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01-510 / 5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현대엘리베이터, 환경설비사업 본격 진출

    ... 발포스티로폴 재생사업 등으 로 환경설비사업에 본격 진출한다. 현대는 음식물 발효설비인 "바이오테크"와 음식물 탄화약품인 "카르보 메이트"를 개발,시판한다고 6일 발표했다. 바이오테크는 대형 음식점과 급식소에서 나오는 음식물 쓰레기를 유기질 비료 및 사료로 만드는 장치로 하루 1kg에서 1t까지 처리할 수 있는 다양 한 모델을 갖추고 있다. 현대는 또 발포스티로폴을 고열로 압축해 건축용 자재나 플리스틱 용기 로 만들던 기존 처리방식과는 달리 폐기물을 발포스티로폴로 ...

    한국경제 | 1997.05.07 00:00

  • 영일기계, 폐목재 분쇄기 국산화 .. 자석 이용 이물질 분리

    ... 분리하는 기능을 추가한 것이 특징이다. 또 사용된 부품의 수명은 수입제품보다 약 3배 이상 긴 반면 가격은 약 70% 수준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처리용량은 기계규모에 따라 하루 10t에서 50t까지이며 주문자가 원 하는 대로 제작이 가능하다. 이 회사는 유기질비료에 쓰이는 톱밥을 생산하는 업체들과 목재폐기물 처리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각 구청을 상대로 이 분쇄기의 판매에 나설 계획이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5월 5일자).

    한국경제 | 1997.05.04 00:00

  • 유기질 비료사용 급증 .. 작년 87만톤, 1년새 44% 늘어

    유기농산물이 인기를 끌면서 화학비료 소비량은 줄고 유기질 비료의 사용량은 늘고있다. 농림부가 3일 발표한 지난해 비료수급현황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에서 생산된 화학비료는 3백80만2천t으로 이가운데 2백25만8천t을 국내에서 소비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소비량가운데 농업용으로 쓴 양은 지난해 1백98만4천t으로 한 해전 의 2백9만3천t보다 4.8% 줄었다. 반면 유기농산물에 대한 수요가 늘면서 유기질비료 소비량(부산물비료 포함)은 95년 ...

    한국경제 | 1997.05.03 00:00

  • [벤처면톱] 벤처기업, 환경친화제품 개발 붐..독자상표 수출

    ... 일정환경 협성중공업등 벤처기업들이 주로 일본기업과의 기술제휴로 환경친화형 고기술제품개발에 적극 나서고 있다. 환경설비전문업체인 일정환경(대표 구판홍)은 20억원을 투입, 각종 슬러지를 50%내외의 함수율로 탈수살균시켜 유기질비료화하는 음식물처리용 탈수기 2종을 개발, 최근 시판에 들어갔다. 이와함께 일본 3개 기업과 기술제휴해 개발한 슬러지소멸기 발효기 열분해기 및 쓰레기소각로등 설비도 올들어 본격 판매중이다. 이 회사는 또 다양한 품목의 판매확대를 ...

    한국경제 | 1997.04.08 00:00

  • [의료계소식] 고온환경 근로자들, 요로결석 확률높아

    ... 인농도는 상온작업자에 비해 2배이상 높았고 요중요산농도도 높았으며 요의 PH(수소이온농도)도 훨씬 산성을 띠었다. 이와 함께 나트륨 칼슘 크레아티닌등의 요중농도도 고온작업자가 상온작업자보다 높았다. 요로결석은 칼슘 인 등의 무기질, 요산 크레아티닌 등의 유기질에 의해 주로 생성된다. 박교수는 "고온작업자는 요로결석예방을 위해 충분한 물을 마셔 결석생성물질의 과포화현상을 막아야 한다"고 말했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3월 31일자).

    한국경제 | 1997.03.31 00:00

  • 유성CC, 무농약 코스관리 호평..자체 개발 길항미생물 사용

    ... 15회정도 농약에 의한 그린소독을 해왔으나 이 길항미생물의 실용화로 지난해부터는 농약살포 횟수가 연 5회로 줄어들었다는 것. 또 앞으로는 농약사용 감소비율을 현재 80%에서 1백%로 확대, "골프장의 무농약화"를 실현할 방침이다. 한편 유성CC외에 곤지암 골드 남서울CC 등이 미생물 길항제나 유기질 비료를 개발, 농약없는 골프장관리에 나서고 있으며 이같은 추세는 더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3월 13일자).

    한국경제 | 1997.03.12 00:00

  • [4.19포럼] '한국경제 어떻게 살릴 것인가'..강연 : 백영훈

    ... 타성적 관행과 낡은 사상 속에 묻혀있는 경제가치관의 혼돈 때문이라고 볼 수 있다. 그리고 그러한 혼돈 때문에 지금 경제학의 윤리와 언어가 서로 통하지 않고 있다. 개인이든 집단이든 공동체이든간에 너와 나를 잇는 공감적 유기질이 전혀 없는 것이다. 이런 토양에서는 올바른 경제적 가치관이 창조될 수 없다. 다시 말하면 우리가 겪고 있는 불안과 초조의 본질은 사상적 혼돈과 자본주의 무질서의 심연에 깊숙히 흩어져있는 비인식에 의한 것이다. 오직 경제만으로 ...

    한국경제 | 1997.03.04 00:00

  • 농약에 의한 수질오염 많이 개선돼 .. 환경부 밝혀

    ... 5개농약성분이 전혀 검출되지않았다. 또 전국의 18홀이상 98개골프장가운데 34개골프장의 방류수를 조사한 결 과 사용이 규제되는 고독성농약 9종가운데 한 종의 농약도 검출되지 않았다 고 밝혔다. 환경부는 앞으로도 농약으로 인한 상수원의 오염을 막기위해 농림부등 관 계부처와의 협조로 유해성농약사용규제 저독성농약개발 유기질비료의 사용 확대등 종합적인 농약오염방지대책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1월 16일자).

    한국경제 | 1997.01.15 00:00

  • [이색창업] 스카이싸인, 비행선활용 환경감시/광고업 등

    ... 제조하는 업체이다. 이 장치는 특히 인분 가축분뇨 음식물쓰레기등을 재활용하는데 유용하다. 이 회사 오명진사장은 폐수처리장치업체를 5년간 운영하다 이 부문이 사업전망이 밝다고 판단, 본격사업에 나섰다. 회사측은 이 기계가 쓰레기등의 유기질을 대체에너지로 전환시키고 무기질은 부피를 최소화하는 데 뛰어난 효과를 발휘한다고 설명.현재는 음식물쓰레기 처리기기사업에 주력하고 있다. .세건은 초강력미생물 효모제를 개발, 이를 사업화환 법인이다. 이 효모는 토착미생물을 특수공정으로 ...

    한국경제 | 1996.12.24 00:00

  • 축협, 유기질비료공장 신설/축산종합 컨설팅사업 시작

    축협은 내년초 유기질비료공장을 신설하고 기존 지도사업과는 다른 "축 산종합 컨설팅사업"을 시작하는 등 축산농민에 대한 밀착경영에 나선다. "97년도 축협 사업계획"에 따르면 축협은 내년 2월 전북 김제시 백산면 부거리에 축산농가의 도축폐기물 분뇨등을 이용하는 유기질비료공장을 완 공,가동에 들어간다. 대지면적 7,700여평,건물면적 1,600여평 규모의 이 공장은 하루 40t의 폐 기물로 하루 11t의 비료를 생산하게 된다. 축협은 이 ...

    한국경제 | 1996.12.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