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벤투호 2차 예선 마무리…송민규·정상빈 '확실한 눈도장!'

    ... 선수 선발을 놓고 잠시 신경전을 펼치는 모습도 보여주며 쉽지 않게 잔여 일정 소화에 나섰다. ◇ 벤투가 고른 새 얼굴…'송민규·정상빈 눈도장!' 벤투 감독은 이번 2차 예선 잔여 3경기(투르크메니스탄·스리랑카·레바논)에 대비해 유럽파 선수들과 기존 K리그1 핵심 선수들을 소집하면서 새 얼굴도 뽑았다. 이를 통해 송민규(22·포항), 정상빈(19·수원·이상 공격수), 이기제(31·수원), 강상우(28·포항·이상 수비수) 등이 A대표팀에 처음 이름을 올렸다. 벤투 감독은 ...

    한국경제 | 2021.06.13 18:08 | YONHAP

  • thumbnail
    최종예선 확정 벤투호, 레바논에도 '골 잔치+무실점' 이어갈까

    ... 킬), 남태희, 정우영(이상 알 사드), 김민재(베이징 궈안) 등 대표팀 주축 선수들이 총출동했으나 승점 1을 나눠 가진 데 만족해야 했다. 벤투호는 최종예선이 확정됐다 해서 이번 레바논전을 허투루 치를 수는 없다. 오랜만에 유럽파를 포함한 주축 선수들로 대표팀을 꾸릴 수 있었던 벤투 감독으로서는 당장 9월부터 시작할 예정인 최종예선을 대비해 가다듬어야 할 게 아직 많다. 이 때문에 벤투 감독도 스리랑카전 후 기자회견에서 레바논전과 관련해 "최상의 선발 ...

    한국경제 | 2021.06.11 15:22 | YONHAP

  • thumbnail
    투르크멘 감독 "손흥민 가장 경계…한국 유럽파 많아 쉽지 않다"

    5일 한국 남자 축구대표팀과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맞대결을 앞둔 투르크메니스탄 대표팀의 야즈굴리 호자겔디예프 감독이 손흥민(29·토트넘)을 '경계 대상 1호'로 꼽았다. 앞서 스리랑카와 레바논 대표팀 감독들에 이어 손흥민은 H조의 모든 상대 팀 감독으로부터 '주의해야 할 선수'로 지목당했다. 호자겔디예프 감독은 4일 대한축구협회가 화상으로 진행한 기자회견에서 "손흥민을 가장 경계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

    한국경제 | 2021.06.04 14:02 | YONHAP

  • thumbnail
    김학범호 평가전 상대 가나 대표팀 선수 1명 코로나 확진

    ... 본선 진출권을 놓쳤다. 앞서 일본과 자메이카 A대표팀이 3일 홋카이도 삿포로 돔에서 치르려던 기린 챌린지컵 2021은 취소된 바 있다. 일본이 인정하는 코로나19 검사방법이 아니라는 이유로 자메이카 국가대표 선수 20명 중 절반인 유럽파 10명이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공항에서 발이 묶여 경기 개최 사흘 전인 지난달 31일까지 입국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대신 일본협회는 이날 자국 A대표팀과 올림픽대표팀 간 친선경기를 개최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03 13:58 | YONHAP

  • thumbnail
    '기다리던 A매치' 한국-투르크메니스탄전 예매 30여분 만에 매진

    ... 경기는 국내에서 치르지 못했다. 벤투호는 5일 투르크메니스탄과 4차전을 시작으로 9일 스리랑카, 13일 레바논과 모두 국내에서 예선을 치러 카타르 월드컵 최종예선 진출 여부를 결정한다. 대표팀의 선봉에 나설 '1992년생 유럽파 트리오' 손흥민(토트넘)-황의조(보르도)-이재성(홀슈타인 킬)의 활약이 기대를 모은다. 북한의 2차 예선 불참으로 북한전 경기가 모두 무효 처리된 가운데 한국(승점 7·골 득실+10)은 레바논(승점 7·골 득실+4)과 나란히 2승 ...

    한국경제 | 2021.06.03 13:14 | YONHAP

  • thumbnail
    '92년생 3총사' 흥민-의조-재성, 월드컵 최종예선행 선봉 선다

    벤투호, 5일 투르크메니스탄과 카타르 월드컵 2차예선 4차전 대결 벤투호의 '1992년생 유럽파 트리오' 손흥민(토트넘)-황의조(보르도)-이재성(홀슈타인 킬)이 2022 카타르 월드컵 최종예선 진출의 선봉으로 나선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5일 오후 8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투르크메니스탄과 월드컵 2차 예선 H조 4차전을 치른다.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연기를 거듭했고, ...

    한국경제 | 2021.06.03 11:05 | YONHAP

  • thumbnail
    쿠팡플레이, KFA 남자 축구 경기 생중계

    ... 순위는 기존 2승 2무로 5개 팀 중 2위(승점 8)에서 2승 1무로 4개 팀 중 1위(승점 7)에 올랐다. 남은 경기들은 남자 국가대표팀의 월드컵 3차 예선 진출을 위한 마지막 과정으로, 지난 3월 격리로 한국에 들어오지 못했던 유럽파 선수들이 합류할 예정이다. 더불어 김학범 감독이 지휘하는 남자 올림픽 대표팀은 12일과 15일에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가나 24세 이하 대표팀과 두차례 평가전을 갖는다. 김성한 쿠팡플레이 총괄 디렉터는 "앞으로도 쿠팡플레이는 독점 ...

    한국경제TV | 2021.06.02 15:01

  • thumbnail
    탈락 속 빛난 英 3인방...중국 감독도 인정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유럽파 3인방의 맹활약은 패배에도 빛났다. 대한민국 여자축구 대표팀은 13일 중국 쑤저우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아시아 예선 플레이오프 2차전 중국과의 경기에서 1, 2차전 합계 3-4로 패했다. 대한민국은 1차전에 1-2로 패했지만 지소연의 킬패스 한 방에 한 골을 만들어내고 후반전에 중국을 상대로 주도권을 잡으며 2차전에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보였다. 1차전엔 영국에서 뛰는 3명의 선수 ...

    한국경제 | 2021.04.18 02:42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눈쌀 찌뿌리게 한 中 '침대축구' 그리고 日 주심의 '방관'

    ... 경합과정에서 상대 수비가 한참 뒤늦게 들어와 눈두덩이에 멍이 들었다. 주심은 이 장면 역시 경고 없이 넘어가 더욱 아쉬움을 남겼다. 대한민국은 후반 들어 체력이 떨어지며 기동력에 문제가 생겼다. 거기에 중국이 장신 공격수 양 만과 유럽파 왕 슈앙이 공격적으로 활발히 나서기 시작하면서 위기를 맞았다. 후반에 양 만에게 한 골을 내준 대한민국은 연장 전반에 왕 슈앙에게 역전골을 허용했고 더욱 공격적으로 나서야하는 상황이 됐다. 대한민국은 연장전 마지막까지 공격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4.18 02:42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올림픽 좌절' 여자 축구대표팀 귀국…파주NFC서 자가격리

    ... 한국은 연장 승부에 들어간 뒤 1실점을 더하면서 결국 1, 2차전 합계 3-4로 밀려 역대 첫 올림픽 본선 진출에 실패했다. 중국 원정에 나선 24명의 대표팀 선수 가운데 지소연(첼시 위민), 조소현(토트넘 위민), 이금민(브라이턴 위민) 등 유럽파 선수 3명은 현지에서 곧바로 영국으로 이동했다. 귀국길에 오른 국내파 선수 21명은 파주NFC에서 자가격리를 하면서 26일 예정된 WK리그 개막전에 대비해 컨디션 조절에 나설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4 14: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