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601-17610 / 17,6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설법인 현황] (2008년 1월10일~1월16일) 서울<3>

    ... 204호 ▷월드한성텍스타일(최일경·50·섬유도매) 양재동 276의2 양재빌딩 6층 ▷위드심(심성수·50·석유화학제품) 마포동 136의1 한신오피스텔 601호 ▷위트레이드(이우진·50·주류판매) 방배동 890의20 지하 ▷유이나인(유재문·50·유통업) 여의도동 45의5 대우메종리브로1114호 ▷유이샤이닝(용정자·10·의류부자재납품) 면목동 673의17 1층 ▷유진에스피오공(정의식·50·생수도소매) 강일동 155 ▷인터내셔널파워시스템(노의선·50·기계류기계부품오파) ...

    한국경제 | 2008.01.18 00:00

  • [한일여자골프] 한국, 일본에 연장 끝에 무릎

    ... 받은 한국 선수들은 그러나 2라운드에서도 고전 끝에 가까스로 승부를 연장으로 이어갈 수 있었다. 첫 주자로 나선 장정이 기대대로 미쓰카 유우코를 3타차(71-74)로 눌렀고 신현주(25.다이와)와 이선화가 고가 미호와 가와하라 유이를 제쳤고 안선주(20.이수건설)가 일본 주장 요네야마 미도리를 제압한데다 김미현과 이지영(22.하이마트)도 승전고를 울렸다. 하지만 안시현(23), 지은희(21.캘러웨이),이정연(28), 신지애(19.하이마트), 송보배(20.슈페리어)가 ...

    연합뉴스 | 2007.12.02 00:00

  • [한일여자골프] 한국 "첫날은 양보하마"…일본에 4점차

    ... 비겨 승점 1점을 보탠 한국은 한일전 최다 승점의 주인공 장정(27.기업은행)에 이어 신현주(25.다이와)가 사이티 미키, 마에다 구니코를 잇따라 눌렀다. 이선화(21.CJ)와 이지영(22.하이마트)도 이지마 아카네, 가와하라 유이를 여유있게 따돌려 승점 11-5로 앞서 또 한번 대승을 이끌어내는 듯 했다. 그러나 9번째 주자 송보배(21.슈페리어)가 10오버파 82타를 치는 난조 끝에 데일리 베스트인 64타를 때린 아리무라 지에에게 대패하자 분위기가 바뀌었다. ...

    연합뉴스 | 2007.12.01 00:00

  • [시장초점] 힘내라 기관!

    ... 주식형 누적 신규유입분은 지난 4일 10조8800억원을 기록한 이후 하락 전환하고 있다. 이선엽 굿모닝신한증권 연구원은 "최근 국내 주식형 펀드로는 자금유입 규모가 줄거나 유출되는 모습인데 비해 중국을 비롯한 해외주식형 펀드로 유이되는 자금은 크게 늘어나고 있다"며 "기관의 자금 여력이 부족해지면서 시가총액이 큰 종목에 대해서 과감한 저가매수에 들어가기 어려워져 기관의 시장지배력이 급속도로 악화됐다"고 지적했다. 기관의 매수여력이 풍부하다면 당연히 보유 종목을 ...

    한국경제 | 2007.10.17 00:00 | ramus

  • 日 아시아 금융허브 위상 "흔들"

    일본 도쿄 금융시장이 미국 뉴욕이나 영국 런던 국제금융시장과 겨루기 위해서는 투자 상품 개발과 규제완화 등 투자여건 개선 등이 절실하다고 파이낸셜타임스가 8일 인터넷판에서 주장했다. 이 신문은 이날 '왜 도쿄가 뉴욕과 런던에 지는가'라는 제목의 글에서 일본이 오랜 경기 침체에서 벗어나 수출이 증가하고 부동산시장이 호황을 누리고 있지만 외국 투자자본은 도쿄 증시 등 일본 금융 시장 진출을 꺼리고 있다며 이렇게 밝혔다. 이 신문은 또 각계 전문...

    연합뉴스 | 2007.05.08 00:00

  • [일본골프] 이동환, 아쉬운 준우승

    ... 아쉬운 1타차 준우승에 머물렀다. 이동환은 15일 일본 나고야의 도켄 타도 골프장(파71.7천83야드)에서 열린 도켄 호메마테컵(총상금 1억1천만엔) 마지막날 3타를 줄여 4라운드 합계 7언더파 277타를 작성했으나 우에다 유이(일본.276타)에 1타를 뒤졌다. 첫날 1언더파 70타로 공동 25위에 처졌던 이동환은 2라운드에서 4타를 줄여 공동 5위까지 상승했다가 3라운드에서 1타를 잃으면서 주춤했으나 최종일 3타를 줄이며 선두를 위협하는 뒷심을 발휘했다. ...

    연합뉴스 | 2007.04.15 00:00

  • 배재희, 日LPGA서 첫우승

    ... 스튜디오앨리스여자오픈(총상금 6000만엔)에서 생애 첫 우승컵을 안았다. 배재희는 8일 일본 효고현 하나야시키GC(파72·6439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2언더파 70타를 쳐 최종합계 8언더파 208타로 일본의 가와하라 유이를 2타차로 제쳤다. 우승상금은 1080만엔.배재희는 첫날 선두에 나선 뒤 한 번도 선두를 내주지 않으며 '와이어-투-와이어(wire-to-wire)' 우승을 차지했다. 2002년 프로로 전향한 배재희는 지난해 일본에 진출해 ...

    한국경제 | 2007.04.08 00:00 | 한은구

  • thumbnail
    [새영화] 불치병 소재 멜로물 '태양의 노래'

    ... 모반ㆍ건조 등과 같은 노인성 변화를 일어나는 유전병인데 피부암에 걸릴 위험성이 높다고. 영화는 색소성 건피증을 타고나 낮에 밖에 나갈 수 없는 소녀와 서핑을 좋아해 늘 태양 아래서 사는 소년의 사랑 얘기를 다뤘다. 가오루(유이)는 색소성 건피증 때문에 친구들과 학교에 가는 간단한 즐거움조차 누릴 수 없다. 유일한 즐거움은 해가 지면 기타를 메고 역앞 광장으로 나가 자신이 만든 노래를 부르는 것. 노래만이 유일한 즐거움이었던 그녀에게 비밀이 하나 생겼다. ...

    연합뉴스 | 2007.02.27 00:00

  • [한일여자골프] 한국, 5년 연속 우승 파란 불

    ... 상금왕 오야마 시호를 맞아 첫 주자로 나선 최나연(19.SK텔레콤)이 75-81로 졌지만 곧이어 이선화(20.CJ)가 고가 미호를 73-74로 꺾은 데 이어 이지희(27)와 한희원(28.휠라코리아)이 각각 후쿠시마 아키코, 가와하라 유이를 눌러 분위기를 바꿨다. 박세리(29.CJ)가 79타를 치는 부진 끝에 모기 히로미(73타)에 승점 2를 내주고 전미정(24)도 요코미네 사쿠라에게 74-75로 져 주춤했던 한국은 이미나(25.KTF), 신현주(26.하이마트), ...

    연합뉴스 | 2006.12.02 00:00

  • [한일여자골프] 1라운드 대진 "질 선수가 없네"

    ... 9점이나 쌓았던 반면 후쿠시마는 10차례 경기나 나서고도 3승3패4무승부로 실적이 뒤진다. 일본여자프로골프 신인왕 출신인데다 LPGA 투어에서 올해만 2승을 올린 한희원(28.휠라코리아)은 이번에 처음 한일전에 출전하는 가와하라 유이(27)를 만나 손쉬운 승리가 예상된다. 슬럼프에 허덕일 때도 한일전에서는 에이스 역할을 해냈던 박세리(29.CJ)도 일본 상금 17위에 불과한 모기 히로미(29)와 맞붙게 돼 마음이 편하다. 일본 상금랭킹 2위 전미정(24)과 랭킹 ...

    연합뉴스 | 2006.12.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