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뻔한 레퍼토리는 가라"…여름밤 실험적 무대 '봇물'

    ... “흑인 무용수들만이 갖춘 ‘스웨그’(힙합 문화에서 멋을 지칭하는 은어)나 유연한 몸짓을 무대에서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클래식계도 올해 여름엔 스타일을 바꿨다. 다음달 28일 개막하는 평창대관령음악제가 신선한 레퍼토리를 메인 프로그램으로 선정한 것. 8월 2~3일 평창 알펜시아 콘서트홀에서 열리는 음악회 ‘산(Alive)과 죽음’에서는 현대음악의 기초가 된 ‘12음 기법’(장...

    한국경제 | 2021.06.22 17:10 | 오현우

  • thumbnail
    김봄소리 "바이올린이 노래하는 오페라·발레에 초점 맞췄어요"

    ... 수 없는 앨범이라고 했다"고 말했다. 그는 오는 22일 경기아트센터를 시작으로 대구 웃는얼굴아트센터(23일), 안성맞춤아트홀(25일), 롯데콘서트홀(26일) 등에서 4회에 걸쳐 전국 투어를 진행한다. 올해 3월 통영국제음악제에서 호흡을 맞춘 러시아 피아니스트 일리야 라쉬콥스키가 협연한다. "앨범 녹음은 NFM 브로츠와프 필하모닉과 했는데 오케스트라와 함께하는 것과 피아노와 함께 연주하는 건 긴밀한 호흡이라는 점에서 달라요. 오케스트라의 풍성함과 대비해 ...

    한국경제 | 2021.06.21 16:40 | YONHAP

  • thumbnail
    손열음 "산을 하나 넘는 게 삶"…평창대관령음악제 내달 개막

    ... 떠올랐어요. 평창은 곧 '산'이고 '산'은 나아가 우리 모두란 생각을 했죠. '산'을 발음하면 특유의 생명력이 느껴지는데, '죽은'의 반대말이기도 하죠. 산을 하나 넘는 것으로 삶을 이야기하면 좋겠습니다. " 평창대관령음악제 예술감독인 피아니스트 손열음(35)은 15일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제18회 평창대관령음악제의 주제를 이렇게 설명했다. 음악제는 '얼라이브(Alive) 산'을 주제로 다음 달 28일부터 8월 7일까지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 ...

    한국경제 | 2021.06.15 12:47 | YONHAP

  • thumbnail
    신동훈, 베를린필 아바도 작곡상 수상…내년 첼로협주곡 초연

    ... Men)'를 위촉해 페터 외트뵈시의 지휘로 초연한 바 있다. 서울대 작곡과를 졸업하고 영국 킹스칼리지 런던 박사학위 과정에 재학 중인 신동훈은 세계적인 작곡가 조지 벤자민, 페터 외트뵈쉬, 진은숙 등에 사사했다. 그는 런던심포니 오케스트라, 스페인 국립 오케스트라와 작업했고, 통영국제음악제에도 참가했다. 서울시향은 오는 10월 신동훈의 런던 심포니 오케스트라 2019년 위촉곡인 '카프카의 꿈'을 아시아권 최초로 연주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4 20:21 | YONHAP

  • thumbnail
    국내 12개 유명 축제 뒷얘기 담은 '축제의 탄생' 출간

    ... 결과에만 관심을 뒀다. 그러나 소 본부장은 국내 1천개 축제 중 12개를 선정, 해당 축제의 기획 계기와 배경, 지역과 사회에 미치는 영향 분석 등을 이 책에 담았다. 자신이 기획한 ▲ 블랙뮤직페스티벌을 비롯해 ▲ 통영국제음악제 ▲ 춘천마임축제 ▲ 강릉커피축제 ▲ 대구치맥페스티벌 ▲ 자라섬재즈페스티벌 ▲ 원주댄싱카니발 ▲ 추억의 충장축제 ▲ 진주남강유등축제 ▲ 김제지평선축제 ▲ 제주들불축제, 장흥물축제 등을 탄생 과정에 초점을 맞춰 소개했다. 이들 축제를 ...

    한국경제 | 2021.06.09 10:36 | YONHAP

  • thumbnail
    베를린필과 첫 협연 김선욱 "너무 신나는 일…연주의 맛 나"

    ... 2014년 정명훈 지휘하에 서울시향과 협연으로 진 작곡가와 음반 작업을 함께 한 바 있다. 이 음반은 세계적 권위를 자랑하는 '국제클래식음반상'을 받았다.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의 누나이기도 한 진 작곡가는 내년부터 5년간 통영국제음악제 예술감독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김선욱은 "이 곡을 실연으로 연주할 기회가 많이 없는데 세계 최고의 오케스트라와 함께 연주하다니 제게는 엄청난 의미가 있다"면서 "관객들은 새로운 음악을 들었을 수 있지만, 저한테는 뜻깊은 시간"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6.06 11:27 | YONHAP

  • thumbnail
    한예리, `2021 P4G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 개회식 오프닝 공연 참여

    ... 미국 매니지먼트 에코 레이크 엔터테인먼트와의 계약 체결 소식을 알리는 등 활발한 미국 활동도 예고했다. 배우, 무용수, 라디오 DJ 등 여러 방면에서 활약하며 다재다능함을 보여주고 있는 한예리는 지난 3월 개최된 2021 통영국제음악제에서 무용극 `디어, 루나`에 특별출연, 무용수로서의 진가를 다시금 증명했다. 최근, 서울대표공연예술제 MODAFE 2021 제40회 국제현대무용제(International Modern Dance Festival)를 알리는 홍보대사로 ...

    한국경제TV | 2021.05.31 11:50

  • thumbnail
    소프라노 강혜정 "유연하면서도 다양한 제 목소리, 15년을 버티게 해줬죠"

    ... 호평했다. 이듬해 서울시오페라단 신인 오디션에서 합격해 오페라 ‘리골레토’의 질다로 열연했다. 이후 국내외를 넘나들며 다양한 무대에 섰다. 2009년 일본 도요타홀에서 리사이틀을 열었고, 2011년에는 프랑스 르망 국제음악제에서 독창회를 했다. 강혜정은 오페라에만 머물지 않고 다채로운 음악 활동을 펼쳐 왔다. 2017년에는 크로스오버 음반 ‘일 펜티멘토’를 냈고,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에서 성악가 패티 ...

    한국경제 | 2021.05.25 17:10 | 오현우

  • thumbnail
    클라라 주미 강, 바흐 무반주 전곡 하루 연주 도전한다

    ... 독주회를 개최한다. 그는 피아니스트 일리야 라쉬콥스키와 함께 베토벤 로망스 1번, 이자이 무반주 바이올린 소나타 3번 '발라드', 프랑크 바이올린 소나타 등을 연주할 예정이다. 더불어, 클라라 주미 강은 올 여름에 평창에서 열리는 대관령 음악제에 참여하고, 9월에는 피아니스트 김선욱과 함께 베토벤 바이올린 소나타 전곡 전국 투어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연예 | 2021.05.20 19:07 | 장지민

  • thumbnail
    클라라 주미 강 "바흐 무반주 전곡, 20대 초반부터 늘 꿈꿨다"

    ... 신기했다"고 강조했다. 한국계 독일인 주미 강은 인디애나폴리스, 센다이, 서울 국제 콩쿠르에서 우승했으며 게르기예프, 테미르카노프 등 저명한 지휘자와 호흡을 맞추며 유럽과 아시아를 주 무대로 활동하고 있다. 그는 이달 23일 온라인 미니 리사이틀을 시작으로 대전(25일), 대구(26일), 서울(31일), 수원(6월 1일) 등에서 공연한다. 이후 출국해 해외에서 활동을 이어간 뒤 올해 7월 귀국해 평창대관령음악제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20 17: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