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4,6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공매도 재개, 정말 나쁘기만 했나 [이슈뒤집기]

    ... 수 있습니다. 달러 약세도 심화될 전망입니다. 오는 2분기에는 달러인덱스가 떨어질 가능성이 높다는 전망입니다. 글로벌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이 개선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미국보다 유럽이 빠르게 경기 회복에 나서면서 유로화가 강세를 보여 달러를 누를 것이라는 설명입니다. 달러 약세로 신흥국 시장, 특히 아시아 시장으로 흘러들 것이라는 관측입니다. 외국인들도 국내 증시로 다시 돌아올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공매도'라는 투자전략을 사용할 ...

    한국경제 | 2021.05.07 07:50 | 이송렬

  • thumbnail
    "원목은 살아있는 자연물"…목재의 상처까지 보듬은 명품가구 리바1920

    ... 7000년, 길게는 5만 년 동안 습지에 묻혀 있던 것이지만, 크게 부패되거나 화석화되지 않아 마치 현재 살아 있는 목재를 방금 자른 듯한 느낌을 준다. 자연과 인간, 실용과 미학의 공존을 희소성 있는 가구로 보여주는 리바1920의 제품은 이탈리아 명품 가구 편집숍 에이스 에비뉴에서 만날 수 있다. 전 제품의 가격을 유로화로 표기해 이탈리아 현지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 구선숙 < ‘행복이 가득한 집’ 편집장 >

    한국경제 | 2021.05.06 17:50

  • thumbnail
    외환보유액 4523억달러 '사상최대'

    ... 외환보유액이 4523억1000만달러로 3월 말보다 61억8000만달러 늘었다고 6일 발표했다. 종전 사상 최대 규모인 지난 2월 말(4475억6000만달러)보다도 약 47억달러 많은 금액이다. 미국 달러화가 지난달 약세를 보이면서 유로화 자산 등의 달러화 환산액이 늘어난 결과다. 자산별로 보면 국채와 회사채를 비롯한 유가증권이 전달보다 61억2000만달러 늘어난 4120억7000만달러로 집계됐다. 국제통화기금(IMF) 특별인출권(SDR)도 35억3000만달러로 2000만달러 ...

    한국경제 | 2021.05.06 07:44 | 김익환

  • thumbnail
    주가·금리는 잊어라...이제는 선거다 [뉴스뒤집기]

    ... 집권중인 기민당 연합정권의 수성여부가 관건이지만 현지 분석은 정권교체를 점치는 전문가들이 절대적으로 많다. 유럽을 이끌며 4연임에 성공했던 메르켈의 퇴장과 함께 녹색당의 약진, 극우보수정당이 얼마나 표를 얻느냐에 따라 유럽연합과 유로화의 운명이 결정될 전망이다. 만약 연정 형식으로 녹색당이 집권할 경우 독일은 그동안 꺼리던 대규모 재정투입을 통해 미국 바이든정부와 비슷한 정책을 채택할 가능성이 높지만 극우당이 득세할 경우 정치,경제,사회적 불안은 국경선을 넘어 ...

    한국경제TV | 2021.05.05 13:41

  • [뉴욕유가] 원유 수요 회복 기대에 1.4% 상승

    ... 기대가 크다. 프레이저는 "시장은 계속해서 강세 신호를 보여주고 있으며 글로벌 수요가 계속 증가할 것이라는 신뢰를 보여주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발표된 미국과 유럽의 제조업 지표는 강한 모습을 보여줬다. 마킷이 발표한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의 4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 확정치는 62.9로 집계됐으며, 독일의 제조업 확정치도 66.2로 최종 집계됐다. 미국의 4월 제조업 PMI는 60.52로 집계돼 2007년 5월 지표가 집계된 이후 사상 최고치를 ...

    한국경제 | 2021.05.04 03:56 | YONHAP

  • thumbnail
    유로존 올해 1분기 GDP 0.6% 감소

    유럽연합(EU)에서 유로화를 사용하는 19개 회원국인 유로존의 2021년 1분기 국내총생산(GDP·예비치)이 전분기 대비 0.6% 감소한 것으로 추산됐다고 EU 통계기구인 유로스타트(Eurostat)가 밝혔다. 1일 유로스타트에 따르면 EU 27개 회원국 전체의 GDP는 전분기 대비 0.4% 감소한 것으로 추산됐다. 1분기 GDP는 전년 동기에 비해서는 유로존에서 1.8%, EU에서 1.7% 각각 감소했다. 올해 1분기의 회원국별 GDP는 포르투갈이 ...

    한국경제 | 2021.05.01 17:32 | YONHAP

  • [유럽증시] 유로존 경기 둔화에 소폭 하락

    ... 0.53% 하락한 6,269.48로, 범유럽지수인 유로 Stoxx 50 지수는 0.55% 빠진 3,974.74를 기록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0.12% 오른 6,969.81로 장을 마쳤다.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의 1분기 경제성장률은 전분기 대비 -0.6%를 기록했다. 특히 독일이 봉쇄 영향으로 -1.7%를 나타냈다. 다만 프랑스는 0.4% 성장했다. 그러나 기업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충격에서 회복 ...

    한국경제 | 2021.05.01 02:06 | YONHAP

  • thumbnail
    원/달러 환율 0.5원 오른 1,117.8원 마감

    ... 1,117.8원에 장을 마쳤다. 환율은 3.0원 오른 달러당 1,120.3원으로 출발했다. 이후 1,110원대 후반의 좁은 범위에서 주로 거래를 이어갔다. 밤사이 미국 자본이득세 인상 추진 소식에 따른 위험회피 분위기 확산과 유로화 약세로 인한 강달러의 영향으로 원/달러 환율이 상승 압력을 받았다. 간밤 미국 바이든 행정부가 고소득자를 대상으로 자본이득세 인상을 추진할 것이라는 소식이 전해지며 위험회피 심리가 강화됐고, 뉴욕 증시의 주요 지수들이 1% 가까이 ...

    한국경제 | 2021.04.23 15:34 | YONHAP

  • thumbnail
    원/달러 환율 상승 출발…미 부자증세 소식에 위험회피 확산

    ... 전날 종가보다 2.9원 오른 달러당 1,120.2원이다. 환율은 3.0원 오른 달러당 1,120.3원으로 출발해 1,119∼1,120원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밤사이 미국 자본이득세 인상 소식에 따른 위험회피 분위기 확산과 유로화 약세로 인한 강달러의 영향으로 이날 원/달러 환율은 상승 압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간밤 미국 바이든 행정부가 고소득자를 대상으로 자본이득세 인상을 추진할 것이라는 소식이 전해지며 위험회피 심리가 강화됐으며, 뉴욕 증시의 주요 ...

    한국경제 | 2021.04.23 09:26 | YONHAP

  • thumbnail
    ECB, 코로나19 돈풀기 속도 유지…라가르드 "경제활동 반등기대"(종합2보)

    ... 뒷받침한다"고 말했다. 그는 앞으로 양적완화 축소(테이퍼링) 계획에 대한 거듭된 질문에 "모든 결정은 데이터를 기반으로 할 것"이라고 응답했다. 그러면서, "이번 통화정책회의에서 우리는 PEPP의 단계적 중단에 대해 어떤 논의도 한 바 없다"면서 "이는 시기상조이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통화정책 결정문 발표 이후 유로존(유로화사용 19개국) 채권시장의 지표물인 독일 10년물 국채금리는 0.05%포인트 오른 -0.25%로 치솟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2 23: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