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정은, US여자오픈 골프대회 이틀째 1타 차 2위 도약(종합)

    ... 리드(잉글랜드)는 2타를 잃어 박인비, 렉시 톰프슨(미국) 등과 공동 6위로 3라운드를 치른다. 타이틀 방어에 나섰던 작년 챔피언 김아림(26)은 1언더파 70타를 적어냈지만, 1라운드에서 8타를 잃은 부담을 이기지 못하고 컷 탈락했다. 2016년 이 대회에서 우승한 박성현(28)과 넬리 코르다(미국), 미셸 위 웨스트(한국 이름 위성미), 크리스티 커, 폴라 크리머(이상 미국) 등 주목받은 선수 상당수가 컷을 통과하지 못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05 14:49 | YONHAP

  • thumbnail
    US여자오픈 역대 챔피언, 메이저 챔피언 무더기 컷 탈락

    ... 지은희(34)도 김아림과 같이 1타가 모자라 컷을 통과하지 못했다. 2017년 챔피언 박성현(28), 2016년 우승자 브리태니 랭(미국)도 3라운드 진출에 실패했다. 2014년 우승자인 미국 교포 미셸 위 웨스트(한국 이름 위성미), 2010년 우승자 폴라 크리머(미국), 2007년 챔피언 크리스티 커(미국)도 컷 탈락자 명단에 포함됐다. 크리머와 커는 US여자오픈 우승자에 주는 10년 출전권이 만료돼 특별 초청으로 대회에 나왔지만, 세월을 극복하기에는 ...

    한국경제 | 2021.06.05 13:26 | YONHAP

  • thumbnail
    이정은, US여자오픈 이틀째 1타 차 2위 도약

    ... 멜 리드(잉글랜드)는 2타를 잃어 박인비, 렉시 톰프슨(미국) 등과 공동6위로 3라운드를 치른다. 타이틀 방어에 나섰던 작년 챔피언 김아림(26)은 1언더파 70타를 적어냈지만, 1라운드에서 8타를 잃은 부담을 이기지 못하고 컷 탈락했다. 2016년 이 대회에서 우승한 박성현(28)과 넬리 코르다(미국), 미셸 위 웨스트(한국 이름 위성미), 크리스티 커, 폴라 크리머(이상 미국) 등 주목받은 선수 상당수가 컷을 통과하지 못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05 12:02 | YONHAP

  • thumbnail
    US여자오픈오픈 개최하는 올림픽 클럽은 "괴물 같은 코스"(종합)

    ... 페어웨이, 그리고 쌀쌀한 날씨에 바다에서 불어오는 변덕스러운 바람 등 선수들이 싫어하는 요소는 모두 갖췄기 때문이다. 2014년 US여자오픈 챔피언이자 올림픽 클럽에서 가까운 샌프란시스코에 거주하는 미국 교포 미셸 위 웨스트(한국 이름 위성미)는 "정말 어렵다. 괴물 같은 코스"라고 로이터와 인터뷰에서 말했다. 그는 "몇 주 전 이곳에서 라운드할 때는 러프가 이렇게 길지 않았다. 대회를 치르러 와보니 러프가 아주 길고 빽빽해졌다"고 혀를 내둘렀다. US여자오픈에서 ...

    한국경제 | 2021.06.02 16:18 | YONHAP

  • thumbnail
    US여자오픈오픈 개최하는 올림픽 클럽은 "괴물 같은 코스"

    ... 페어웨이, 그리고 쌀쌀한 날씨에 바다에서 불어오는 변덕스러운 바람 등 선수들이 싫어하는 요소는 모두 갖췄기 때문이다. 2014년 US여자오픈 챔피언이자 올림픽 클럽에서 가까운 샌프란시스코에 거주하는 미국 교포 미셸 위 웨스트(한국 이름 위성미)는 "정말 어렵다. 괴물 같은 코스"라고 로이터와 인터뷰에서 말했다. 그는 "몇 주 전 이곳에서 라운드할 때는 러프가 이렇게 길지 않았다. 대회를 치르러 와보니 러프가 아주 길고 빽빽해졌다"고 ...

    한국경제 | 2021.06.02 13:40 | YONHAP

  • thumbnail
    다시 추락한 미셸 위, 79타 치고 컷 탈락

    부상 회복과 결혼, 출산 등으로 2년 가까이 필드를 비웠던 미셸 위 웨스트(한국 이름 위성미)의 부활이 쉽지 않다. 위 웨스트는 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랜초 미라지의 미션힐스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LPGA) 투어 ANA 인스피레이션 2라운드에서 7오버파 79타를 쳤다. 2라운드 합계 5오버파 149타의 위 웨스트는 컷을 통과하는 데 실패했다. 1년 9개월 만에 복귀전이었던 기아 클래식에 이어 2개 대회 연속 컷 ...

    한국경제 | 2021.04.03 10:10 | YONHAP

  • thumbnail
    미셸 위, LPGA 복귀 두 번째 대회에서 '재기' 신호탄

    메이저대회 ANA 인스피레이션 1라운드 2언더파 1년 9개월 동안 필드를 떠났던 미국 교포 미셸 위 웨스트(한국 이름 위성미)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복귀 두 번째 경기에서 재기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위 웨스트는 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랜초미라지의 미션힐스 컨트리클럽 다이나쇼 코스(파72)에서 열린 LPGA투어 메이저대회 ANA 인스피레이션 1라운드에서 2언더파 70타를 적어냈다. 부상 치료를 위해 지난 2019년 6월부터 ...

    한국경제 | 2021.04.02 07:58 | YONHAP

  • thumbnail
    복귀전에서 컷 탈락 미셸 위 "매일 7타씩 나아진다면…"

    "컷 통과 정도가 아니라 우승이 목표"라던 미국 교포 미셸 위 웨스트(한국이름 위성미)의 1년 9개월 만의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복귀전은 기대와 달랐다. 위 웨스트는 2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칼즈배드의 아비아라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LPGA 투어 기아 클래식 2라운드에서 2타를 더 잃어 합계 11오버파로 컷 탈락했다. 손목 등 부상으로 2019년 6월부터 대회에 나오지 않았던 위 웨스트는 9개월 전에는 딸을 출산했다. ...

    한국경제 | 2021.03.27 09:44 | YONHAP

  • thumbnail
    박인비, 올해 첫 대회 1R 6언더파 선두…김효주 1타차 2위(종합)

    ... 세계랭킹 1, 2위 고진영(26)은 1언더파 71타로 무난한 첫날을 보냈다. 허미정(32), 신지은(29)도 1언더파를 쳤다. 후원사를 바꾸고 처음 대회에 출전한 김세영(28)은 이븐파 72타를 제출했다. 1년 9개월 만에 필드에 복귀한 미셸 위 웨스트(한국 이름 위성미)는 9오버파 81타를 적어내 최하위권으로 밀렸다. 9개월 전에 딸을 출산한 위 웨스트는 버디는 1개밖에 잡아내지 못했고 보기 8개와 더블보기 1개를 쏟아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26 11:59 | YONHAP

  • thumbnail
    박인비, 올해 첫 대회 1R 6언더파 단독 선두…김효주 1타차 2위

    ... 세계랭킹 1, 2위 고진영(26)은 1언더파 71타로 무난한 첫날을 보냈다. 허미정(32), 신지은(29)도 1언더파를 쳤다. 후원사를 바꾸고 처음 대회에 출전한 김세영(28)은 이븐파 72타를 제출했다. 1년 9개월 만에 필드에 복귀한 미셸 위 웨스트(한국 이름 위성미)는 9오버파 81타를 적어내 최하위권으로 밀렸다. 9개월 전에 딸을 출산한 위 웨스트는 버디는 1개밖에 잡아내지 못했고 보기 8개와 더블보기 1개를 쏟아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26 10:2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