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6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빨라진 금리인상…원자재시장 패닉

    미국 중앙은행(Fed)이 조기 금리 인상을 예고한 뒤 금 은 구리 등 원자재 가격이 일제히 하락했다. 17일(현지시간)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 가격은 전날보다 트로이온스(31.3g)당 4.7% 급락한 1774.80달러로 마감했다. 지난 4월 30일 이후 약 7주 만의 최저치다. 하루 낙폭으로 보면 작년 11월 9일(5.0%) 후 가장 컸다. 7월 인도분 은 가격은 트로이온스당 7.0% 떨어진 25.86달러, 구리 가격은 파운드당 4.7% ...

    한국경제 | 2021.06.18 17:46 | 조재길/설지연

  • thumbnail
    개발호재 갖춘 `진주 일진스위트포레강남`, 후분양형 아파트로 주목

    코로나19 사태 이후 집 상승과 건설 원자재가격 폭등으로 분양가 상승이 예상되고 있는 올해 진주 최중심 입지인 진주시 강남동 141-1번지 일대에 프리미엄 아파트 '일진스위트포레강남'이 11월 입주예정이다. 당초 2019년 분양을 시작했으나 모델하우스부지가 망경동 도시재생사업으로 인하여 폐관되고 이후 코로나19사태 등으로 후분양형 아파트로 전환하여 올 4월부터 잔여세대에 대한, 마지막 선착순 분양을 이어가고 있다, 사이버 모델하우스를 홈페이지에 ...

    한국경제TV | 2021.06.18 11:15

  • thumbnail
    긴축 우려 속 나스닥 나홀로 상승…금 4.7%↓ [출근전 꼭 글로벌브리핑]

    ... 떨어졌고, 금융주와 자재, 산업 관련주들도 1~3% 가까이 하락했다. 자재 관련주들은 달러 강세와 함께, 중국이 원자재 가격 안정을 위해 정부 비축분을 풀기로 했다는 소식에 악영향을 받았다. [특징주] ■ FAANG 채권 금리 ... 있고'라고 수정한 점이 다소 매파적인 변화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금리인상 시기는 2022년 12월로 점쳤다. ■ 원자재 가격, 中 규제·달러 강세에 하락 구리·원목·옥수수 꺾여…인플레 우려 축소 치솟던 원자재 가격이 천장을 치고 ...

    한국경제TV | 2021.06.18 06:38

  • thumbnail
    내달 시멘트 5.1% 오른다…레미콘값도 인상 전망

    ... 말했다. 시멘트 업계는 최근 유연탄 가격 상승과 인건비 상승, 안전관리비용 증가 등 제조원가 상승에도 시멘트 은 7년째 동결된 상태여서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호소해왔다. 레미콘 업계 역시 최근 원자재 가격 상승과 운반비 ... 등으로 인한 비용 증가에도 가격 상승이 이에 미치지 못한다고 가격 인상 필요성을 역설하고 있다. 이번 시멘트 인상은 레미콘 가격 인상으로 이어질 전망이다. 업계 관계자는 "레미콘 업계가 아직 가격 인상 요구를 하고 있지 ...

    한국경제 | 2021.06.17 17:06 | YONHAP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경기민감주 대신 기술주 랠리…FOMC 이후엔?

    ... 신중해야만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유명 헤지펀드 투자자인 폴 튜더 존스는 CNBC 인터뷰에서 Fed가 이번 FOMC에서도 물가 위험을 무시할 경우 "인플레 관련 거래에 강하게 베팅하라는 청신호라고 생각한다"며 원자재, 가상화폐, 금에 투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존스는 "인플레이션이 일시적이라는 생각은 내가 세상을 보는 방법에서는 작동하지 않는다"고 설명했습니다. 채권 시장에서 금리가 낮게 유지되고 있는 데 대해 JP모간은 이날 '기술적 ...

    한국경제 | 2021.06.15 08:12 | 김현석

  • 원자재 랠리에…브라질 펀드 '삼바춤'

    경기 반등으로 원자재값이 오르자 브라질펀드 수익률이 급등하고 있다. 원자재 부국 브라질에 글로벌 자금이 쏠리면서 주가가 오르고 있어서다. 증권가에선 브라질 정치가 안정을 찾고 코로나19로 인한 불확실성도 걷히고 있어 당분간 브라질 ... 주식형 펀드 평균 수익률은 7.28%다. 브라질펀드의 최근 한 달 수익률도 8.52%로 다른 펀드를 압도한다. 원자재 랠리가 브라질 증시를 밀어올린 영향이다. 브라질은 철광석 석유 등 주요 원자재 수출국이다. 광산업체인 발레SA와 ...

    한국경제 | 2021.06.14 17:29 | 이슬기

  • thumbnail
    [정종태 칼럼] 경제팀에 거는 마지막 기대

    ... 금리가 1%포인트만 올라도 연간 가계 이자부담은 13조원 가까이 불어난다. 금리인상 여파로 주식 부동산 암호화폐 등 자산가격이 급락하기라도 하면 빚내서 투자한 서민과 젊은 층의 고통은 더 커질 수밖에 없다. 기업들도 비상이다. 원자재값 상승에 이어 임금인상을 동반한 인플레 요인까지 맞물릴 경우 비용 부담을 이기지 못한 기업들부터 나자빠질 것이다. 그동안 수면 아래 감춰져 있던 부실기업을 한꺼번에 드러내 경제 충격파가 더 커질 수도 있다. 한은에 따르면 한 해 ...

    한국경제 | 2021.06.14 17:20 | 정종태

  • 원자재 랠리에 삼바춤 추는 브라질 펀드

    경기 반등에 원자재 이 오르자 브라질펀드의 수익률이 급등하고 있다. 원자재 부국 브라질에 글로벌 자금이 쏠리면서 주가도 오르고 있어서다. 증권가에선 브라질 정치가 안정을 찾고 코로나 불확실성도 걷히고 있어 당분간 브라질 펀드가 ... 펀드 평균 수익률은 7.28%이었다. 최근 한 달 간 브라질펀드의 수익률도 8.52%로 다른 펀드를 압도한다. 원자재 랠리가 브라질 증시를 밀어올린 영향이다. 브라질은 철광석, 석유 등의 주요 원자재 수출국으로, 광산업체인 발레SA와 ...

    한국경제 | 2021.06.14 15:07 | 이슬기

  • thumbnail
    "원자재값 뛰고 외국인 노동자 부족…주 52시간제 부담"

    중소기업계 "인력난에 인건비 등 각종 비용도 커져" 경제단체들, 내달부터 52시간제 적용 50인 미만 업체에 계도기간 요구 "원자재 가격이 급등하고 인건비도 올라 신규 채용도 어려운데 주 52시간제로 근로시간을 묶으면 일을 더 하고 싶어도 할 수가 없어요. " 서울에서 금속 관련 중소기업을 운영하는 A대표는 다음 달부터 5인 이상 50인 미만 사업장에도 주 52시간 근무제가 적용되는 것에 대해 걱정이 앞선다고 말했다. A대표는 14일 "신종 ...

    한국경제 | 2021.06.14 11:39 | YONHAP

  • thumbnail
    美 Fed의 점도표 변화에 쏠리는 관심 [조재길의 뉴욕증시 전망대]

    ... 늘었습니다. 5월 소비자 물가지수의 세부 항목에서 중고차 가격이 전달 대비 7.3% 급등했기 때문에, 지난달 차량 매출이 전체 소매판매 하락을 막아줬을 것으로 판단됩니다. PPI는 4월에 작년 동기 대비 6.2%나 뛰었습니다. 올들어 원자재 가격이 급등하면서 기업들 원가 압력이 높아졌습니다. 이번주엔 신규 주간 실업수당 청구건수도 주시할 필요가 있습니다. 이달 첫째주의 신규 청구건수는 37만6000건에 그쳤습니다. 6주 연속 감소세를 보였고, 작년 팬데믹 선언 후 최저치를 ...

    한국경제 | 2021.06.14 07:58 | 조재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