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2711-182720 / 185,6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류시장 춘추전국시대, OB/크라운 이어 대기업도 '소주'참여

    ... 진로셰어가 줄겠느냐. 지방소주들 몫이 줄어든다"는 얘기고 OB는 "맥주사업에 돈이 필요한 진로가 소주에서 자금을 대기위해 지방으로 확장해갈수 밖에 없다"면서 OB가 나서면 진로를 서울싸움에 붙들어둘수 있어 지방소주업체들이 유리해진다는 각기 상반된 주장을 펴고있다. OB 크라운 진로등 각 업체들은 지난1월 마감된 주류도매면허신청에서 작년의 27곳보다 56%가량 늘어난 42곳을 추천,경쟁에 대비한 유통망확장에 나서고 있어 주목되고 있다. 또 롯데 해태 ...

    한국경제 | 1993.02.03 00:00

  • 증시 1주일만에 반등 시도 .. 거래 불충분, 강도는 약해

    ... 내다파는 투자전략을 펴고 있다. 앞으로 이들이 시장참여규모를 크게 줄이고 3월결산기마감을 앞두고 "팔자"물량을 확대할 경우 시장에 혼란을 초래할 가능성도 있다. 중소형주의 경우 일단 "수익률"게임이 완료된 상태이고 대형주는 물량부담으로 큰폭의 주가상승을 기대하기 어려운 상태여서 주도주부재현상이 초래될 수도있다. 증권전문가들은 이같은 점을 감안,그동안 주가가 크게 떨어진 종목과 중소형실적호전종목에 관심을 갖는 것이 유리하다고 권고하고있다.

    한국경제 | 1993.02.03 00:00

  • 대중국시장 공략 성단위 진출이 유리 .. 대외경제정책연

    국내 기업들이 중국의 내수시장을 효율적으로 공략하기 위해선 중국전체보다는 각성별 진출전략을 수립해야 할것으로 지적됐다. 2일 대외경제정책연구원(KIEP)부설 지역정보센터는 "중국경제의 지방분권화 현황과 문제점"이란 연구보고서를 통해 중국시장이 개혁및 개방과 함께 극단적인 지방보호주의로 치닫고 있다고 지적,이같이 밝혔다. 보고서는 중국의 지방정부들이 다른 지역에서의 상품반입을 금지하거나 독점적인 구매기관을 지정해 이를 위반할경우 은행대...

    한국경제 | 1993.02.02 00:00

  • 작년 공중전화기 파손 33건-피해액 16억원.....한국통신

    지난 한햇동안 공중전화기 몸체 또는 부스 유리창 등이 파손된 사례는 33 만2천여건에 이르며 이에 따른 피해액은 15억9천여만원에 달한 것으로 집계 됐다. 2일 한국통신에 따르면 지난 해 공중전화 파손사례중 부스 유리창이 훼손 된 경우가 27만1천여건(피해액 13억5천만원)으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은 전화기 파손 6만5천건(1억6천만원) 전화기 몸체 도난 93건(3천3백만원) 금 고훼손 2백32건(3백80만원) 순으로 나타났다. 이는 ...

    한국경제 | 1993.02.02 00:00

  • 클린턴행정부, EC간 무역분쟁등 국제무역마찰 확산 양상

    ... 갔다가 가까스로 타결된 경우를 들어 이번에도 마지막 순간에는 양자간 타협이 이뤄지지 않겠느냐는 낙관적인 견해를 보이는 전문가들도 적지않다. 미국이 이번에 취한 강경한 조치 역시 오일시드의 경우와 마찬가지로 유럽과의 협상에서 유리한 고지를 차지하려는 고도의 협상수단이 될것으로 보고있는 것이다. 그러나 철강덤핑판정으로 세계각국이 미국의 보호주의를 비난하고 있고 미국의 공세적인 통상정책에 비판을 보내고 있다는 점에서 유럽이 쉽게 물러서지 않을것이라는 관측 또한 ...

    한국경제 | 1993.02.02 00:00

  • 지하철4호선 연장구간 완공...상계-당고개역간 1.25km

    ... 일대 재개발사업이 1km 가까이 걷던 수고를 덜게 됐다. 상계역에서 당고개역까지 4호선 연장구간은 당현천을 복개한 뒤 그 위 에 교각을 세워 지상으로 부터 20여m 높이의 고가철도 형태로 건설됐다. 또 철도변이 주거밀집 지역임을 감안, 소음과 진동을 최소화 하기 위 해 미국 일본 등에서 많이 사용하고 있는 3cm 두께 고무판을 철도 밑바 닥에 깔았다. 당고개 지하철 역사는 국내 최초로 천정까지를 유리로 덮는 돔혐식을 택하고 있다.

    한국경제 | 1993.02.02 00:00

  • 시계 "0" UR 협상 .. 미-EC간 매듭 못풀고 '표류'

    UR는 유리알인가. 6년반째인 우루과이라운드(UR)협상이 매끄런 유리알처럼 손에 잡히지 않고 있다. 2~3개월전만해도 곧 타결될것 같던 협상은 지금 시계제로상태에 있다. 연초 미.EC간 관세인하협상이 실패,UR앞날은 불투명해지기 시작했다. 최근에는 철강반덤핑문제로 세계가 무역전쟁위기에 휩싸여 협상장래는 더욱 어두워졌다. 작년11월20일 UR의 최대장애물이던 미.EC농산물협상이 타결됐을때 세계는 92년내 타결희망으로 들떴다. 이어 1주일후 ...

    한국경제 | 1993.02.02 00:00

  • [증권면톱] 유/무상증자 증시 주요재료로 부각 전망

    ... 35.2%에 불과,작년같은기간의 46.7%보다 크게 낮아졌다. 유상증자규모확대가 주식시장의 공급물량을 늘리는 부정적인 측면도 있지만 주식시장이 회복국면에 본격적으로 진입할경우 증자가능성이 투자유망종목으로 부각될 가능성이 크다는것이 전문가들의 일반적인 견해다. 일부 전문가들은 아직도 유상증자허용우선순위가 유효한 만큼 제조업으로서 첨단시설재및 자동화설비용도의 자금수요가 발생하는 기업과 규모가 작은 중소기업들이 유리하다는 분석을 내놓고 있다

    한국경제 | 1993.02.01 00:00

  • 미국, 조선보조금 지급법안 왜 다시나오나 .. EC.한국 겨냥

    ... 몰리게된다. 통상전문가들은 미의회가 자국내해운업계의 반발 EC와의 무역전쟁우려까지 감수하면서 기본스법안을 통과시키리라고는 보지않는다. 따라서 미국의 진의는 이법의 통과보다는 이를 엄포용으로 활용,OECD다자간협상에서 유리한 고지에 서겠다는 전략일 것으로 보는 견해가 지배적이다. 그러나 이 "엄포용"법안에 의해 우리업계가 피해를 입을 가능성이 크다. 예를들어 미국이 보조금폐지를 내세워 EC를 궁지에 몰아넣는다면 EC는 불공정선가규제를 대안으로 삼아 ...

    한국경제 | 1993.01.31 00:00

  • 이창호6단, 기성위 등극...최종대국서 조훈현9단에 8집반승

    이창호6단이 조훈현9단의 벽을 뛰어넘어 기성위에 등극했다. 30일 한국기원 특별대국실에서 벌어진 제4기 기성전 도전7번기 제7국에서 이6단은 집백으로 2백52수만에 8집반승을 거두며 기성에 올랐다. 3승3패로 동률을 이룬 가운데 벌어진 제7국에서 이6단은 초반부터 반세를 유리하게 이끌며 1승3패로 막바지에 몰린 바둑을 4대3으로 대역전시켜 기성 위를 차지했다.

    한국경제 | 1993.01.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