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9,4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월드&포토] 비닐 썰매 '씽씽'…이스탄불의 눈 오는 날

    ... 내리자 이스탄불 시민들은 추억 만들기에 열중입니다. 언덕길에 눈이 쌓이자 아이와 어른 할 것 없이 비닐 포대를 깔고 눈썰매를 즐깁니다. 눈 오는 날이면 빼놓을 수 없는 눈싸움도 곳곳에서 벌어집니다. 머리가 제법 굵은 남자아이들은 유리한 고지를 점령하기 위해 차 지붕 위로 올라가 신나게 눈 뭉치를 던집니다. 이스탄불의 번화가 이스티클랄 거리의 젊은이들은 저마다 휴대전화를 꺼내 들고 기념사진을 남깁니다. 사흘 간 내린 눈 덕분에 이스탄불의 풍경이 하얀 눈 나라로 바뀌었습니다. ...

    한국경제 | 2022.01.25 08:00 | YONHAP

  • thumbnail
    금융당국 "삼성생명 제재안 늦어도 내달 확정"

    금융당국이 삼성생명 제재안을 최종 의결한다. 늦어도 다음 달에는 삼성생명 제재안을 확정한다는 방침이다. 그간 의결 시기 지연, 회사 측 유리한 법령 자문기구 해석 등으로 '삼성생명 봐주기' 논란에 휩싸여 온 금융위원회가 내릴 최종 징계 수위에 업계 이목이 집중된다. 만약 금융위가 제재로 '기관경고'를 의결하게 되면, 삼성생명은 향후 1년간 감독당국으로부터 인허가가 필요한 모든 신사업 분야 진출이 금지된다. 25일 금융권에 ...

    한국경제 | 2022.01.25 07:55 | 김수현

  • thumbnail
    한경 Only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나스닥, 지옥→천당으로…'콜라노비치의 대반등'

    ... 예상한다"라고 밝혔습니다. "글로벌 PMI는 아시아에서 반등하는 등 높아지고 있고, 공급망 병목도 일부 완화되고 있다. 반면 컨센서스 EPS 성장 기대치는 3분기보다 낮아져 (이익이 높게 나오면) 오히려 주가에 유리해졌다"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어닝시즌이 안정될 것으로 예상하며, 최악의 시나리오에서는 Fed 풋(Fed의 정책 지원)의 복귀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긍정적인 콜라노비치의 보고서는 저가매수의 ...

    한국경제 | 2022.01.25 07:30 | 김현석

  • thumbnail
    배민·쿠팡이츠 "나 떨고 있니"…불투명한 배달 플랫폼의 미래[박동휘의 컨슈머 리포트]

    ... 소위 클라우드 소싱을 통해 라이더들을 통제하고 싶어한다”고 지적했다. "배달 최적 경로를 찾아라", 업체들 사활 건 경쟁 도어대시 등 미국과 유럽의 배달 플랫폼들은 배달원 리스크라는 측면에선 한국보다 유리한 편이다. 음식 배달이란 서비스가 거의 없던 터라 도어대시만해도 자기 입맛대로 ‘대셔’라고 불리는 배달원들을 플랫폼 노동에 묶어둘 수 있었다. 다만, 독일의 딜리버리히어로 등 유럽계 배달앱들은 긱 노동(Gig ...

    한국경제 | 2022.01.25 06:00 | 박동휘

  • thumbnail
    美대학 '소수인종 배려' 사라지나…보수 우위 대법원에 달려

    '흑인·히스패닉 유리해 아시아계 피해' 하버드 상대 소송 1·2심 기각 후 연방대법원이 심리 채택…뒤집힐 가능성도 명문 사학 하버드대를 비롯한 미국 대학들이 학생 선발 때 적용해온 소수인종 배려정책의 존폐가 연방대법원의 판단에 따라 결정되게 됐다. 24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WP) 등 미 언론에 따르면 연방대법원은 이날 하버드대와 노스캐롤라이나 주립대의 소수인종 배려 정책(affirmative action)이 불합리하다며 제기된 소송을 심리 ...

    한국경제 | 2022.01.25 04:13 | YONHAP

  • thumbnail
    금천구에서 빌라 발코니 붕괴 조짐…"철거 예정"(종합)

    ... 소방당국이 안전 점검에 나섰다. 24일 소방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34분께 서울 금천구 독산동에서 "빌라가 무너질 것 같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빌라의 발코니는 아래로 크게 기울어져 붕괴가 우려되는 모습이었으며 창틀과 유리창도 파손돼 있었다. 소방당국은 해당 빌라 주민 12명과 옆 빌라 주민 21명 총 33명을 대피시켰고 인근 호텔과 친척집 등에서 임시 거주하도록 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한국전력은 화재 등 추가 사고를 우려해 해당 빌라 ...

    한국경제 | 2022.01.24 22:18 | YONHAP

  • thumbnail
    금천구서 빌라 발코니 붕괴 조짐에 주민 10여명 '긴급대피'

    ... 발코니가 붕괴 조짐을 보여 주민들이 대피했다. 24일 소방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34분께 서울 금천구 독산동에서 "빌라가 무너질 것 같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빌라의 발코니는 아래로 크게 기울어져 붕괴가 우려되는 모습이었으며 창틀과 유리창도 파손된 모습이었다. 소방당국은 빌라 주민과 옆 빌라 주민 10여명을 대피시켰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으며 소방과 구청은 건물 상태를 점검하고 있다. 조시형기자 jsh1990@wowtv.co.kr

    한국경제TV | 2022.01.24 21:40

  • thumbnail
    서울 금천구 3층 빌라 베란다 기울어…붕괴 우려에 주민들 대피

    ... 대피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24일 소방과 금천구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40분쯤 금천구의 한 3층짜리 빌라에서 건물 붕괴 우려 신고가 접수돼 소방과 경찰이 출동했다. 문제의 빌라는 발코니가 아래로 크게 기울어졌고 창틀과 유리창도 파손된 모습이었다. 구는 조만간 빌라에 대한 정밀 안전진단을 진행할 계획이다. 붕괴 위험에 해당 빌라 주민과 옆 빌라 거주자들을 안전한 곳으로 대피했다. 빌라 주민 등 25명은 인근 호텔에서 당분간 머무를 예정이다. 현재까지 ...

    한국경제 | 2022.01.24 21:38 | 차은지

  • thumbnail
    금천구서 빌라 발코니 붕괴 조짐…주민 10여명 대피

    서울 금천구의 한 빌라 발코니가 붕괴 조짐을 보여 주민들이 대피했다. 24일 소방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34분께 서울 금천구 독산동에서 "빌라가 무너질 것 같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빌라의 발코니는 아래로 크게 기울어져 붕괴가 우려되는 모습이었으며 창틀과 유리창도 파손된 모습이었다. 소방당국은 빌라 주민과 옆 빌라 주민 10여명을 대피시켰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으며 소방과 구청은 건물 상태를 점검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1.24 21:16 | YONHAP

  • thumbnail
    DL이앤씨 "서울포레스트 진동은 '공진 현상' 때문…안전 이상無"

    ... 없었다"며 "건물의 여러 층에서 발생한 복합적 충격이나 건물 내부에 있는 사람들의 반복적인 동작으로 바닥 판이 미세하게 떨리는 현상이 발생한 것"이라고 진단했다. 아울러 DL이앤씨와 교수자문단은 건물 내 유리창 깨짐, 누수 등의 단순 파손은 이번 진동과 관계없이 입주 후 사용 과정에서 나타난 문제라고 설명했다. DL이앤씨 관계자는 "해당 건물은 내진 설계를 적용해 규모 6.0, 진도 7.0의 강진에도 안전하도록 해당 건물을...

    한국경제 | 2022.01.24 21:11 | 이혜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