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4,2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허니문 벌써 끝?…이준석 견제 시동거는 野최고위원들

    ... 인상을 가질 수도 있지 않겠느냐"고 말했다. 최근 이준석 대표가 윤 전 총장을 겨냥해 "막판에 '뿅'하고 나타난다고 해서 당원들이 지지해주지 않는다"며 입당을 압박한 것을 겨냥한 발언이다. 전당대회 과정에서 불거졌던 '이준석=유승민계' 의구심도 깔린 것으로 보인다. 친박계 핵심으로 불렸던 김 최고위원은 나경원 전 의원과도 가까운 사이로 알려졌다. 김 최고위원은 "다른 대선 주자들도 입당을 요구하는데, 그것은 입당하면 공격하겠다는 이야기 아니냐"며 "(윤 전 ...

    한국경제 | 2021.06.17 12:10 | YONHAP

  • thumbnail
    與, 이준석·윤석열 쌍끌이 공세…"입장 조속히 정하라"

    ... 아니라 시대적 의제에 정직하게 정면으로 마주하기를 권한다"고 꼬집었다. 이 대표가 내세우는 '능력주의'의 실체에 의문을 제기하는 목소리도 나왔다. '친조국' 성향의 김남국 의원은 전날 CBS 라디오에 나와 "이 대표의 아버지가 유승민 전 의원하고 친구"라고 말했다. 그는 "이렇게 아버지 인맥, 빽으로 국회에서 인턴하고 청년 정치에 발을 들였는데 그러한 청년 정치는 안 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여권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이날 "여야의 협공에는 일절 대응하지 ...

    한국경제 | 2021.06.17 12:06 | YONHAP

  • thumbnail
    유승민 "尹, 정치선언도 안하고 대변인 둬…상식과 안맞아"

    "간보기 제발 그만하고 빨리 링 위에 올라오라"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유승민 전 의원은 17일 유력 경쟁자로 거론되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두고 "정치를 시작하겠다는 공식 선언은 안 한 상태에서 대변인은 있고, 좀 보통 상식하고는 안 맞는다"고 지적했다. 유 전 의원은 이날 CBS 라디오에 나와 "윤 전 총장의 정치 시작은 여러 관측만 있고, 한 번도 본인의 육성으로 들어본 적이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유 전 의원은 "이분이 정말 정치를 하는 ...

    한국경제 | 2021.06.17 11:11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김총리와 첫 회동…여야정협의체 가동에 의견접근

    ... 점이 많은 분이라고 방송에서 말했고, 사적으로 아버지께서도 좋은 말씀을 많이 해줬다"고 말하면서 시작부터 화기애애하게 진행됐다. 김 총리와 이 대표의 부친은 대구 경북고와 서울대 동문으로, 이 대표는 경선 토론회에서 부친과 유승민 전 의원이 동창이라는 이유로 공격받자 "아버지와 김 총리가 동문인 것은 걱정 안 되시나"라고 응수하기도 했다. 이 대표는 김 총리에게 "코로나라는 국난 위기 속에서 협치 사항이 많을 것"이라며 "무엇보다 ...

    한국경제 | 2021.06.16 14:18 | YONHAP

  • thumbnail
    '빨리 링 올라오라'…尹등판 압박하는 국민의힘 잠룡들

    ... 7월초 사실상 대권 출사표를 예고한 가운데 국민의힘 차기 주자들이 보다 빠른 결단을 촉구하고 나섰다. 윤 전 총장을 '국민의힘 울타리'로 끌어들이는 게 야권 대선레이스의 주목도를 높이는 데 유리하다는 판단이 깔린 것으로 보인다. 유승민 전 의원 측 관계자는 16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더 빨리할 수 있다면 입장을 빨리 밝히는 게 대선후보로 주목받는 사람의 국민에 대한 예의"라며 윤 전 총장의 조기 입당 결단을 촉구했다. 유 전 의원도 연합뉴스와 최근 인터뷰에서 ...

    한국경제 | 2021.06.16 11:48 | YONHAP

  • thumbnail
    유승민 "기본소득=만병통치? 이재명 가짜약 그만 팔라"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유승민 전 의원은 16일 여권 유력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향해 "기본소득이라는 가짜약 팔기를 그만두라"고 비판했다. 유 전 의원은 이날 SNS에서 "이 지사는 '우리나라가 복지 후진국이기 때문에 기본소득을 도입해야 한다'더니, 며칠 만에 말을 바꿔서 '기본소득이 복지적 성격이 있기는 하나, 주로는 경제활력을 찾는 경제정책'이라고 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반서민적이고 불공정한 기본소득의 문제점이 드러나자 주(主)는 ...

    한국경제 | 2021.06.16 11:23 | YONHAP

  • thumbnail
    '국민의힘으로 드루와'…유승민, 尹·安·洪에 합류 손짓

    "尹 숨어 간보기 그만" "安 타이밍 놓쳐선 안돼 " "洪 복당, 정말 웰컴"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은 15일 야권의 다른 잠재적 주자들을 향해 조속히 국민의힘 울타리 안으로 들어오라고 손짓했다. 이준석 대표가 대선버스 8월 정시출발론을 연일 발신하고 있는 가운데 당 안팎의 주자들이 제3지대 잔류 없이 '헤쳐모여'를 통해 같은 플랫폼 위에 집결, 한데 맞붙자는 것이다. 2017년에 이어 두번째 대권 도전인 그는 내달 초 캠프 구성을 마무리하는데 ...

    한국경제 | 2021.06.15 18:31 | YONHAP

  • thumbnail
    하태경, 野의원 첫 대선 출마 선언

    ... 등 주요 분야 정책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정책자문포럼 발대식을 열고 대선 행보에 본격 나설 예정이다. 다음달에는 대담집 발간과 팬클럽 모임 등 구체적인 일정도 잡혀 있다. 대선 출마를 앞두고 지사직 사퇴 시기도 조율 중이다. 유승민 전 미래통합당(현 국민의힘) 의원은 다음달 초 대선 캠프를 공식 출범할 것으로 알려졌다. 유 전 의원은 지난해 11월 여의도에 ‘희망22’ 사무실을 열고 대권 도전 의사를 밝힌 바 있다. 앞서 지난 13일 황교안 ...

    한국경제 | 2021.06.15 18:04 | 이동훈

  • thumbnail
    원희룡, 윤석열 겨냥 "특정인 위해 경선 늦추는건 안돼"

    ... 실패와 이후 4번의 큰 선거를 패배하면서 내부에서 힘이 약해져 억압과 계파분열이 없다시피 하다. 국민이 원하는 변화의 물결이 들어오는 것을 막을 실질적인 장애가 없다"며 당의 변화를 낙관했다. 일각에서 이 대표를 둘러싼 유승민계 논란을 제기하는 데 대해서는 "이 대표 자신이 유승민계가 아니라고 하고 있기 때문에 개인적 인연을 떠나 그 점에 대해 일단 인정해줄 필요가 있다"며 "경선 관리의 공정성은 걱정하지 않아도 되는 부분"이라고 말했다. /연합뉴

    한국경제 | 2021.06.15 12:14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사무총장 우선 인선키로…지상욱 여연원장은 유임

    ... 거론되고 있다. 이 대표는 "여연 원장의 경우 (대변인 선발을 위한) 토론배틀을 진행하기로 돼 있다"며 "여연 원장 인선은 지금 시점에서 같이 하지 않는 것으로 정리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현 지상욱 여연 원장이 대권주자인 유승민 전 의원과 가까워 공정성에 논란이 있지 않으냐는 질문에는 "여연의 여론조사 기능은 사무총장에게 이관된 상태라 그런 불공정성 논란은 없을 것"이라고 답했다. 이 대표는 지명직 최고위원 인선과 관련해선 "합당 절차나 이런 데서 사실 ...

    한국경제 | 2021.06.15 11: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