 삼성, 스즈키, GE 등의 외국기업들이 이 지역 경제를 활성화시켜왔다. 그런데 글로벌 금융위기는 자연스럽게 이들 기업의 투자 위축을 가져왔다. 헝가리와 우크라이나가 국제통화기금(IMF)으로부터 구제금융을 받았지만 이는 장기적인 해결책이 아니다. 이 지역의 경제가 회복의 기미를 보이는데는 최소한 2년 이상이 필요하다. -- 서유럽은 어떤가 ▲ 서유럽 각국이 지난 10여년간 국민 복지 수준을 ...

    연합뉴스 | 2008.12.31 00:00

  • 선진국 내년 국채발행 봇물…신흥시장에 '쓰나미'

    ... 2조4천370억달러에 달하는 점을 상기시켰다. 따라서 채권 발행이 용이치 않을 경우 보유 외환을 꺼내쓰지 않을 수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르헨티나의 경우 내년에 640억달러를 상환해야하며 터키도 360억달러에 달한다고 신문은 덧붙였다. 이와 관련해 신문은 헝가리와 우크라이나의 경우 이미 채무 상환이 불가능한 상황에서 국제통화기금(IMF) 및 유럽중앙은행(ECB)의 구제를 받은 점을 상기시켰다. (서울=연합뉴스) jksun@yna.co.kr

    연합뉴스 | 2008.12.29 00:00

  • thumbnail
    선진국 내년 국채발행 3조弗…올 3배 넘어

    ... 2조4370억달러에 이른다. 그래도 이들 국가는 외환보유액이 넉넉해 채권 발행이 여의치 않을 경우 보유 외환에 의존할 여지가 있다. 아르헨티나와 터키도 내년에 만기가 돌아오는 부채가 640억달러와 360억달러에 달한다. 헝가리와 우크라이나의 경우엔 이미 국제통화기금(IMF)과 유럽중앙은행(ECB)으로부터 구제금융을 받은 상태다. 선진국들이 내년에 이처럼 막대한 국채를 발행할 움직임을 보이자 산업은행 수출입은행 등 국내 은행들도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08.12.29 00:00 | 유병연

  • 유럽, 혹한에 가스공급 또 중단되나 '전전긍긍'

    러시아ㆍ우크라이나 분쟁여파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 '가스 분쟁'이 가열되고 있다. 중동에 이어 '제2의 화약고'로 불리는 중앙아시아 지역의 긴장도 고조되는 모습이다. 중앙아시아의 가스 분쟁은 유럽에 '혹한의 공포'를 다시 불러일으키고 있다. 28일 A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러시아 국영 가스회사 가즈프롬이 우크라이나가 가스대금 빚을 갚지 못하면 내년 1월1일부터 가스 공급을 중단하겠다고 예고한 데 이어,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도 지난 ...

    한국경제 | 2008.12.28 00:00 | 유병연

  • "최악의 경제위기 아직 오지 않았다"…FP

    ... 지적하고 대신 장기적으로 깊은 불황이 약 2년간 지속하는 `유(U)자형'의 회복 곡선을 그릴 것으로 전망했다. 로비니 교수는 미국 경기침체 지속으로 세계 경제도 침체에 빠져들고 있다면서 특히 에콰도르와 헝가리, 라트비아, 파키스탄, 우크라이나 같은 국가들은 국가 파산을 피하고자 외부의 막대한 자금 지원을 받아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G7를 비롯한 주요 국가들의 긴급한 위기 대처로 전체적인 금융시스템 붕괴 위험은 줄었다"면서 "그러나 최악의 상황은 우리 앞에 있다. ...

    연합뉴스 | 2008.12.26 00:00

  • 러시아 대유럽 에너지 영향력 강화

    ... 가즈프롬이 이탈리아 국영에너지사인 에니와 함께 2015년 완공을 목표로 착수한 이 프로젝트는 미국과 유럽연합(EU)이 주도하는 '나부코'프로젝트를 견제하기 위한 의도 또한 담고 있다. 나부코 프로젝트는 2006년 1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 대한 가스 공급을 일시 중단해 유럽에 가스난이 촉발된 직후 EU가 미국과 함께 러시아에 대한 가스 수입 의존도를 낮추기 위해 추진하기 시작한 것으로, 러시아를 경우하지 않고 중앙아시아의 천연가스를 유럽으로 수송할수 있는 가스관을 ...

    한국경제 | 2008.12.26 00:00 | 박성완

  • 우크라이나 아파트 폭발 40여명 사상

    24일 밤(현지시간) 우크라이나 흑해 휴양도시인 에브파토리아에서 아파트 가스 폭발 사고로 9명이 숨지고 35명이 부상했다고 AFP 통신과 러시아 리아 노보스티 통신 등이 보도했다. 우크라이나 당국에 따르면 이날 사고는 5층짜리 아파트 내 한 가정에서 가스가 폭발하면서 일어났고 폭발 충격으로 아파트 건물 일부가 붕괴됐다. 당국은 건물이 무너지면서 미처 빠져나오지 못한 주민들이 상당수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중장비 등을 동원, 잔해를 뒤지면서 생존자 ...

    연합뉴스 | 2008.12.25 00:00

  • 러, 우크라이나에 가스공급 중단 경고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은 24일 우크라이나가 체불된 가스 대금을 모두 갚지 않을 경우 제재를 가할 수도 있다고 밝혔다. 메드베데프 대통령은 이날 송년 TV 인터뷰에서 "우크라이나가 러시아 연방의 제재로 타격을 입지 않으려면 가스 대금을 전액 상환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고 현지 통신이 전했다. 러시아 국영 에너지회사인 가즈프롬도 이날 우크라이나와의 2009년 가스공급 계약이 체결되지 않을 경우 내년 1월1일부터 가스 공급을 중단할 ...

    연합뉴스 | 2008.12.25 00:00

  • thumbnail
    ['가스 OPEC' 출범] 러시아 에너지 패권 강화…가스가격 상승ㆍ무기화 우려

    ... 위협이 될 뿐 아니라 시장을 왜곡하고 가격 조작 등을 낳을 수 있다며 반대해왔다. 원유 수출국이자 최대 천연가스 보유국인 러시아가 에너지를 앞세워 패권확대를 노릴 가능성에 대해서도 의구심을 버리지 못하고 있다. 특히 최근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 가스분쟁으로 유럽이 잔뜩 긴장하고 있는 가운데 '가스 OPEC'이 출범해 유럽 등 서방국의 우려는 더욱 커지고 있다. 러시아가 유럽으로 수출하는 가스의 71%가 우크라이나를 거치며,EU는 전체 가스 수요의 25%를 러시아 수입분으로 ...

    한국경제 | 2008.12.24 00:00 | 박성완

  • thumbnail
    [생글기자 코너] 조2중을 떠나며… 조선족 학생들에게 사랑과 관심을

    멕시코 사탕수수 농장에서 일하는 한국인 노동자들을 일컫는 애니깽,베트남전에 참전했던 한국인과 베트남인 사이에서 태어난 혼혈아를 지칭하는 라이따이한,러시아 중국에 거주하는 우리 민족 조선족,우크라이나 벨로루시 아제르바이잔 그루지야 등 독립국가연합 내에 거주하는 한인 교포를 뜻하는 고려인…. 이들은 해외에 거주하고 있는 '우리 핏줄'이라는 공통분모를 가지고 있다. 다른 나라에 사는 우리 핏줄에 깊은 관심을 갖고 있던 나는 두 번의 도전 끝에 행정안전부 ...

    한국경제 | 2008.12.19 14:55 | 박주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