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손흥민의 토트넘, 새 시즌 EPL 개막전서 챔피언 맨시티와 격돌

    ... 리그컵(카라바오컵) 결승전에서 우승을 다투기도 했다. 당시엔 맨시티가 1-0으로 승리, 손흥민의 커리어 첫 우승 기회가 날아가기도 했다. 토트넘과 맨시티의 '빅 매치' 외에 새 시즌 EPL 1라운드에서는 첼시-크리스털 팰리스, 노리치시티-리버풀, 레스터시티-울버햄프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리즈 유나이티드, 브렌트퍼드-아스널 등이 맞붙는다. 토트넘은 1라운드 이후엔 울버햄프턴, 왓퍼드, 크리스털 팰리스, 첼시, 아스널과 차례로 만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6 18:48 | YONHAP

  • thumbnail
    발렌시아 이강인, 최종전 선발…'리그 무득점·4도움' 마무리

    ... 공격포인트 없이 시즌 최종전을 마무리했고, 후스코어드닷컴은 이강인에게 발렌시아 선수 가운데 가장 높은 평점 7.6을 줬다. 2022년 6월까지 발렌시아와 계약된 이강인은 충분한 출전 기회를 얻지 못하면서 시즌 내내 이적설 속에서 경기를 치렀다. 최근에는 울버햄프턴(잉글랜드) 이적설까지 나온 이강인은 계약 종료를 1년 남겼지만, 소속팀과 재계약을 하지 않은 터라 이번 여름 이적 시장에서 발렌시아를 떠날 것이라는 예측이 팽배한 상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23 09:06 | YONHAP

  • thumbnail
    '토트넘 사령탑 후보' 누누 산투, 울버햄프턴 감독 사임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의 차기 감독 후보로 거론되는 누누 이스피리투 산투(47) 감독이 울버햄프턴 지휘봉을 내려놓는다. 울버햄프턴 구단은 21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산투 감독이 합의로 팀을 떠나기로 했다. 다가오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전이 마지막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발렌시아(스페인)와 포르투(포르투갈) 등을 이끈 산투 감독은 2017-2018시즌 울버햄프턴의 사령탑을 맡아 4년간 팀을 지휘했다. 산투 체제 첫해에 ...

    한국경제 | 2021.05.22 08:17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애스턴빌라전 18호 골 '장전'…토트넘 UCL 이끌까

    ... 토트넘의 2-0 승리에 쐐기를 박는 득점을 했다. 2019-2020시즌 후반기 리그 맞대결에서는 2골을 몰아치며 토트넘의 3-2 승리를 주도했다. 현재 리그 17골 10도움을 기록 중인 손흥민은 한 골만 더 넣으면 차범근 전 수원 삼성 감독의 한국인 유럽 리그 한 시즌 최다골 기록을 넘어선다. 발목을 가볍게 다쳤던 원톱 해리 케인이 지난 울버햄프턴전에서 4경기 만에 득점포를 가동하며 건재함을 보여준 점도 토트넘 승리 기대감을 높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8 11:47 | YONHAP

  • thumbnail
    '이적설' 이강인, 발렌시아 득점에 관여…소속팀 완승에 기여

    ... 마누 바예호와 교체됐다. 이강인이 리그 경기에서 80분 이상을 소화한 것은 이번이 4번째다. 올 시즌 팀 내 입지가 흔들린 이강인은 리그 종료까지 1경기만 남겨놓은 가운데 득점 없이 4도움에 그쳤다. 현지 언론은 이강인의 울버햄프턴(잉글랜드) 이적 가능성을 점치고 있다. 발렌시아는 앞서 전반 3분 곤살루 게드스의 선제골과 전반 19분 솔레르의 추가골로 일찌감치 승기를 잡았다. 에이바르 브리안 힐이 전반 38분 만회골을 넣었지만, 후반 4분 발렌시아 막시 ...

    한국경제 | 2021.05.17 08:07 | YONHAP

  • thumbnail
    풀타임 소화한 손흥민, 울버햄프턴전 6∼7점대 평점

    공격 포인트는 기록하지 못했으나 풀타임을 소화하며 토트넘의 6위 도약에 힘을 보탠 손흥민이 현지 매체로부터 6∼7점대 평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1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울버햄프턴과 2020-2021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36라운드 홈 경기에 선발로 나서서 경기가 끝날 때까지 뛰었다. 앞서 리그 3경기 연속골을 기록한 그는 이날까지 득점 행진을 이어가지는 못했지만, 1개의 슈팅과 4차례의 키 패스를 ...

    한국경제 | 2021.05.17 00:27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풀타임' 토트넘, 울버햄프턴에 2-0 완승…6위 도약

    케인·호이비에르 득점포…EPL 4강 진입 희망 이어가 손흥민이 풀타임을 소화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가 울버햄프턴을 꺾고 정규리그 4강 진입 희망을 이어갔다. 토트넘은 1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울버햄프턴과 2020-2021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36라운드 홈 경기에서 해리 케인과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의 득점포를 앞세워 2-0으로 완승했다. 승점 59(17승 8무 ...

    한국경제 | 2021.05.17 00:04 | YONHAP

  • thumbnail
    승리 절실한 토트넘…더 주목받는 손흥민의 '기록 행진'

    손흥민 16일 울버햄프턴전서 '4경기 연속골·차범근 넘기 도전' 손흥민-케인, EPL 역대 최다 합작골 기록 경신도 기대감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클럽 대항전 출전 가능성에 빨간불이 켜진 토트넘(잉글랜드)이 시즌 막판 뜨겁게 달궈진 손흥민(29)의 발끝을 주목하고 있다. 토트넘은 한국시간 16일 오후 10시 5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울버햄프턴과 2020-2021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6라운드 홈 경기를 ...

    한국경제 | 2021.05.15 09:21 | YONHAP

  • thumbnail
    뉴캐슬 브루스, EPL 사령탑 19년만에 '이달의 감독' 첫 수상

    ... 바탕으로 뉴캐슬은 정규리그 두 경기를 남겨놓은 현재 승점 39(10승 9무 7패)로 16위에 자리하며 다음 시즌 EPL 잔류도 확정했다. 브루스 감독은 "이 상을 받는데 오래 기다렸다"면서 스태프, 선수들에게 공을 돌렸다. 한편, EPL 4월의 선수는 지난달 4골 1도움을 기록한 웨스트햄 윙어 제시 린가드 차지가 됐다, 린가드가 울버햄프턴 원더러스전에서 지기 진영 미드필드에서부터 단독 드리블 후 넣은 골은 '이달의 골'로도 선정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5 08:29 | YONHAP

  • thumbnail
    UCL 티켓 원하는 토트넘, 주말 리즈부터 '손' 볼까

    ... 어려워 보이지만, 그렇다고 불가능해 보이지도 않는 격차다. UCL 진출의 '꿈'을 현실로 만들려면 중위권 팀들을 상대하는 다음 3경기에서 연승을 할 필요가 있다. 이번에 맞붙는 리즈는 11위, 36~37라운드에서 차례로 상대하는 울버햄프턴과 애스턴 빌라는 각각 12위, 10위에 자리한 팀이다. 토트넘의 마지막 상대는 현재 3위에 있는 강팀 레스터 시티여서 그 전에 이들 중위권 3팀을 상대로 최대한 많은 승수를 쌓아야 한다. 리즈는 7위까지 주어지는 유로파리그 티켓 획득이 ...

    한국경제 | 2021.05.06 13:3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