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프로축구선수협, 췌장암 투병 유상철 감독 위해 성금 모금

    ... 유상철(50) 전 인천 유나이티드 감독을 돕기 위한 성금 모금을 시작했다. 선수협은 2일 "2019년 11월 췌장암 판정을 받은 유상철 감독의 쾌유를 위해 K리그 전 구단 소속 선수들이 자발적으로 성금 모금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근호(대구FC) 선수협회장은 "유 감독님께 힘을 실어주기 위해 성금 모금을 시작했다. 유 감독님은 강한 만큼 반드시 이겨낼 것"이라고 말했다. 공동회장인 지소연(첼시 위민)도 "기적은 반드시 이뤄진다고 믿는다. 다시 그라운드로 ...

    한국경제 | 2021.06.02 08:30 | YONHAP

  • 금주(5월14일~5월20일)의 신설법인

    ...;0·사업목적의 수행에 필요한 계약의 체결 및 변경) ▷지더블유제이차(조형일·0·자산의 취득, 양수, 양도, 관리, 운용 및 처분 등에 필요한 자금의 차입 및 상환) ▷지비씨홀딩스(이근호·200·기타 금융업 (지주회사)) ▷지아이비카운티제일차(심은정·0·목적자산의 취득에 필요한 자금의 차입 및 상환) ▷지에스로지스틱스(이명관·500·물류단지개발사업) ...

    한국경제 | 2021.05.21 09:06 | 민경진

  • 법무부, 윤석열 징계 취소 소송에 '김학의 변론' 위대훈 변호사 선임

    ... 법무부 장관이 내린 처분 관련 소송과 관련해 박범계 장관이 뒷수습에 속도를 내는 모양새다. 7일 법조계에 따르면 법무부는 최근 윤 전 총장이 제기한 징계처분 취소청구 소송 대리인으로 위 변호사를 선임했다. 앞서 이옥형·이근호 변호사를 선임한 데 이어 세 번째다. 위 변호사는 별장 성접대와 뇌물수수 혐의로 기소된 김 전 차관의 형사사건 변론을 1심에서부터 맡아오고 있다. 김 전 차관은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지만 2심에서 일부 혐의가 유죄로 인정돼 징역 2년6개월과 ...

    한국경제 | 2021.05.07 17:27 | 안효주

  • thumbnail
    법무부, 윤석열 징계소송에 '김학의 변론' 변호사도 선임

    ... 소송대리인에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형사사건 변론을 맡은 변호사를 선임했다. 7일 법조계에 따르면 법무부는 최근 윤 전 총장이 제기한 징계처분 취소 청구 소송에 위대훈(56·사법연수원 21기) 변호사를 추가 선임했다. 앞서 이옥형·이근호 변호사를 선임한 데 이어 3명째다. 법무부가 선임한 대리인들 중 이옥형·이근호 변호사는 윤 전 총장 징계의 효력을 둘러싼 집행정지(효력정지) 사건에서도 법무부 측 대리인으로 선임된 바 있으나 위 변호사는 이번에 처음으로 사건을 맡았다. ...

    한국경제 | 2021.05.07 07:00 | YONHAP

  • thumbnail
    힌터제어 K리그 데뷔골…울산, 득점 침묵 깨고 4경기 만에 승리(종합)

    ... 대구의 골 폭죽이 터졌다. 대구는 후반 12분 안용우의 왼쪽 코너킥을 에드가가 머리로 받아 넣어 2-2 동점을 만들었고, 6분 뒤엔 에드가의 침투 패스에 이은 츠바사의 역전 결승 골이 나왔다. 후반 29분엔 베테랑 공격수 이근호의 쐐기포까지 터졌다. 수원 삼성과 포항 스틸러스는 빗속 혈투 끝에 1-1로 비겼다. 수원은 승점 19(14득점)로 4위에 자리했고, 5경기 무패(3승 2무)를 이어간 포항은 6위(승점 19·13득점)로 내려섰다. 경기 시작 2분 ...

    한국경제 | 2021.05.01 21:02 | YONHAP

  • thumbnail
    '에드가 1골 1도움' 대구, 수원FC에 4-2 역전승…4연승 질주

    ... 감각적인 오른발 슛으로 방향을 바꿔 넣으며 다시 앞서 나갔으나 이후 대구의 골 폭죽이 터지며 전세가 완전히 뒤집혔다. 대구는 후반 12분 안용우의 왼쪽 코너킥을 에드가가 머리로 받아 넣어 2-2 동점을 만들었고, 6분 뒤엔 에드가가 페널티 지역 안으로 밀어 넣은 패스를 츠바사가 페널티 지역 중앙에서 오른발로 마무리해 역전 결승 골을 뽑아냈다. 후반 29분엔 상대 수비 허점을 놓치지 않은 대구 베테랑 공격수 이근호의 쐐기포까지 터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1 16:01 | YONHAP

  • [프로축구 수원전적] 대구 4-2 수원FC

    ◇ 1일 전적(수원종합운동장) 대구FC 4(1-1 3-1)2 수원FC △ 득점 = 양동현②(전21분) 박지수(전38분 자책골) 라스③(후9분·이상 수원FC) 에드가④(후12분) 츠바사②(후18분) 이근호②(후29분·이상 대구)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1 15:52 | YONHAP

  • 법무부, 법원에 '윤석열 징계' 답변서 제출

    ... 검찰총장에게 내린 징계가 적법했는지를 두고 벌어진 행정소송이 4개월만에 속도를 내게 됐다. 법무부가 법원이 정해준 기한의 마지막 날인 29일 관련 자료를 제출하면서다. 29일 법조계에 따르면 법무부 측 소송대리인 이옥형·이근호 변호사는 이날 윤 전 총장이 제기한 징계처분취소 소송에 대한 답변서를 서울행정법원에 제출했다. 행정법원은 지난해 12월 법무부에 윤 총장 측 소장 복사본과 소송 안내서를 보냈으나 법무부가 답을 하지 않자 이달 29일까지 입장을 ...

    한국경제 | 2021.04.29 17:30 | 남정민

  • thumbnail
    법무부, 법원에 '윤석열 징계' 입장 담은 답변서 제출

    법무부가 윤석열 전 검찰총장에게 징계를 내렸다가 소송에 휘말린 지 4개월여 만에 법원에 입장을 담은 답변서를 제출했다. 29일 법조계에 따르면 법무부의 소송대리인 이옥형·이근호 변호사는 이날 윤 전 총장이 제기한 징계처분취소 소송에 대한 답변서를 서울행정법원 행정12부(정용석 부장판사)에 제출했다. 분량이 100쪽에 달하는 답변서에는 윤 전 총장에 대한 징계 사유가 인정되며 징계가 절차에 맞게 이뤄졌다는 주장이 구체적으로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

    한국경제 | 2021.04.29 16:43 | YONHAP

  • thumbnail
    '전반 17초 선제골' 안양, 이랜드 꺾고 3연승 '3위 껑충'(종합)

    ... 비디오판독(VAR)을 통한 오프사이드 선언으로 멀티골을 놓쳤다. 이랜드는 후반 31분 황태현이 추격골을 터트렸지만, 경기를 뒤집지 못했다. 아산이순신경기장에서는 김천상무가 충남아산을 2-1로 물리쳤다. 전반 3분 김천의 이근호가 선제골을 터트리자 반격에 나선 아산의 김인균이 전반 45분 헤딩으로 동점골을 꽂았다. 김천은 후반 26분 오현규가 페널티아크 정면에서 오른발슛으로 결승골을 꽂아 2-1 승리를 마무리하며 6위로 올라섰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5 17: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