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러시아-우크라이나, 에너지 이어 이번엔 철강 분쟁

    ... 관계자 좋지않은 우크라이나에서 뜨거운 정치 이슈가 돼버렸다.앞서 러시아의 광산재벌인 알리셔 우스마노프나 억만장자인 로만 아브라모비치가 소유한 금속기업 예브라즈 등이 ISD에 대한 관심을 표명한 바 있다. 친 서방파인 빅토르 유시첸코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친러파 대선후보인 율리아 티모셴코 총리와 야당 지도자 빅토르 야누코비치가 러시아와 결탁해 기간산업을 팔아넘기려 한다”며 “두사람은 크레믈린과의 야합을 대표하는 인물”이라고 비판했다. 앞서 러시아와 우크라이나는 천연가스 ...

    한국경제 | 2010.01.06 00:00 | 김동욱

  • 타임지 100대 인물에 김정일ㆍ이건희 포함

    미국의 시사주간 타임지가 선정한 올해 가장영향력 있는 인물 100인에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과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이 포함됐다. 타임지는 10일(현지시간) 인터넷에 올린 최신호에서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과우크라이나의 빅토르 유시첸코 대통령, 영화제작자 마이클 무어, '살림의 여왕' 마샤 스튜어트 등을 올해 가장 영향력있는 100대 인물로 선정했다. 타임지는 이 기사에서 부시 대통령이 지난 2002년 "나는 김정일을 매우 싫어한다"고 말한 적이 ...

    연합뉴스 | 2005.04.11 00:00

  • 유시첸코 "아직도 현재 얼굴에 익숙치 않아"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경제포럼(WEF)에 처음으로 참석중인 빅토르 유시첸코 우크라이나 신임 대통령은 29일 다이옥신 중독으로 일그러진 얼굴에 아직도 익숙치 않다며 치료에 대한 강한 희망을 내비쳤다. 유시첸코 대통령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스위스 병원에서 얼굴 치료를 받을 지 모른다는 보도들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아직도 현재의 내 얼굴에 익숙치 않다"며 "내가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돕겠다는 병원이면 어느 병원이든 이용할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5.01.30 00:00

  • 영국 망명 러시아 재벌, 우크라 이주 희망

    ... 영국에서 국제법상 '난민' 지위를 얻은 만큼 제네바 협정에 서명한 어떤 국가에도 갈 권리가 있으며 협정을 준수하지 않을 국가로 추방될 수 없다"고 밝혔다. 그는 또 "우크라이나의 새 정권은 나를 러시아로 내쫓지 않을 것이며 유시첸코와 티모셴코가 민주 국가를 만들 것을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베레조프스키는 러시아 국영 항공사인 아에로플로트에서 수억 달러의 돈을 스위스로 빼돌리는 등 여러 건의 부패 혐의를 받고 있으며 지난 2003년 9월 영국은 그에 대해 ...

    연합뉴스 | 2005.01.29 00:00

  • 다보스포럼 개막.. 기후변화ㆍ에이즈대처 촉구

    ... 자본의 국내외 이동에 세금을 물리고 연간 30억장이 팔리는 항공 티켓에도 1달러 정도의 소액 세금을 붙이면 관련 업계에 피해를주지 않고도 연간 수십억 달러를 추가 모금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제안했다. 올해 참석자 명단에는 빅토르 유시첸코 신임 우크라이나 대통령, 중국의 위상확대를 상징하는 황주(黃菊) 국무원 부총리 등 새로 부상한 지도자들이 포함됐다. 마흐무드 압바스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도 참석 예정이나 실제 참석할지는미지수이며, 미국은 상대적으로 직급이 낮은 ...

    연합뉴스 | 2005.01.27 00:00

  • 우크라이나, EU에 가입 협상 촉구

    빅토르 유시첸코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유럽연합(EU)에 대해 오는 2007년까지 우크라이나와 회원국 가입협상을 개시하도록 25일촉구했다. 유시첸코 대통령은 스트라스부르에서 열린 유럽의회에서 연설 후 귀국에 앞서우크라이나가 EU 가입 협상을 위한 "3년간의 준비 계획을 갖고있다"고 밝히고 "이계획의 완료와 함께 가입 협상을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EU가입 협상이 "우크라이나에 전망과 비전을 던져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유럽회의 연설에서도 ...

    연합뉴스 | 2005.01.26 00:00

  • 미국 올해 전비 800억달러 추가 책정 계획

    ... 4분의 3은 육군 용도이며, 이라크주재 미 대사관 신축비 15억달러도 포함돼 있다고 AP는 설명했다. 이 통합전비엔 또 아프가니스탄 신생 정부의 마약 단속 지원비, 팔레스타인 자치정부의 마흐무드 압바스 수반과 우크라이나의 빅토르 유시첸코 신임 대통령 지원비, 해일 참사를 당한 인도양 제국들 지원비 등도 포함될 것으로 알려졌다. 백악관측은 이라크전에 앞서 전비를 1천억-2천억달러로 예상했었으나, 지금까지이미 2천800억달러가 들었으며, 추가 전비 800억달러를 포함하면 ...

    연합뉴스 | 2005.01.26 00:00

  • 푸틴-유시첸코, 양국간 동반자적 협력 강조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우크라이나와 신뢰있는 관계를 계속 구축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24일 모스크바를 방문한 빅토르 유시첸코 우크라이나 신임 대통령을 접견한 푸틴 대통령은 "우크라이나 정국이 안정되고 (대선에 따른) 어려웠던 기간이 끝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양국은 이전에 긴밀했던 관계를 계속 발전시켜야 한다"고밝혔다. 푸틴 대통령은 또 "러시아 정부는 그동안 옛 소련 국가들의 권위를 해하는 활동을 하지 않았으며 이는 ...

    연합뉴스 | 2005.01.25 00:00

  • 라이스 지명자 아직 넘어야 할 산 있다

    ... 국가안보보좌관으로 재직한 라이스 지명자는 후세인이 생화학 무기를 은닉하고 핵무기를 개발하려 했다는 논란많은 정보를 포함해 부시 대통령에게외교ㆍ안보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역할을 맡아왔다. 한편 라이스 지명자의 인준 연기로 지난 19일 이미 퇴임식을 가진 콜린 파월 국무 장관은 23일 빅토르 유시첸코 우크라이나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하는 등 여전히형식적으로는 현직 장관으로서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워싱턴 AP=연합뉴스) quarrier@yna.co.kr

    연합뉴스 | 2005.01.25 00:00

  • 다보스 포럼 올해 주제는 '결단과 책임'

    ... 뿐,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의 2기 행정부의 고위급 각료가불참해 행사 자체가 다소 빛이 바랜 느낌이다. 주최측인 WEF(회장 클라우스 슈왑)은 지난 19일 제네바 본부에서 행사 개요를설명하는 게르하르트 슈뢰더 독일 총리, 빅토르 유시첸코 우크라이나 신임 대통령,브라질의 이냐시우 룰라 대통령 등을 겨우 간판으로 내세웠을 뿐이었다. 그러나 막판에 토니 블레어 영국 총리와 자크 시라크 프랑스 대통령이 참가 의사를 밝힘으로써 다소 무게균형을 회복한 셈이다. 블레어 총리는 ...

    연합뉴스 | 2005.01.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