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5,2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데스크 칼럼] 홍남기, 옳은 얘기 했다

    ... 같이 일해 본 공무원들은 이구동성으로 그를 부드러운 사람으로 평가한다. 갈등보다는 대화와 타협으로 정책을 만드는 것을 선호한다고 한다. 자신의 생각을 밀어붙이기보다는 다른 사람의 의견을 잘 들어준다고 한다. 이헌재 전 부총리나 윤증현 전 장관 같은 카리스마는 없는 게 사실이다. 홍 부총리는 이런 이유로 ‘예스맨’으로 분류되기도 했다. 박근혜 정부에서 미래창조과학부 차관을 지낸 그가 문재인 정부에서 장관급인 국무조정실장과 경제부총리에 발탁된 ...

    한국경제 | 2021.01.24 18:19 | 박준동

  • thumbnail
    [이슈 프리즘] 관료는 영혼이 없다지만…

    ‘관료는 영혼이 없다’는 말은 영혼 있는 관료라는 평가를 받았던 윤증현 전 기획재정부 장관이 언급해 관가에서 화제가 된 적이 있다. 이명박 정부 당시 국회에서 “전 정부에선 감세안에 반대하더니 이 정부에서 찬성하는 이유가 뭐냐”는 질의에 노회하게 넘어가며 던진 말이다. 요즘 장관들이라면 뭐라고 답해야 할지 몰라 쩔쩔맸겠지만, 그는 ‘따거(큰형님)’라는 별명답게 “그래서 관료는 ...

    한국경제 | 2020.12.07 17:50 | 정종태

  • thumbnail
    주식 양도세 등 당정 대립에 사의 표명한 관료 홍남기(종합)

    ... 관료들이 결정할 수 있는 것이 사실상 하나도 없다고 보면 된다"면서 "일을 일대로 하고 결정에 대한 책임이나 비판만 받는 경우가 많다"고 말했다. 이런 상황에서 홍 부총리 역시 자유롭지 않다는 분석이 많다. 이명박 정부 때 윤증현 장관 이후 두 번째로 재직기간이 길지만 막상 중대 결정 과정에선 번번이 배제된다는 것이다. ◇ "후임자 올 때까지 책임 다해 직 수행" 다만 문 대통령이 홍 부총리의 사의를 반려한 만큼 경제부총리로서 역할을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는 ...

    한국경제 | 2020.11.03 17:35 | YONHAP

  • thumbnail
    홍남기, 2년여간 당·청에 '7전7패'…경제수장 리더십 한계 왔다

    ... 반영률을 당초 90%에서 80%로 속도조절하자는 의견을 내자 홍 부총리가 90%를 제시하며 배수진을 쳤다고 전했다. 번번이 소신 꺾은 홍남기 홍 부총리는 2018년 12월 취임해 23개월간 부총리직을 수행했다. 이명박 정부 시절 윤증현 기재부 장관(842일)에 이어 두 번째로 재임 기간이 길다. 2017년 5월 국무조정실장(장관급)으로 일할 당시 국무총리였던 이낙연 민주당 대표와 호흡을 맞춘 게 장수 비결로 통했다. 하지만 여당과 청와대에 끌려다니는 관료 출신의 ...

    한국경제 | 2020.11.03 17:12 | 정인설/김형호

  • thumbnail
    주식 양도세 등 당정 대립에 사의 표명한 관료 홍남기

    ... 관료들이 결정할 수 있는 것이 사실상 하나도 없다고 보면 된다"면서 "일을 일대로 하고 결정에 대한 책임이나 비판만 받는 경우가 많다"고 말했다. 이런 상황에서 홍 부총리 역시 자유롭지 않다는 분석이 많다. 이명박 정부 때 윤증현 장관 이후 두 번째로 재직기간이 길지만 막상 중대 결정 과정에선 번번이 배제된다는 것이다. ◇ "후임자 올 때까지 책임 다해 직 수행" 다만 문 대통령이 홍 부총리의 사의를 반려한 만큼 경제부총리로서 역할을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는 ...

    한국경제 | 2020.11.03 16:14 | YONHAP

  • thumbnail
    [속보] 홍남기 부총리 사의 표명…"대주주 확대 유예에 책임"

    ...o;며 “2개월 간 이런 상황이 전개된 데 대해 누군가의 책임 있는 자세가 필요하다 생각해 물러나기로 했다”고 했다. 홍 부총리는 2018년 12월 취임해 1년 11개월동안 경제 정책을 이끌어왔다. 기재부 장관으로는 윤증현 전 장관에 이어 두번째 장수(長壽) 장관이다. 하지만 문재인 대통령은 홍 부총리의 직을 유지시키겠다는 뜻을 드러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홍 부총리가 오늘 국무회의 직후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했으나 대통령은 바로 반려한 ...

    한국경제 | 2020.11.03 14:51 | 서민준

  • thumbnail
    "홍남기 장관 해임을 강력히 요청합니다"…뿔난 동학개미들

    ... 어렵다”는 원칙론을 고수하고 있다. 반면, 개인투자자들은 과도한 과세로 주식 투매가 일어나 주가가 떨어질 것이란 우려를 보이고 있다. 가족들의 주식 보유 현황을 파악하는 게 현실적으로 쉽지 않다는 지적도 나온다. 한편, 홍 부총리는 지난달 30일 기준으로 재임 기간 660일을 넘겼다. 이명박정부 당시 윤증현 기재부 장관(재임일 842일)에 이은 두번째 장수 기재부 장관으로 이름을 올렸다. 강진규 기자 josep@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10.06 18:57 | 강진규

  • thumbnail
    김현미·박능후·강경화…'최장수 장관' 줄줄이 배출하는 文정부

    ... 장관에 올랐으며, 그 다음달 이낙연 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민주화 이후 최장수 국무총리가 됐다. 오는 22일에는 김현미 장관도 역대 최장수 국토교통부 장관 반열에 오른다. 홍남기 부총리도 30일이면 재임 660일을 돌파해 윤증현 전 부총리에 이어 두 번째로 오래 근무한 기획재정부 수장이 된다. 강경화 장관은 내년 3월이면 지난 정부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과 임기를 같이한 윤병세 전 외교부 장관을 넘어서게 된다. 문재인 정부 장관들의 임기가 길어진 것에는 신종 ...

    한국경제 | 2020.09.15 17:45 | 노경목

  • thumbnail
    '존재감 적다'던 홍남기…어느새 역대 두번째 장수 '경제 사령탑'

    ... 맞아 역대 두 번째 장수(長壽) 기재부 장관이 될 전망이다. 14일 기재부 등에 따르면 2018년 12월 11일 공식 취임한 홍 부총리는 이달 30일 재임 660일을 맞는다. 역대 기재부 장관 중 최장수 장관은 이명박 정부의 윤증현 장관(842일)이다. 두 번째는 이명박 정부의 박재완 기재부 장관(660일)이다. 홍 부총리가 조만간 이 기록을 넘어서게 되는 것이다. 그 다음 장수 기재부 장관으로는 문재인 정부 초대 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으로 550일간 재임한 ...

    한국경제 | 2020.09.14 11:34 | 구은서

  • thumbnail
    홍남기 역대 두번째 장수 기재부 장관 눈앞

    ... 12월 11일 공식 취임한 홍 부총리는 이달 30일이면 재임 660일을 맞아 이명박 정부 당시 박재완 기재부 장관의 재임일(660일)을 돌파하게 된다. 역대 기재부 장관을 통틀어 재임 기간이 가장 길었던 사례는 이명박 정부 때 윤증현 장관(842일)이고, 두 번째가 박재완 장관이었는데 이 기록을 넘어서는 것이다. 문재인 정부 초대 김동연 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은 550일간 재임해 역대 4번째 장수 장관에 이름이 올라있다. 홍 부총리는 올해 코로나19 위기 ...

    한국경제 | 2020.09.14 07: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