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1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맹수가 된 원태인 "작년 후반기 부진은 성장통…올림픽 꿈꾼다"

    ... 경기를 치르겠다'는 각오로 뛰고 있다"며 "나도 올해는 후반기에도 지치지 않게, 비시즌부터 웨이트트레이닝을 꾸준히 하고 있다. 포스트시즌 진출을 꼭 해내고 싶다"고 의욕을 드러냈다. 원태인은 2019년 1차 지명으로 삼성 유니폼은 '유망주'였다. 현역 시절 실업야구에서 활약하고, 삼성 라이온즈의 프로 지명을 받기도 한 원민구 전 협성경복중 야구부 감독의 아들이기도 하다. 원 전 감독은 1984년과 1985년 삼성에 지명받았지만, 프로 무대에 서지 않았다. ...

    한국경제 | 2021.05.11 07:00 | YONHAP

  • thumbnail
    절대강자 사라진 프로농구…KGC·KCC 날고 SK·DB 추락

    ... 주인이 누가 될지는 비시즌 프로농구 최대 관심사로 떠올랐다. 뜨거웠던 정규리그와 달리 PO와 챔프전은 정규리그 3위 팀 인삼공사의 압도적인 우승으로 다소 싱겁게 끝났다. 미국프로농구(NBA) 출신으로 정규리그 막판 인삼공사 유니폼은 '설교수' 제러드 설린저가 6강 PO와 4강 PO, 챔프전에서 모두 평균 20점-10리바운드 이상을 올리며 인삼공사를 우승으로 인도했다. 설린저와 함께 든든하게 골 밑을 지키면서 챔프전 평균 20점을 올린 베테랑 오세근과 ...

    한국경제 | 2021.05.10 06:00 | YONHAP

  • thumbnail
    오승환 무너뜨린 롯데, 이대호 데뷔 첫 '포수 마스크' 초강수(종합)

    ... 3루에서 오재일이 좌월 3점 홈런을 터뜨려 7-3으로 점수 차를 벌렸다. 지난겨울 자유계약선수(FA) 계약으로 삼성 유니폼은 오재일의 시즌 첫 홈런이다. 그러나 롯데는 7회 정훈의 적시타에 이어 한동희가 2타점 2루타를 날려 6-7로 ... KIA의 필승조 장현식을 상대로 좌중간 펜스를 넘어가는 3점 홈런을 날려 단숨에 8-5로 앞섰다. 2013년 단한 장승현이 1군에서 터뜨린 첫 홈런이다. 승기를 잡은 두산은 9회초에도 김재환이 3점 홈런을 터뜨려 쐐기를 박았다. ...

    한국경제 | 2021.05.08 22:01 | YONHAP

  • thumbnail
    이대호 '포수 마스크' 쓴 롯데, 오승환 무너뜨리고 막판 뒤집기

    ... 호세 피렐라는 좌월 2점 홈런을 쏘아 올려 4-3으로 역전시켰다. 삼성은 4회에도 상대 실책으로 만든 2사 1, 3루에서 오재일이 좌월 3점 홈런을 터뜨려 7-3으로 점수 차를 벌렸다. 지난겨울 자유계약선수(FA) 계약으로 삼성 유니폼은 오재일의 시즌 첫 홈런이다. 그러나 롯데는 7회 정훈의 적시타에 이어 한동희가 2타점 2루타를 날려 6-7로 추격했다. 삼성은 8회말 김상수의 적시타로 1점을 추가, 8-6으로 달아났다. 하지만 롯데는 마지막 이닝에 삼성 ...

    한국경제 | 2021.05.08 21:24 | YONHAP

  • thumbnail
    삼성 '늦깎이 포수' 김민수, 데뷔 8년 만에 첫 홈런 신고

    ... 2014년 프로 데뷔 후 8시즌 190타석 만에 첫 홈런을 뒤늦게 신고했다. 대구 상원고와 영남대를 졸업하고 2014년 신인드래프트 2차 2라운드에서 한화 이글스에 지명된 김민수는 그해 12월 자유계약선수(FA)였던 권혁의 보상선수로 삼성에 단했다. 삼성 유니폼자마자 상무에 대한 김민수는 2017시즌 복귀했으나 대부분 2군에서 머물며 1군에서는 좀처럼 기회를 잡지 못했다. 하지만 올 시즌 초반부터 1군에서 뛰고 있는 김민수는 전날까지 9경기에서 13타수 6안타, ...

    한국경제 | 2021.05.07 19:32 | YONHAP

  • thumbnail
    '완패에도 희희낙락' 아자르, 결국 사과 "레알서 뛰는 건 내 꿈"

    ... 20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 2차전 원정경기를 치러 0-2로 완패했다. 홈 1차전에서 1-1로 비겼던 레알 마드리드는 결국 합계 점수에서 1-3으로 밀려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2019년 여름 레알 마드리드 유니폼은 이후 잦은 부상 등으로 제 몫을 못 했던 아자르는 이날도 선발 출전했지만 이렇다 할 활약을 보여주지는 못했다. 이런 데다 아자르가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하기 전 7시즌을 보냈던 첼시의 옛 동료들과 경기 후 밝게 웃으며 이야기하는 ...

    한국경제 | 2021.05.07 08:34 | YONHAP

  • thumbnail
    FC안양, 부천 꺾고 5연승으로 선두 수성…K리그2 최초 100승(종합)

    ... 다득점에서 앞선 5위로 올라섰다. 팽팽하게 맞서던 양 팀의 희비는 후반 13분 엇갈렸다. 김천 심상민이 상대 페널티지역 왼쪽으로 공을 몰고 가 올린 크로스를 조규성이 골 지역 왼쪽에서 헤딩으로 꽂아 결승 골을 터트렸다. 올해 대한 조규성이 상무 유니폼고 넣은 리그 첫 골이었다. 서울 잠실올림픽주경기장에서 벌어진 서울 이랜드와 경남FC의 경기는 1-1 무승부로 끝났다. 경남이 전반 39분 고경민의 선제골도 리드했지만 홈팀 이랜드가 후반 20분 한의권의 ...

    한국경제 | 2021.05.05 20:27 | YONHAP

  • thumbnail
    박진섭-장순혁 '장군멍군'…K리그2 대전, 전남과 무승부

    ... 시즌 첫 골로 1-0 승리를 거뒀다. 4승 2무 4패, 승점 14를 쌓은 김천은 한 경기를 덜 치른 안산 그리너스(승점 14·4승 2무 3패)에 다득점에서 앞선 5위로 올라섰다. 팽팽하게 맞서던 양 팀의 희비는 후반 13분 엇갈렸다. 김천 심상민이 상대 페널티지역 왼쪽으로 공을 몰고 가 올린 크로스를 조규성이 골 지역 왼쪽에서 헤딩으로 꽂아 결승 골을 터트렸다. 올해 대한 조규성이 상무 유니폼고 넣은 리그 첫 골이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5 15:38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H3', 어린이날 맞아 '핑크퐁 아기상어'와 컬래버레이션

    ... 스마트스터디와 '핑크퐁 아기상어'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한다. 프로야구H3이용자는 게임 하이라이트를 통해 핑크퐁 아기상어 유니폼은NC다이노스 선수들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게임 내에서NC다이노스 알테어 선수가 등장하면 '아기상어' 음원이 ... 동안 매주 이벤트를 진행한다.이용자는 ▲7일간 매일 접속하는 '개근상 도전' ▲게임 하이라이트에서 아기상어 배너와 유니폼을 찾는 '아기상어를 찾아라' ▲오전10시 홈페이지에서 선착순 쿠폰을 받는 '아기상어의 보은' ▲게임에 접속해 미션을 ...

    게임톡 | 2021.05.04 13:15

  • thumbnail
    엔씨(NC) 프로야구 H3, 스마트스터디와 '핑크퐁 아기상어' 컬래버 진행

    ... 스마트스터디와 '핑크퐁 아기상어'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한다. 프로야구 H3 이용자는 게임 하이라이트를 통해 핑크퐁 아기상어 유니폼은 NC 다이노스 선수들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게임 내에서 NC 다이노스 알테어 선수가 등장하면 '아기상어' ... 매주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용자는 ▲7일간 매일 접속하는 '개근상 도전' ▲게임 하이라이트에서 아기상어 배너와 유니폼을 찾는 '아기상어를 찾아라' ▲오전 10시 홈페이지에서 선착순 쿠폰을 받는 '아기상어의 보은' ▲게임에 접속해 미션을 ...

    한국경제 | 2021.05.04 10:10 | WISEPR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