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2541-182550 / 185,3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증권가 기업정보> 한올제약 / 동해펄프등

    한올제약 일본 모리나가와 기술제휴 암치료제 독점공급 계약 체결설 동해펄프 표백화학 펄프공장 증설 완료 93년 매출액 100% 신장 예상 일양약품 궤양치료물질 특허 출원 한국유리유리가격 인상 건축규제 해제등 수익호전 기대

    한국경제 | 1992.12.09 00:00

  • 제6회 벤처기업상대상에 경덕전자 ... 본사.KTB제정

    ... 대상을 받은 경덕전자는 마그네틱을 기초로 한 자동인식장치분야의 각종 부품과 한국형 지하철자동티켓발매기등 시스템제품을 자체기술로 개발,국산화한 업적을 인정받았다. 우수상 수상기업인 아이맥스기업은 무공해 물질을 이용해 무늬있는 각종 유리제품을 국산화했고 정림DSP산업은 진공증발농축법을 이용한 폐수처리시스템을 개발,환경오염방지에 획기적인 기여와 수출공적을 각각 평가받았다. 이날 시상식에는 김진현과기처장관, 김창달KTB사장, 김영우기술경영경제 학회장등 관계인사들이 참석,수상자들을 ...

    한국경제 | 1992.12.09 00:00

  • 유리병 재활용센터 건립 추진...조합, 전담조직 구성

    유리병생산업체들이 유병재활용센터와 판유리재생공장의 설립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이는 유리병의 재활용도를 높이기 위한 것으로 다회용 포장 용기로서 유리병의 강점을 부각시킴으로써 유리병에 대한 수요를 늘리는 긍정적 인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국유리공업협동조합(이사장 정광열)은 현재 자원재생공사가 맡고 있 는 업무중 헌유리병의 회수업무를 떠맡아 전문적으로 처리할 유리병재활 용센터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유리공업협동조합은 유리병재활용센터를 ...

    한국경제 | 1992.12.08 00:00

  • 은행들, 담보제공자 동의 얻어야만 부동산 임의처분

    ... 으로 적당하다고 인정되는 방법, 시기, 가격 등을 고려하여 처분할 수 있었으나 앞으로는 법정절차에 의해 담보물을 처분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되 설정자가 동의한 경우에 한해서만 임의로 처분할 수 있도록 했다. 은행감독원이 담보물 처분방법을 개선한 것은 설정자의 이익을 보장 하고 처분시기, 가격 등으로 인한 분쟁 발생소지를 없애기 위한 것으로 담보물건을 임의처분하는 것이 법정절차에 의한 것보다 설정자와 은행 에 유리한 경우에 한하도록 했다.

    한국경제 | 1992.12.08 00:00

  • 성에제거제 개발 공급 ... 하이켐

    화학소비재생산업체인 하이켐(대표 배전운)이 성에제거제를 개발,공급에 나섰다. 디프로스트(Defrost)란 이름으로 선보인 성에제거제는 동절기에 자동차유리창에 생기는 성에나 얼음을 신속하게 제거해주는것. 에어로졸 스프레이방식으로 유리에 덮인 성에에 가볍게 분사한후 성에가 녹은뒤 와이퍼로 닦아내 유리창을 깨끗하게한다. 하이켐은 월3만개의 생산능력을 갖추고 강원도 문막공장에서 양산에 들어갔다. 성에제거제는 그동안 (주)럭키의 바이탈과 수입품이 ...

    한국경제 | 1992.12.08 00:00

  • 담보물처분 은행 제공자동의 얻어야 ... 내년1월부터 적용

    ... 한해서만 임의로 처분할수 있도록 했다. 은행감독원이 담보물 처분방법을 개선한 것은 설정자의 이익을 보장하고 처분시기 가격등으로 인한 분쟁발생소지를 없애기 위한 것으로 담보물건을 임의처분하는것이 법정 절차에 의한 것보다 설정자와 은행에 유리할 경우에 한하도록 했다. 또한 은행이 질권행사(상계)때는 반드시 질권설정자에게 그사실을 서면통지하도록 함으로써 질권설정자의 예.적금이 본인도 모르는 사이에 채무의 변제에 충당되는 사례가 없도록 했다. 은감원은 담보물이 멸실 ...

    한국경제 | 1992.12.08 00:00

  • 무반사유리제조기술 개발 ... 아이멕스기업

    저공해성 물질을 이용,무반사유리를 만드는 기술이 국내중소기업에 의해 개발됐다. 7일 아이맥스기업(대표 김태환)은 독극물인 불화수소산을 사용하지않는 무반사유리제조기술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아이맥스가 4년간의 연구끝에 개발한 이기술은 인체에 무해한 화합물질을 유리표면에 엠보싱(잘게 상처내는것)해 빛을 난반사시키는 기술이다. 무반사유리는 액자표구 컴퓨터및 TV모니터 건축자재용등 다용도로 쓰이는 고부가가치 제품이지만 제조공정에서 사용하는 불화수소산이 ...

    한국경제 | 1992.12.07 00:00

  • 내년 수출여건 상당히 개선...북방지역수출20% 증가예상

    ... 블록화추세 가시화 수입규제증가 환경보호 강화 원유 비철금속등 원자재가격 상승등의 불리한 측면이 있기는 하나 선진국등 세계경기회복 개발도상국 개발수요 증가 북방국가정세안정회복 달러화 약세지속등으로 우리나라의 수출여건에도 유리한 점이 더많을 것으로 분석했다. 세계경제의 경우 올해 1%내외의 저성장에서 내년에는 3%수준으로 회복되고 교역증가율도 올해 5%수준에서 내년에는 6~7%로 확대될 것으로 예측했다. 품목별로는 반도체를 중심으로한 전자부품과 자동차 일반기계 ...

    한국경제 | 1992.12.07 00:00

  • [대선속보] "현대 편파수사 없다"...현승종총리

    ... 이날 간부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현재 현대및 국민당의 금 권선거운동문제가 심각하게 대두되고 있다"며 "편파수사라는 주장이 제기 되고 있으나 나자신 양심에 가책받을 일이 전혀 없다"고 말했다. 그는 또 "일부에서는 정부가 민자당을 은연중 지원하고 있는것 아니냐 는 의혹을 갖고 있지만 아직은 그러 일이 없다고 자부하고 있다"며 "정 부의 공명선거노력은 앞으로도 계속 특정 정당에 유리하거나 불리하지 않 게 진행돼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국경제 | 1992.12.07 00:00

  • <초대석> 산티아고 엘로르사 주한 스페인대사관 경제 참사관

    ... 된다면서 대전엑스포의 귀감이될 것이라고 귀띔한다. 그는 스페인이 EC시장진출에 가장 적합한 교두보가 될것이라면서 "기간시설완비,투자보조금및 감세등 재정상의 각종 혜택,EC내에서 상대적으로 저임금이면서 양질의 노동력,빠른 경제개발등이 유리한 투자환경"이라고 설명한다. "한국과 스페인의 교역규모는 91년에 10억달러로 86년의 1억달러에 비하면 6년새 10배나 늘어났다"면서 양국간 경제협력가능성이 크다고 강조한다. 이를 위해 최근에는 투자보장및 촉진협정을 체결했고 ...

    한국경제 | 1992.12.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