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5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장점마을 암 집단 발병 뒤엔 익산시의 부실한 관리감독"

    ... 암으로 숨졌고, 수십 명이 암 투병 중이다. 작년 환경부 조사 결과 금강농산에서 담뱃잎을 불법 건조할 때 나온 발암물질이 발병 원인으로 드러났다. 퇴비로만 써야 하는 연초박(담뱃잎 찌꺼기)을 KT&G로부터 사들여 불법으로 유기질 비료로 만드는 과정에서 발암물질이 발생한 것이다. 보고서에 따르면 익산시는 지난 2009년 사용이 금지된 연초박과 주정박(술 생산 후 나온 곡물 찌꺼기) 등을 유기질 비료 원료로 쓰겠다는 금강농산의 신고서를 제대로 검토하지 않고 ...

    한국경제 | 2020.08.06 16:47 | YONHAP

  • 감사원 "장점마을 집단 암 발생에 익산시 관리 소홀 책임"

    ... '익산 장점마을 집단 암 발생 사건 관련 지도·감독 실태'관련 감사 결과를 발표하며 익산시에 폐기물 업체 관리가 소홀했다고 6일 지적했다. 감사원에 따르면 익산시는 A회사가 주정박 등 식물성 폐기물을 유기질 비료로 사용하겠다는 폐기물 재활용 변경신고를 2009년 접수했다. '비료공정규격'에 따르면 음료품 및 담배제조업에서 발생하는 주정박, 연초박 등 식물성 찌꺼기는 퇴비 원료로만 사용하도록 돼있다. 하지만 익산시 업무담당자인 ...

    한국경제 | 2020.08.06 14:19 | 강영연

  • thumbnail
    북한서 '재해성 비바람' 예보…농촌·철도·문화부문 초비상

    ... 사업을 강하게 내밀고 있다"고 설명했다. 당장의 수해 방지는 물론 장마철 일조량 부족 등을 고려해 농작물 생육상태를 점검하며 영양 관리에도 나서는 모습이다. 신문은 "전국 농장에서 영양액과 성장 촉진제를 이전보다 더 분무하고 유기질 비료를 묻어주기도 하면서 벼와 강냉이를 비롯한 농작물 영양 관리를 실속있게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철도 부문에서도 수해 예방 조치가 이뤄지고 있다. 대외선전매체 '메아리'는 "평양시에서 장마철 철길 피해를 막기 위한 사업을 군중적으로 ...

    한국경제 | 2020.07.23 10:46 | YONHAP

  • [북한단신] 김천 이탈리아 임시 대리대사, 이탈리아 동아시아국장 면담

    ▲ 김천 주(駐)이탈리아 임시 대리대사가 3일 레나토 디 포르치아 이탈리아 외무성 세계화총국 동아시아 담당 국장을 만나 양국 관계에 대해 논의했다고 외무성이 9일 전했다. ▲ 황해북도 연탄군에 비료 생산량을 늘릴 수 있는 '흐름식 유기질 복합비료 생산공정'이 건설됐다고 조선중앙TV가 9일 보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9 22:25 | YONHAP

  • thumbnail
    불에 강한 소재 의무화…샌드위치패널 시장 '지각변동'

    ... 높지만 단열성은 상대적으로 떨어지고 가격도 비싸다. 시장점유율은 약 16%다. 정부는 샌드위치패널의 내부에 채워넣는 심재를 2022년까지 단계적으로 무기질로 전환하도록 규제할 방침이다. 글라스울이 무기질이다. EPS와 우레탄은 유기질이다. 이와 함께 화재안전 품질인정 제도를 도입해 기준을 충족하지 못하면 인정을 취소하고, 샌드위치패널 공장에 대한 점검도 확대할 계획이다. 이달 건축법 시행령 개정안을 마련해 올 12월 시행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심재를 무기질로 ...

    한국경제 | 2020.07.08 17:51 | 서기열

  • 화재안전 기준 강화에 1.8조 샌드위치패널 시장 '지각변동'

    ... 최상이지만 단열성은 상대적으로 떨어지고 가격이 비싸다. 현재 시장점유율은 약 16%다. 정부는 샌드위치패널의 내부에 채워넣는 심재를 2022년까지 단계적으로 무기질로 전환하도록 규제할 방침이다. 글라스울이 무기질이며 EPS와 우레탄은 유기질이다. 이와 함께 화재안전 품질인정제도를 도입해 기준을 충족시키지 못할 경우 인정을 취소하고 샌드위치패널 공장의 모니터링을 확대하고 불시점검도 실시할 계획이다. 건축법 시행령 개정안을 이달 중으로 마련해 올 12월 시행을 추진한다. 심재를 ...

    한국경제 | 2020.07.08 15:53 | 서기열

  • thumbnail
    "친환경 농자재, 전남에 투자하세요" 전남도, 기업 유치 총력

    ... 이에 따라 친환경 농자재 생산업체를 도내에 유치하기 위해 지역이 지닌 강점을 집중적으로 부각하는 등 다양한 투자 유치 지원 대책을 마련해 추진한다. 올해 시행되는 친환경 농자재 지원 사업은 친환경 농업 단지 조성 350억원, 유기질비료 공급 247억원, 토양개량제 192억원, 유기농업 자재 68억원, 왕우렁이 공급 78억원 등 모두 935억원 규모이다. 또 전남에 투자한 기업의 연구개발과 경영안정을 위해 친환경 농업육성기금(융자 연리 1%)과 친환경 퇴비생산시설 ...

    한국경제 | 2020.06.28 09:06 | YONHAP

  • thumbnail
    '시설변경 꼼수' 악취유발 폐기물업체 행정소송 패소

    ... 제기했으나 패소했다. 23일 영동군에 따르면 청주지법 행정1부(송경근 부장판사)는 지난 18일 폐기물처리업체인 A사가 영동군수를 상대로 낸 영업정지처분 취소 청구 소송에서 원고 패소 판결했다. 하수처리오니 등을 발효시켜 유기질비료를 생산하는 A사는 2018년 2월께부터 심한 악취를 풍겨 인근 주민의 집단민원을 초래했다. 군은 불시 현장점검을 통해 A사가 발효시설 천정에 설치된 무동력환풍기를 임의로 동력환풍기로 교체하고, 에어커튼을 가동하면서 출입문을 열어둔 ...

    한국경제 | 2020.06.23 10:45 | YONHAP

  • thumbnail
    전남지역 모내기 76% 완료…오는 25일께 봄철 농작업 마무리

    ... 기간을 정해 지원하고, 36개 농촌인력지원센터 운영도 강화한다. 현재까지 농촌 일손돕기에 공무원 4천여명 등 총 6천700여 명이 참여, 양파·마늘 수확과 과일 솎기, 매실 따기 등 109㏊의 농작업을 지원했다. 김경호 전남도 농축산식품국장은 "농업용수 확보와 유기질 비료 등 농자재를 제때 공급해 다양한 영농이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다"며 "여름 폭염 태풍 호우 등 자연재해에 대비해 농작물 재해보험에도 많이 가입해 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11 11:30 | YONHAP

  • [북한단신] 청진에 유기질 복합비료공장 완공

    ▲ 함경북도 청진에 유기질 복합비료공장이 건설됐다고 내각 기관지 민주조선이 28일 밝혔다. ▲ 올 들어 조성된 그물우리양어장 면적이 연간 목표의 80%에 도달했다고 민주조선이 28일 보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28 22:3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