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301-15310 / 15,3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하정우-공효진, '올해의 연기자' 선정

    ... 높이 평가했다"고 밝혔다. 이어 공효진에 대해서는 "'미쓰 홍당무'에서 양미숙은 공효진이란 배우를 위한 캐릭터, 공효진이 없었다면 불가능한 캐릭터였다"고 전했다. 또한 '올해의 신인 연기자'로는 '서양골동양과자점 앤티크' 유아인, '미쓰 홍당무' 서우가 선정됐다. '올해의 신인 감독상'은 '추격자'의 나홍진 감독, '올해의 독립영화감독상'은 '우린 액션배우다' 정병길 감독이 수상했다. ◇ 제11회 디렉터스 컷 어워드 수상자 ▲ 올해의 감독상 = '좋은 ...

    한국경제 | 2008.12.09 00:00 | cuba

  • 감독들이 뽑은 '올해의 배우' 하정우.공효진

    ... 올해 최고의 흥행작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을 만든 김지운 감독이 받게 됐으며 올해의 신인 감독상은 올해 각종 영화상을 석권한 '추격자'의 나홍진 감독에게 돌아갔다. 올해의 신인 연기자상은 '서양골동양과자점 앤티크'의 유아인과 '미쓰 홍당무'의 서우가, 올해의 독립영화감독상은 다큐멘터리 영화 '우린 액션배우다'를 만든 정병길 감독이 받는다. 영화감독네트워크는 "그동안 장르 안에서 끊임없는 실험을 통해 항상 어떻게 새로움을 만들어 낼 것인가 고민해 온 김지운 ...

    연합뉴스 | 2008.12.09 00:00

  • thumbnail
    '앤티크' 100만 관객 돌파 … 10대도 움직였다

    ... 결혼했다', '미인도'에 이어 세 번째로 전국관객 100만 명을 돌파해 침체된 한국 영화계에 활기를 불어 넣고 있다. 주목할 점은 '앤티크'가 20~30대 관객을 너머 10대 관객을 눈에 띄게 모았다는 점이다. 주지훈, 김재욱, 유아인, 최지호 등 4명의 꽃미남 배우들의 조화로운 연기와 원작만화를 완벽하게 실사 재현한 민규동 감독의 연출력은 10대 관객을 끌어 모으기에 충분했다. 실제 '앤티크'는 각종 영화 포털에서 평균 8.5점을 유지하며 관객과 평단 모두에게 ...

    한국경제 | 2008.11.28 00:00 | saram001

  • 꽃미남들의 '샤방샤방' 매력

    ... 구성 등은 심각할라치면 우스운 이야기를 펼쳐놓는 중용의 미덕과 함께 균형감각을 잡아주는 요소들. '여고괴담 두 번째 이야기'에서 여고생들 간의 미묘한 관계를 다룬 민규동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감독: 민규동 / 주연: 주지훈, 김재욱, 유아인, 최지호 / 개봉: 11월 13일 / 분량: 109분 / 등급: 15세 관람가 조선시대 화가 신윤복이 여자였으리라는 발칙한 상상력에서 출발한 영화. 김홍도와의 관계를 스승과 제자를 넘어 남녀의 사랑으로 그리는 등 비슷한 설정으로 드라마 ...

    한경Business | 2008.11.13 11:03

  • thumbnail
    10살 연상에게 대시받았던 유아인 “무서웠다”

    배우 유아인이 10살차이나는 연상에게 대시를 받은 사실을 깜짝 고백했다. 10일 방송된 MBC '놀러와'에 출연한 유아인은 과거 18살때 받았던 '독특한' 대시를 털어놨다. 유아인은 "18살때쯤에 나보다 10살이 많은 여자분에게 대시를 받았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분이 아무리 예쁘고 멋있어보더라고 10살차이가 나니까 여자친구로생각할 수 없는 나이였다"고 전했다. 김원희의 "대시받은 소감이 어땠는가"는 질문에 유아인은 "무서웠다. 사귀건 아니고 ...

    한국경제 | 2008.11.11 00:00 | aile02

  • thumbnail
    배우 유아인 "18살때 10살 많은 연상女에 대시받았다" 깜짝 고백

    배우 유아인이 "18살때 거의 10살 많은 29세의 연상녀에게 대시받은 적이 있다"고 털어놔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0일 방송된 '유재석 김원희의 놀러와'에 출연한 유아인은 "18살때 10살 많은 여자에게 대시받았다"며 "당시 대시받은 그 연상녀가 너무 무서웠다"고 고백해 출연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 에피소들을 들은 MC 김원희가 "그래도 대시를 받으니까 좋지 않았느냐?"고 질문하자 유아인은 얼어붙은 표정으로 "당시 너무 무서웠다"며 ...

    한국경제 | 2008.11.11 00:00 | leesm

  • thumbnail
    톱모델 장윤주, '놀러와'서 '예능人의 끼와 매력' 200% 발산

    ... 해명했으며 주지훈도 "패션쇼 백스테이지에 서면 긴장되는데 장윤주 같은 대 선배님이 장난을 걸어주면 긴장도 풀리고 좋다"고 수습에 나섰다. 이날 '놀러와'에서는 '7인의 패셔니스타' 특집으로 홍진경, 장윤주, 송경아, 주지훈, 김재욱, 유아인, 최지호가 출연해 입담과 끼를 발산해 눈길을 모았다. 한편,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같은 여자인데 반할뻔 했다" "깜찍한 외모에 기럭지에 최고의 입담까지 진정한 엄친딸이다" "오늘 매력 200프로 발산하신듯 재밌었어요 자주 예능에서도 ...

    한국경제 | 2008.11.11 00:00 | leesm

  • thumbnail
    주지훈 “과거, 이천희에게 버릇없는 후배로 찍혔다”

    배우 주지훈이 모델계 선배인 이천희에게 '버릇없는 후배'로 찍혔던 사연을 공개했다. 10일 방송된 MBC '놀러와'는 홍진경, 장윤주, 송경아, 주지훈, 김재욱, 유아인, 최지호가 출연해 패셔니스타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 주지훈은 이천희에게 '버릇없는 후배'로 찍혔던 사연을 공개 했다. 주지훈은 함께 출연한 김재욱의 첫인상을 보고 예의 없는 후배로 오해했던 사연을 말하며 "사실 나도 이천희 선배에게 버릇없는 후배였던 적이 있다"고 ...

    한국경제 | 2008.11.11 00:00 | show

  • thumbnail
    장윤주 "과도한 스킨십은 내 애정표현(?)"

    ... 했다. 송경아도 "장윤주는 남녀를 불문하고 어디든 다 만지고 다닌다"고 맞장구 쳤다. 이에 장윤주는 "내 나름의 애정표현"이라고 해명했다. 주지훈도 "무대 뒤편에 서면 너무 긴장 되는데 장윤주 같은 대 선배님이 장난을 걸면 긴장도 풀리고 좋다"고 수습했다. 한편, 이날 '놀러와'에는 '패셔니스타 7인' 홍진경, 장윤주, 송경아, 주지훈, 김재욱, 유아인, 최지호가 출연해 입담 대결을 펼쳤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11.11 00:00 | cuba

  • thumbnail
    김재욱 "게이에게 엉덩이 꼬집혀"

    ... 찾은 김재욱은 서영남-동영남 커플이 진하게 키스하는 것을 발견해 한참을 신기하게 봤었다고. 이어서 김재욱은 "어느 순간 누군가가 내 엉덩이를 꽈악 쥐어 놀라서 돌아보니 아까 키스하던 남자 중 한명이 나에게 윙크를 하고 있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놀러와'에는 '패셔니스타' 7인 홍진경, 장윤주, 송경아, 주지훈, 김재욱, 유아인, 최지호가 출연해 입담 대결을 펼쳤다. 디지털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11.11 00:00 | aile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