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4,2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TK 갈라친 탄핵의 강…이준석 "탄핵 옳았다" 주호영 "배신자"

    ... 통치불능 상태에 빠졌기에 탄핵은 정당했다고 생각한다"며 "이런 생각을 대구·경북이 품어줄 수 있다면 다시는 배신과 복수라는 무서운 단어가 오가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주호영 후보는 이 같은 연설 내용을 두고 기자들과 만나 "유승민 전 의원과 함께 자기를 발탁한 사람을 배신하고 탄핵에 찬성한 것"이라며 날을 세웠다. 주 후보는 연설에서 "국채보상운동, 2·28 민주화운동 등으로 나라의 중심을 잡은 보수의 본산 대구·경북이 지금은 어떻게 됐나"라며 운을 뗐다. 그러면서 ...

    한국경제 | 2021.06.03 17:37 | YONHAP

  • thumbnail
    주호영 "영남배제론 극복해야…TK 자존심 세워달라"

    ... 했다. 그는 "저보고 대구‧경북 자존심 살려달라는 분 많다"며 "대구‧경북 자존심 살리는 길은 여러분 손에 달려 있다"고 했다. 주 후보자는 "우리 대구‧경북의 대권주자 홍준표, 유승민 두 분께도 묻는다. 저 주호영에게 대선 준비하라는 사람 꽤 있습니다"라며 "그런데 제가 접고 당대표 나온 것은 두 분에게 방해가 되지 않기 위해서입니다. 그는 "제발 제대로 해서 이번에는 자존심을 살려달라"고 ...

    한국경제 | 2021.06.03 16:57 | 성상훈

  • thumbnail
    유승민 "이재명 기본소득은 소주성 버전2…사기성 포퓰리즘"

    與 전국민 재난지원금 추진에 "표 매수…대선서 전쟁 치르겠다" 국민의힘 대권주자 유승민 전 의원은 3일 이재명 경기지사의 '기본소득' 공약에 대해 "성장도 아니고 복지도 아닌 사기성 포퓰리즘"이라고 비판했다. 유 전 의원은 이날 SNS에서 "문재인 정부가 소득주도성장으로 경제를 망쳐놓더니, 이 지사는 소주성 v.(버전)2인 기본소득으로 경제를 망치려 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여권의 전 국민 재난지원금 지급 추진 움직임에 대해서는 "대선이 ...

    한국경제 | 2021.06.03 14:47 | YONHAP

  • thumbnail
    [고침] 정치(이준석, 홀로 뛰는 '노마드 선거운동' 속 동…)

    ... 관심이 쏠린다. 다른 주자들과 달리 캠프를 차리지도 않고 대중교통을 이용해 '노마드'(유목민)식으로 선거운동을 하고 있어 눈에 띄게 이 후보를 돕는 인물을 꼽기란 쉽지 않다. 주호영·나경원 후보가 계파정치 의혹을 제기하며 '유승민계'의 지원을 받는다고 공세를 펴지만, 이 후보는 이에 단호히 선을 긋고 있다. 한 의원은 3일 통화에서 "이 후보가 사실상 혼자 경선을 치르고 있는 만큼 누군가가 도움을 준다기보다는 정서적인 공감대를 가진 그룹이 있다고 보는 게 맞을 ...

    한국경제 | 2021.06.03 14:17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홀로 뛰는 '노마드 선거운동' 속 동행 그룹은

    ... 관심이 쏠린다. 다른 주자들과 달리 캠프를 차리지도 않고 대중교통을 이용해 '노마드'(유목민)식으로 선거운동을 하고 있어 눈에 띄게 이 후보를 돕는 인물을 꼽기란 쉽지 않다. 주호영·나경원 후보가 계파정치 의혹을 제기하며 '유승민계'의 지원을 받는다고 공세를 펴지만, 이 후보는 이에 단호히 선을 긋고 있다. 한 의원은 3일 통화에서 "이 후보가 사실상 혼자 경선을 치르고 있는 만큼 누군가가 도움을 준다기보다는 정서적인 공감대를 가진 그룹이 있다고 보는 게 맞을 ...

    한국경제 | 2021.06.03 11:49 | YONHAP

  • thumbnail
    유승민, 송영길 '조국 사과'에…"정세균·이낙연·이재명 부끄러움 알라"

    유승민 전 미래통합당(현 국민의힘) 의원( 사진 )이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조국 사태' 관련 사과가 "진심이길 바란다"면서 정세균 전 국무총리,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언급했다. 유 전 의원은 2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조국 사태는 문제인 정권의 불공정과 불법, 거짓과 위선의 상징"이라면서 "나는 송영길 대표의 반성과 사과가 진심이길 바라며, ...

    한국경제 | 2021.06.02 22:02 | 이보배

  • thumbnail
    이준석 "PK 경제 활성화" vs 나경원 "내가 정권심판 적임"

    ...dot;나경원 후보가 최대 승부처인 영남권 표심 공략에 나섰다. 주 후보는 2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두 번째 ‘부산·울산·경남 합동연설회’에서 “이 후보는 ‘유승민계”라며 공격을 이어갔지만 이 후보는 반격을 하기보다는 지역 내 데이터센터산업 육성을 약속하며 정책 대결을 벌였다. 나 후보도 네거티브 공세를 자제한 채 과거 탄핵 정국에서 원내대표로 당을 지켰다는 점을 상기하며 당원들의 ...

    한국경제 | 2021.06.02 20:05 | 이동훈

  • thumbnail
    주·나, '당심·경륜' 협공…이준석 '지역맞춤 공약' 응수

    ... 유력 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 없이도 경선을 치를 수 있다고 시사한 점을 우회적으로 비판한 것이다. 주 후보는 "특정 후보와 특별한 관계이고 또 다른 후보와 악연이 있으면 (대표를) 맡아서는 안 된다"고 말해 이 후보가 '유승민계'의 지원을 받고 있다는 의혹도 에둘러 제기했다. 이어 "대선은 연습할 수도 없고, 실험해서도 안 된다"며 "(원내대표 재임 시절) 당의 지지율을 13∼15%포인트 끌어올렸다"는 말로 이 후보의 경륜 부족을 지적했다. 나 후보 역시 ...

    한국경제 | 2021.06.02 18:02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계파정치" vs "나경원·주호영 구태정치"

    국민의힘 당권 주자들 간 오가는 설전의 수위가 높아지고 있다. 나경원, 주호영 등 중진 후보들이 이준석 후보에 대해 연일 ‘유승민계’라며 계파 논쟁을 부각시키자, 이 후보는 “당에 장기적으로 해를 끼칠 수 있는 해당(害黨) 행위”라며 반격에 나섰다. 이 후보에 대해 계파 정치를 하고 있다고 연일 공세에 나섰던 중진 그룹은 2일 이 후보에 대한 견제 발언을 이어갔다. 나 후보는 이날 한 방송프로그램에 출연, ...

    한국경제 | 2021.06.02 17:29 | 이동훈

  • thumbnail
    野 당권레이스, 텃밭 영남으로…기싸움 최고조

    ... 정면대응하고 있다. 텃밭인 영남권 유세를 앞두고 설전 수위를 더욱 끌어올린 모습이다. 연이틀 TV토론에서 이준석 후보를 공격했던 나경원 주호영 후보는 2일에도 어김없이 견제 발언을 이어갔다. 나 후보는 이날 TBS라디오에서 이 후보를 유승민 전 의원과 연결 지어 "특정 후보를 대통령 만들겠다는 생각을 가진 분"이라며 "통합의 걸림돌"로 규정했다. 주 후보는 YTN 라디오에서 이 후보 부친과 유 전 의원 간 "특별한 친분"을 부각하면서 "공정한 대선관리가 되겠나. ...

    한국경제 | 2021.06.02 12: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