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15,6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크래프톤 공모가 49만8천원 확정…공모액 4.3조 역대 2위

    ... 4조8천881억원에 이어 2위다. 공모가 확정에 따른 시가총액은 24조3천512억원으로 게임주 1위 수준이다. 현재 게임 대장주인 엔씨소프트의 이날 시총 18조4천633억원을 32%가량 웃돈다. 크래프톤은 다음 달 2∼3일에 일반 청약을 받는다. 개인 투자자는 대표 주관사 미래에셋증권, 공동 주관사 NH투자증권, 인수회사 삼성증권에서 청약할 수 있다. 여러 증권사를 통한 중복 청약도 가능하다. 유가증권시장 상장일은 8월 10일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9 17:08 | YONHAP

  • thumbnail
    [특징주] 아모레퍼시픽, 예상 밑도는 실적에 약세…목표가↓

    아모레퍼시픽이 예상을 밑도는 2분기 실적 발표로 증권사들이 목표주가를 낮춘 가운데 29일 하락 마감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아모레퍼시픽은 전날보다 3.17% 내린 22만9천원에 거래를 마쳤다. 아모레퍼시픽은 전날 연결기준 ... 집계됐다고 공시했다. 실적은 개선됐으나 시장 전망치 1천73억원(영업이익)을 15% 밑도는 수치다. 이와 관련해 신영증권(32만원→27만원), 신한금융투자(31만원→30만원), 현대차증권(27만5천원→27만원), NH투자증권(35만원→30만원), ...

    한국경제 | 2021.07.29 16:13 | YONHAP

  • thumbnail
    BNK금융그룹, 올 상반기 당기순이익 4680억원

    투자증권 등 비은행 계열사 이익역량 강화로 전년대비 증가 BNK금융그룹(회장 김지완)은 29일 실적 발표를 통해 2021년 2분기 2753억원, 상반기 기준 4680억원(지배지분)의 그룹 연결 당기순이익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 각각 2320억원, 1369억원의 순이익을 시현했다. BNK캐피탈도 714억원의 양호한 실적을 보였다. 특히 투자증권은 투자금융(IB)부문 확대와 주식시장 강세 등에 힘입어 수수료 수익 및 유가증권 관련 수익이 크게 증가해 지난해 ...

    한국경제 | 2021.07.29 15:55 | 김태현

  • thumbnail
    BNK금융, 2021년 상반기 그룹 당기순이익 4680억원 시현

    ... 각각 2320억원, 1369억원의 순이익을 시현했으며, BNK캐피탈도 714억원의 양호한 실적을 보였다. 특히, 투자증권의 경우 IB부문 확대와 주식시장 강세 등에 힘입어 수수료 수익 및 유가증권 관련 수익이 크게 증가해 전년 동기 대비 425억원 증가한 650억원의 순이익을 시현했다. 상반기 실적을 보면 캐피탈과 투자증권을 중심으로 한 비은행 부문 순이익 비중이 30% 수준으로 상승하여 그 동안 은행에 치중되었던 그룹의 수익구조가 빠르게 다변화되고 ...

    한국경제 | 2021.07.29 15:39 | WISEPRESS

  • thumbnail
    "기대치 못미쳐"…아모레퍼시픽 목표가 줄하향

    올해 2분기 시장 전망치를 밑도는 실적을 발표한 아모레퍼시픽에 대해 29일 증권사들이 줄줄이 목표가를 낮췄다. 전날 아모레퍼시픽은 연결기준 올해 2분기 매출액이 1조1천767억원, 영업이익이 91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 이커머스 채널로의 이동(shift)이 더는 손익 개선을 의미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이날 오후 12시 20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아모레퍼시픽은 전날보다 3.38% 하락한 22만8500원에 거래 중이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

    한국경제TV | 2021.07.29 12:23

  • thumbnail
    가열되는 배송戰…상장 앞둔 마켓컬리, 대구서도 새벽배송

    내년 국내 유가증권시장 상장을 추진하는 마켓컬리(컬리)가 진지 확장을 이어가고 있다. 다음달 대구시에 새로 진출하고, 하반기 중 부산 울산 경남(부·울·경)까지 서비스를 확대해 전국구 배송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수도권을 놓고 벌어지던 전자상거래(e커머스) 새벽배송 전쟁이 전국구로 확산하는 분위기다. 마켓컬리 운영사 컬리는 다음달부터 새벽배송 서비스인 '샛별배송' 운영 지역을 대구로 확대한다고 29일 밝혔다. ...

    한국경제 | 2021.07.29 12:13 | 오정민

  • thumbnail
    아모레퍼시픽, '전망치 하회' 실적 발표로 증권가 목표가 줄하향

    아모레퍼시픽이 올해 2분기 시장 전망치를 밑도는 실적을 발표하면서 증권사들이 29일 줄줄이 목표주가를 낮췄다. 앞서 전날 아모레퍼시픽은 연결기준 올해 2분기 매출액이 1조1천767억원, 영업이익이 91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 개선되지 않는 한 이커머스 채널로의 이동(shift)이 더는 손익 개선을 의미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이날 오전 11시 12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아모레퍼시픽은 전날보다 3.59% 하락한 22만8천원에 거래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9 12:05 | YONHAP

  • thumbnail
    [비상장사 탐구생활]현대삼호중공업, 철강재 값 인상 '날벼락'...꼬이는 IPO

    ... 글로벌 금융위기 후유증이 지속되고, 유럽 재정위기가 터지며 주요 선사들의 발주 취소로 타격을 받았다. 얼마 후엔 유가가 폭락하면서 해양플랜트와 특수선 발주처가 무너져 조 단위 손실이 나는 등 온갖 악재가 다 터졌다. 그사이 중국 조선사들은 ... 전망에 따라 예측 가능한 손실액을 미리 보수적으로 반영해 일시적으로 적자 규모가 커졌다"고 설명했다. 증권가와 신용평가사들의 전망은 엇갈린다. 현대삼호중공업 회사채를 A등급으로 좋게 평가한 나이스신용평가는 "현대삼호중공업은 ...

    한국경제 | 2021.07.29 08:33 | 이현일

  • 美 증시, FOMC 회의·기업 실적 주시 속 혼조 [뉴욕 증시]

    ... 화이자 상승...매출·EPS 예상 상회 애플 하락...호실적 불구 글로벌 칩 부족사태 우려 AMD 시간외 상승...올해 매출 전망 상향 유가 상승...美 원유재고 감소 [3대 지수] 오늘 뉴욕 증시는 기업 실적과 FOMC 회의 결과를 주시하는 가운데 혼조세를 보였습니다.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지수는 0.36% 떨어진 34,930.03에 마감했고, S&P 500 지수는 0.02% 내린 4,400.64에, 나스닥 지수는 0.7% 오른 14,762.58에 ...

    한국경제TV | 2021.07.29 07:46

  • thumbnail
    뉴욕증시, 금리 동결·호실적 발표에 혼조세...알파벳 신고가 [출근전 꼭 글로벌브리핑]

    ... "아직" 현 0.00~0.25% `제로금리` 동결...만장일치 찬성 800억 달러 국채·400억 달러 주택저당증권(MBS) 유지 파월 "노동 시장 `상당한 추가 진전` 필요" 7월 FOMC 회의 결과 `제로 금리`가 그대로 ... 0.08% 상승한 306.25을, 비상장기업 시장의 UPCoM지수도 0.22% 오른 84.96으로 장을 마쳤다. [국제유가] ■ 원유재고 감소에 1%↑ 뉴욕유가는 미국의 원유재고가 예상보다 많이 감소했다는 소식에 올랐다. 현지시간 28일 ...

    한국경제TV | 2021.07.29 06: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