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2,3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웰빙맘 프로젝트] 술과 기름진 음식, 지방간 위험 높인다

    술을 많이 마시는 사람들은 공통적으로 간 건강을 걱정하지만 간은 '침묵의 장기'라는 이름이 붙은 것처럼 심하게 손상되지 않는 한 별다른 증상을 드러내지 않는 장기입니다. 그래서 술로 인해 간이 서서히 망가지고 있더라도 겉으로 건강에 이상이 없어 보이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술을 많이 마시는 사람들에게 흔하게 나타나는 간 질환이 바로 지방간입니다. 증상이 없는 경우도 많지만 간혹 사람에 따라 무기력해지거나 피로가 심해질 수 있고 상...

    키즈맘 | 2017.09.20 18:25 | 김경림

  • thumbnail
    [웰빙맘 프로젝트] 가을 바람에 눈이 시리고 뻑뻑하다면?

    가을에는 서늘하고 건조한 바람이 불어 눈이 시리거나 뻑뻑해지기 쉽습니다. 특히 스마트폰을 많이 하는 사람들이 늘면서 현대인의 눈 건강에 적신호가 켜지고 있습니다. 눈의 피로와 노화가 가속화되고 있으며 충혈, 눈꺼풀 떨림, 이물감, 눈물, 염증, 통증 등이 발생하기 쉽습니다. 한방에서 눈은 '오장육부의 정기가 모이는 곳'입니다. 즉 오장육부가 건강하게 제 기능을 다할 때 눈의 건강도 지킬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술을 많이 마시고...

    키즈맘 | 2017.09.18 10:54 | 김경림

  • thumbnail
    휘게(Hygge) 라이프를 아시나요?

    ... 슬로건과 함께 욜로(YOLO) 라이프를 지향했다. 최근에는 휘게(Hygge) 라이프가 화제다. 휘게는 '웰빙'을 뜻하는 노르웨이어에서 비롯된 말로 덴마크어로 '편안하게, 함께, 따뜻하게'를 뜻한다. 휘게와 ... 휘게 라이프를 실천하고 싶다면 현재 일상에서 행복을 찾아보고 그것을 확대해 나가는 것이 필요하다. 참고 <휘게라이프, 편안하게 함께 따뜻하게>(위즈덤하우스) 박미란 키즈 기자 parkmran@kizmom.com

    키즈맘 | 2017.09.14 18:08 | 박미란

  • thumbnail
    [웰빙맘 프로젝트] 탈모로 줄어드는 머리숱, 원인은?

    여성들의 경우 머리를 감다가 머리카락이 많이 빠지면 혹시 탈모는 아닌지 걱정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머리카락이 좀 많이 빠졌다고 해서 탈모를 걱정할 필요는 없습니다. 머리카락은 생장과 탈락을 거듭하기 때문에 하루에 수십 가닥의 머리카락이 빠지는 것은 정상적인 현상입니다. 다만 하루에 100개 이상의 머리카락이 빠진다면 탈모의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모발 건강 상태를 점검해보는 것이 좋습니다. 탈모의 유형을 살펴보면 남성은 이마 라인이 점점 뒤로...

    키즈맘 | 2017.09.06 11:02 | 김경림

  • thumbnail
    [웰빙맘 프로젝트] 갑자기 줄어든 생리, 혹시 조기 폐경일까?

    20~30대 젊은 여성이라도 생리의 양이 갑자기 줄어들거나 생리 주기에 변화가 생기면 조기 폐경은 아닌지 걱정하게 됩니다. 그만큼 조기 폐경을 겪는 여성들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원래 폐경은 난소의 노화로 인해 여성호르몬 분비가 중단되는 것으로 개인차가 있지만 보통 40대 중반 이후에 발생해 1년 정도 생리를 하지 않으면 폐경으로 진단합니다. 즉 폐경은 노화 현상으로 인해 나타나는 것이기 때문에 조기 폐경을 겪는 여성들은 여성으로서의 삶이 일찍...

    키즈맘 | 2017.08.30 20:35 | 김경림

  • thumbnail
    [웰빙맘 프로젝트] 골반의 균형 깨지면 자궁도 약해진다?

    무심코 다리를 꼬는 습관, 소파에 비스듬히 누워서 TV를 보는 습관, 매일 하이힐을 신는 습관 등에 대해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기 쉽지만 나쁜 습관들이 반복되면 서서히 건강이 망가집니다. 특히 이와 같은 습관들은 여성의 생식기를 감싸고 있는 골반의 균형을 깨뜨림으로써 자궁 주위 혈액 순환에 문제가 생기게 만들고 결과적으로는 자궁 기능을 떨어뜨리는 원인이 됩니다. 골반은 우리 몸을 지탱하는 척추와 연결되어 있기 때문에 척추에 문제가 생기면 골반에...

    키즈맘 | 2017.08.21 11:57 | 김경림

  • thumbnail
    [웰빙맘 프로젝트] 여름철 기운 돋우는 비타민 음식

    여름철에는 더위로 지치기 쉽습니다. 그래서 에너지 회복에 도움이 되고 피로를 줄여주며 면역력을 강화하는 데 효과적인 비타민 음식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호박은 비타민을 비롯해서 다양한 영양소가 풍부한 채소입니다. 단호박, 늙은호박, 애호박 등 효능이 비슷한 여러 종류의 호박이 있지만 우리나라에서는 애호박을 가장 많이 사용하는데, 된장찌개의 단골 메뉴이면서 전이나 볶음 등으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습니다. 호박은 당질과 비타민을 비...

    키즈맘 | 2017.08.03 13:29 | 김경림

  • thumbnail
    [웰빙맘 프로젝트] 여름철 자주 발생하는 식중독 예방하려면?

    덥고 습한 여름에는 먹는 것을 항상 주의해야 합니다. 음식을 신선하게 보관하기 어렵고 위생관리가 잘 되지 않은 음식은 세균이 쉽게 발생할 수 있습니다. 게다가 휴가지에서 완전 조리되지 않은 음식을 사먹고 식중독에 걸리는 경우도 많습니다. 특히 어른과 달리 아이들은 소화기관이 약하기 때문에 복통이나 설사에 그치지 않고 고열, 탈수, 혈변 등을 동반할 수 있기 때문에 각별히 주의해야 합니다. 식중독은 세균이 발생한 음식물 섭취가 원인인데 여름철에...

    키즈맘 | 2017.07.27 18:18 | 김경림

  • thumbnail
    [웰빙맘 프로젝트] '동안 피부' 만드는 자궁 건강

    피부는 우리 몸에서 가장 바깥에 존재하지만 외부의 자극이나 영향만 받는 것은 아닙니다. 위장이나 대장의 기능만 떨어져도 피부 상태가 나빠집니다. 음식물이 완전 연소되지 않아 노폐물과 독소가 생성되면서 이것이 피부 건강을 망가뜨리는 원인이 됩니다. 간이나 신장 같은 장기도 마찬가지입니다. 특히 여성들의 경우 여성 건강의 핵심이라고 할 수 있는 자궁이 피부에 미치는 영향도 무시할 수 없습니다. 다른 장기들이 모두 제 기능을 다하고 있다고 해도 자...

    키즈맘 | 2017.07.19 16:35 | 김경림

  • thumbnail
    [웰빙맘 프로젝트]밥 먹기 싫어하는 아이, 왜 그럴까?

    아이가 밥을 잘 먹지 않으면 엄마의 속은 까맣게 타 들어갑니다. 게다가 또래 아이들에 비해 몸이 허약하고 키도 작은 편이라면 그야말로 어떻게 해서든 밥을 먹이겠다는 일념으로 숟가락을 들고 아이를 쫓아다니게 됩니다. 요즘처럼 가만히 있어도 체력이 뚝뚝 떨어지고 피곤해지는 여름 더위에 밥을 잘 먹지 않으면 피로감을 많이 느끼고 면역력도 떨어지기 쉽습니다. 성장하는 데 사용될 영양분이 부족해지기 때문에 여기저기서 탈이 나기 쉬워 자주 아프게 됩니다...

    키즈맘 | 2017.07.14 15:31 | 김경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