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1-240 / 1,0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정부, 이란산 원유수입 연장 불가에 '당혹'…막판 반전에 기대

    ... 정책목표는 모든 국가들이 이란의 석유제품을 구매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라며 "한국이 콘덴세이트를 공급받을 다른 공급처를 찾기에 충분한 시간을 가지기 바라면서 6개월이라는 시간을 부여했다"고 말했다. 윤강현 외교부 경제외교조정관을 수석대표로 하는 한국 정부 대표단은 지난달 28일과 지난 8일 두 차례 미국 워싱턴D.C.을 찾아 한국이 처한 특수한 상황을 들어가며 미국을 설득했지만 결국 트럼프 행정부의 마음을 움직이지 못했다. 강경화 ...

    한국경제 | 2019.04.22 23:58 | YONHAP

  • thumbnail
    한일 관계 얼어붙었지만…허창수 전경련 회장 "한일 재계 긴밀한 소통 지속할 것"

    ... 좋았다”며 11월 14∼15일 일본 도쿄에서 한일재계회의를 개최하는 등 교류를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평행선을 달리는 한일관계 근본적 원인과 해법 제시를 위해 전경련이 개최한 이번 좌담회에는 김윤 한일경제협회 회장, 윤강현 외교부 경제외교조정관, 나가미네 야스마사 주한일본대사, 신각수 세토포럼 이사장(전 외교부 차관), 오코노기 마사오 게이오대 법학부 명예교수, 박철희 서울대 국제대학원 교수 등 양국 석학과 기업인 약 170여명이 참석했다. 전문가들은 ...

    한국경제 | 2019.04.15 18:35 | 고재연

  • thumbnail
    허창수 회장 "韓日 재계 긴밀한 소통 지속"…日학계 "한국이 먼저 틀 제시해야"

    ... 좋았다"며 "11월 14일부터 15일까지 일본 도쿄에서 한일재계회의를 개최하는 등 교류를 계속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평행선을 달리는 한일관계 근본적 원인과 해법 제시를 위해 전경련이 개최한 이번 좌담회에는 김윤 한일경제협회 회장, 윤강현 외교부 경제외교조정관, 나가미네 야스마사 주한일본대사, 신각수 세토포럼 이사장 , 오코노기 마사오 게이오대 명예교수, 박철희 서울대 교수 등 양국 석학과 기업인 약 170여명이 참석했습니다. 전경련은 이번 좌담회에서 전문가들이 실타래처럼 ...

    한국경제TV | 2019.04.15 17:07

  • thumbnail
    허창수 전경련 회장 "한일 재계 긴밀한 소통 지속할 것"

    ... 좋았다"며 11월 14∼15일 일본 도쿄에서 한일재계회의를 개최하는 등 교류를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평행선을 달리는 한일관계 근본적 원인과 해법 제시를 위해 전경련이 개최한 이번 좌담회에는 김윤 한일경제협회 회장, 윤강현 외교부 경제외교조정관, 나가미네 야스마사(長嶺安政) 주한일본대사, 신각수 세토포럼 이사장(전 외교부 차관), 오코노기 마사오(小此木政夫) 게이오대 명예교수, 박철희 서울대 교수 등 양국 석학과 기업인 약 170여명이 참석했다. 전경련은 ...

    한국경제 | 2019.04.15 15:02 | YONHAP

  • thumbnail
    시한 3주 앞으로…한국 '이란산 원유수입' 예외 연장여부 촉각

    ... 외교부 당국자는 "예외를 인정받는 국가의 숫자가 줄고, 예외를 인정받더라도 허용되는 수입 물량도 크게 축소될 것"이라며 "어려운 상황"이라고 말했다. 한국은 지난달 28일(현지시간)에 이어 지난 8일에도 윤강현 외교부 경제외교조정관을 수석대표로 하는 대표단을 워싱턴에 보내 미국 측에 한국의 특수한 사정을 강조하며 이란산 원유수입 예외적 허용 조치를 연장해 달라고 요청하고 있다. 한국은 공고한 한미동맹과 한미 에너지협력 강화 노력, ...

    한국경제 | 2019.04.12 13:23 | YONHAP

  • thumbnail
    韓 "'이란산 원유수입 예외인정' 유연성 발휘" 美에 거듭 요청

    ... 미지수…WSJ "韓 등 5개국 예외 인정 받을 것" 한국과 미국은 8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에서 내달 3일이 시한인 한국의 이란산 원유수입 예외적 허용조치를 연장하는 방안에 대해 협의했다. 윤강현 외교부 경제외교조정관이 이끄는 한국 대표단은 미국 측과의 협의에서 한국의 제재예외 연장에 대해 최대한의 유연성을 발휘해달라고 재차 요청했다고 외교부가 9일 전했다. 대표단은 이 과정에서 공고한 한미동맹과 한미 에너지협력 강화 ...

    한국경제 | 2019.04.09 16:38 | YONHAP

  • thumbnail
    [재산공개] 요트·보석·악기 이색재산…文대통령은 저작권 신고

    ... 2천150여만원의 소득을 올렸다고 적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배우자 명의의 세일링 요트(8.55t급·약 2천800만원)와 수상오토바이(약 400만원)를 신고했다. 금과 보석류를 신고한 공직자들 역시 상당수였다. 윤강현 외교부 경제외교조정관의 경우 배우자 명의의 1천450만원 가액의 1.5캐럿 다이아몬드 반지를 신고하면서 '은혼식 배우자 선물'이라고 적었다. 예술품이나 악기를 재산으로 신고하는 사례도 눈에 띄었다. 유정희 서울시의원은 ...

    한국경제 | 2019.03.28 00:00 | YONHAP

  • thumbnail
    정부, 美와 이란산 원유수입 '한시적예외' 연장 논의

    ... 수입 규모는 제재 복원 전의 20% 수준에 그치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관세청이 집계한 지난 1월 원유 수입액은 1억128만달러로 미국의 이란제재 재개 이전인 지난해 1∼7월 월평균 수입액(5억3천949만달러)의 5분의 1에도 미치지 못했다. 정부는 미국의 대이란제재에 대응하기 위해 윤강현 외교부 경제외교조정관 주재로 외교부, 기획재정부, 산업통상자원부, 해양수산부, 금융위원회 등이 참여하는 관계부처 대책회의를 운영해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3.06 16:25 | YONHAP

  • thumbnail
    北, '美 제재대상' 정영수 노동상 교체…'윤강호' 호명

    2년 전 북한 내 인권유린과 관련해 미국의 특별제재 대상에 오른 정영수 노동상이 윤강호로 교체됐다. 조선중앙통신은 30일 평양에서 이란의 '이슬람교 혁명' 40주년 기념행사가 열렸다고 소개하며 "조선이란친선협회 위원장인 노동상 윤강호 동지, 관계부문 일군들, 평양 시내 근로자들이 여기에 참가했다"고 전했다. 신임 노동상인 윤강호는 과거 북한 매체에서 언급된 적이 없는 인사다. 정영수 전 노동상은 북한 내 인권유린에 ...

    한국경제 | 2019.01.30 22:57 | YONHAP

  • thumbnail
    [책꽂이] 투자의 시계 등

    ... 김숙 옮김, 북뱅크, 40쪽, 1만2500원) 혼자서 뚝딱뚝딱 신기한 종이접기 빨대와 화장지, 우유팩 등 주변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것들로 다양한 음식 모형과 물건을 직접 만드는 방법을 가르쳐 준다. (이마이 미사 지음, 김헌영 옮김, 주니어김영사, 80쪽, 1만원) 나무가 자라는 빌딩 삭막한 도시의 아파트에 사는 한 아이가 ‘자기만의 집’을 상상으로 만들어 간다. (윤강미 지음, 창비, 40쪽, 1만3000원)

    한국경제 | 2019.01.17 18: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