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6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완주 "추경, 지방에 40% 다 줄지 국채상환에 쓸지 논의"

    "부동산 정책, 시간 걸리더라도 의총 당일날 정리 바람직" 더불어민주당 박완주 정책위의장은 15일 2차 추가경정예산안 편성과 관련해 "추경의 40%를 지방에 줘야 하는데 이걸 다 줄 것인지, 국채상환하는 데 얼마나 쓸 것인지 등을 논의해 최종 규모를 확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 정책위의장은 이날 국회 기자간담회에서 "코로나19 피해지원, 일자리, 코로나19 관련 기타 예산, 지방재정 보전 등 4개 영역의 포션을 얼마로 할지를 결정하는 게 먼저"라며 ...

    한국경제 | 2021.06.15 12:19 | YONHAP

  • thumbnail
    與 종부세 수정안 검토…'상위 2%' 9억 초과분에 과세

    ... 강행 의지도 피력한 것으로 알려져 종부세를 둘러싼 대립이 극한으로 치닫는 것 아니냐는 우려도 나온다. 한 초선 의원은 통화에서 "송 대표가 전화를 걸어와 '부자 감세가 아니다. 반대 의사를 철회해 달라'며 설득하면서 자칫하면 의총에서 표결처리 할 수도 있다고 했다"며 "꼭 그렇게까지 해야 하는지 의문이다. 시간을 충분히 갖고 의견을 더 수렴해야 한다"고 말했다. 지도부 내에서도 표결처리 방식에 대해서는 회의적인 목소리가 나온다. 당 고위 관계자는 "표결로 ...

    한국경제 | 2021.06.15 12:09 | YONHAP

  • thumbnail
    막판 전면 충돌인가…긴장 높아진 여당 종부세 전선

    ... 조사한 결과 종부세 과세 기준을 공시가 상위 2%로 하자는 의견에는 찬성이 39.7%, 반대가 31.9%였다. 1주택자 양도세 비과세 기준 상향에는 찬성이 51.7%, 반대가 29.8%였다. 민주당은 애초 지난 11일 정책의총을 열어 부동산 세제 완화 문제를 정리하기로 했다가 당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이번 주로 미뤘으나 반대파의 응집력이 워낙 강해 논의 과정에서 심한 마찰만 빚은 채 결론을 내기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 뒷전으로 밀린 ...

    한국경제 | 2021.06.15 05:30 | YONHAP

  • thumbnail
    속 타는 與, 탈당 권유·부동산 세제완화 지지부진(종합)

    ... 직접 한라봉 농사를 짓던 모습을 올려 농지법 위반 의혹을 반박했다. 오 의원은 "국가수사본부는 단 1분도 지체하지 말고 신속히 수사를 개시해 진실을 명명백백히 밝혀주시기 바란다"고 촉구했다. 부동산 세제 개편안에 대해서도 정책 의총을 앞두고 63명의 의원이 집단으로 반대 의견 규합에 나서는 등 사실상 실력저지에 나서면서 지도부가 준비한 '상위 2% 종부세 부과 안'을 관철하기 어려운 상황이 됐다. 한 최고위원은 "지도부 내의 찬반 비중도 전체 의원과 비슷하다"며 ...

    한국경제 | 2021.06.14 18:02 | YONHAP

  • 與의원 60여명 "종부세 완화 반대"

    ... 송영길 대표 등 당 지도부도 추가 절충안을 놓고 논의를 시작했다. 14일 정치권에 따르면 민주당 부동산특별위원회는 종합부동산세 완화와 관련해 절충안을 제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부동산특위는 지난 11일 열릴 예정이었던 민주당 정책 의총에 1주택자 종부세 부과 대상을 공시가격 기준 상위 2%로 제한하고, 양도세 비과세 기준가액을 9억원에서 12억원으로 상향하는 내용의 세제 개편안을 올렸다. 양도세는 현재 최대 80%로 돼 있는 장기보유특별공제 혜택을 양도가액 5억원 ...

    한국경제 | 2021.06.14 17:48 | 오형주

  • thumbnail
    속 타는 與, 탈당 권유·부동산 세제완화 지지부진

    ... 철회하고, 당 지도부는 탈당 권유를 철회할 것을 촉구한다"며 "의혹이 완벽하게 해소됐다. 권익위 판단이 잘못된 것이기 때문에 탈당도 잘못된 것"이라고 거듭 주장했다. 부동산 세제 개편안에 대해서도 정책 의총을 앞두고 63명의 의원이 집단으로 반대 의견 규합에 나서는 등 사실상 실력저지에 나서면서 지도부가 준비한 '상위 2% 종부세 부과 안'을 관철하기 어려운 상황이 됐다. 한 최고위원은 "지도부 내의 찬반 비중도 ...

    한국경제 | 2021.06.14 12:11 | YONHAP

  • thumbnail
    85년생 당대표·59년생 원내대표…이준석과 김기현 케미는?

    ... 전했다. 둘 사이 실질적인 관계설정은 정책위의장 인선이 첫 시험대가 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새 당헌·당규는 당대표와 원내대표가 논의 후 정하도록 했다. 정책 역량과 대여 협상력을 고려한다는 방침이나, 대선 공약을 책임질 자리의 특성상 양측의 신경전이 예상된다. 대다수 주요 당직자, 중진들이 부모, 삼촌·이모뻘인 이 대표가 향후 최고위원회와 의총 등에서 줄줄이 마주하게 될 다른 구성원들과도 어떤 궁합을 보여줄지 관심을 모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3 18:52 | YONHAP

  • thumbnail
    '12인 출당' 내홍에 이준석 태풍에…송영길 쇄신 또 시험대에

    ... 비상징계에 따른 제명 등의 조치는 엄연한 징계처분인 만큼 현재로선 거리를 두고 있다. 송 대표로서는 경우에 따라 다시한번 결단의 순간으로 내몰릴 수도 있는 상황이다. 다만 지도부는 의원직 유지 차원에서 출당 결정이 내려진 양이원영 윤미향 등 비례대표 2명에 대해서는 소명을 듣는 절차가 완료되는 대로 의원총회를 열어 강제 출당할 예정이다. 당규상 국회의원인 당원에 대해 제명을 할 때는 의총에서 제적의원 과반수의 찬성이 있어야 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3 17:42 | YONHAP

  • thumbnail
    與 '종부세 완화' 추진 도돌이표?…내부 반발 확대 속 기로에

    ...불어민주당 지도부의 종합부동산세·양도소득세 완화안 추진이 기로에 놓였다. 친문(친문재인)을 비롯한 당내 강경파 의원 60여명이 반대 의견을 내고 지도부의 세제 개편안에 집단 반발하고 나서면서다. 민주당은 지난주 순연된 정책의총을 이번주에 열어 부동산 세제 문제를 완전히 매듭짓겠다는 방침이다. 당내 '종부세 전면전'이 불가피한 상황인 셈이다. 원내 관계자는 13일 통화에서 "이번주 정책의총에서 더욱 심도있는 논의를 하고 결론을 내릴 것"이라며 "부동산 세제는 ...

    한국경제 | 2021.06.13 16:21 | YONHAP

  • thumbnail
    민주당, 집단확진에 '올스톱'…부동산 세제개편 차질 불가피

    ... 민주당 내 친문 성향의 ‘민주주의 4.0’과 김근태계 의원 모임인 ‘경제민주화와 평화통일을 위한 국민연대’ 소속 의원들이 특위의 세제개편안에 반대한다는 의견을 내면서 지도부는 이날 의총에서 의원들을 설득할 계획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소영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기자들을 만나 “역학조사 실시와는 별도로 당내에 코로나19 상황실을 설치하고 의원들의 검사 여부 및 결과를 파악하고 있다”며 ...

    한국경제 | 2021.06.11 17:23 | 전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