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50401-450410 / 457,1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쿠데타지도부 모스크바 탈출...라디오 러시아 보도

    ... 실각후 집권해온 8인 국가비상사태위원회 위원들 21일 모스크바를 탈출, 알려지지 않은 곳으로 향했다고 라디오 러시아 방송 보도했다. 알렉산드르 코틴코프 러시아공최고회의 대의원도 쿠데타 지도부 인사들을 태운 2대의 항공기가 크림 반도를 향해 떠났다고 밝혔다. 코틴코프 대의원은 2대의 항공기가 모스크바의 브누코보 공항을 떠나 미하일 고르바초프 대통령 연금돼 있는 것으로 알려진 우크라이나의 크림반도를 향했다고 말하고 "러시아공화국 당국 우크라이나에 항공기의 착륙을 ...

    한국경제 | 1991.08.21 00:00

  • 고르비, 크림반도 별장서 모처럼 향발

    ... 흑해 크림반도의 별장을 떠나 알려지지 않은 장소로 향했다고 러시아 통신 RIA가 목격자들의 말을 인용, 보도했다. 목격자들은 고르바초프가 한 비행기를 타고 출발했으며 건강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보였다고 말했다. 고르바초프는 보수파 쿠데타에 의해 축출된 후 크림반도에 있는 그의 별장에 연금된 것으로 보도돼왔다. 보리스 옐친 러시아공화국 대통령의 한 측근 소식통은 에 앞서 고르바초프가 17일 밤 크림반도로부터 모스크바로 송돼 강경 공산주의 지도자들로부터 대통령의 ...

    한국경제 | 1991.08.20 00:00

  • 고르비, 크림반도 별장서 모처로 향발

    ... 흑해 크림반도의 별장을 떠나 알려지지 않은 장소로 향했다고 러시아 통신 RIA가 목격자들의 말을 인용, 보도했다. 목격자들은 고르바초프가 한 비행기를 타고 출발했으며 건강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보였다고 말했다. 고르바초프는 보수파 쿠데타에 의해 축출된 후 크림반도에 있는 그의 별장에 연금된 것으로 보도돼왔다. 보리스 옐친 러시아공화국 대통령의 한 측근 소식통은 에 앞서 고르바초프가 17일 밤 크림반도로부터 모스크바로 송돼 강경 공산주의 지도자들로부터 대통령의 ...

    한국경제 | 1991.08.20 00:00

  • < 1면 톱 > 서방국가들, 대소련 경제지원 전면 중단

    ... 영국 독일등 서방국가들사이에 소련쿠데타에 대응해서 대소 경제지원을 전면 중단하는등 소련에 대한 경제제재움직임 확산되고 있다. 조지 부시미대통령은 20일 다른 서방국지도자들과 함께 소련강경보수 세력들의 권력장악 위헌적인 ... 원조를 중지한다고 말했다. 미의회도 당초 방침을 바꿔 소련에 최혜국대우(MFN)를 부여치 않기로 잠정결정했다. 에따라 미국 오는 9월말까지 소련에 제공키로 했던 16억달러의 은행차관과 향후 1년에 걸쳐 주기로 했던 9억달러의 ...

    한국경제 | 1991.08.20 00:00

  • 한-미 소련사태 협조체제구축

    상옥외무장관은 20일상오 토머스 피커링 유엔주재 미국대사와 만나 고르바초프대통령의 실각에 따른 소련의 정국불안 오는 9월 제46차 유엔총회에 미칠 영향과 유엔에서의 한.미양국간 협조방안등에 대해 논의했다. 장관과 피커링대사의 회담에는 도널드 그레그 주한미대사가 배석해 번 소련 사태에 대한 양국 정부간의 입장교환도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레그대사는 자리에서 소련의 개혁과 시장개방 계속 추진되어야 한다는 미국정부의 입장을 ...

    한국경제 | 1991.08.20 00:00

  • < 해외논조 > 아사히신문 / 요미우리 신문

    한여름 번쩍뜨이는 뉴스가 모스크바로부터 날라들었다. 고르바초프대통령 실각,연금상태로 들어간 것이다. 우려할만한 사태가 소련에서 전개중이다. 소련 과거와같은 강권정치체제로 되돌아간다면 충격은 전세계에 미친다. 2차대전후 가까스로 찍은 냉전의 종지부가 되돌아 갈지도 모른다. 새로 구성된 비상사태국가위원회에는 부코 내무장관 야조프국방장관 크리추코프 KGB의장등 보수파를 대표하는 인물들 포함돼있다. "누가 독재자인가,누군가인지는 모르지만 ...

    한국경제 | 1991.08.20 00:00

  • 셰바르드나제, 내전발발/냉전복귀 경고

    예두아르트 셰바르드나제 전소련외무장관은 20일 모스크바 시민들에게 미하일 고르바초프 대통령의 축출 내전발발과 냉전상태로의 복귀로 어질 수 있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는 날 러시아공화국 최고회의 의사당밖에서 가진 연설을 ... 권력장악은 성공하지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수만명의 시민들에게 "우파 쿠데타는 무엇인가?"고 물은 뒤 "그것은 내전의 시작이며 평화공존의 종식,신냉전의 시작,그리고 새로운 군비경쟁의 개시를 알리 는 것"라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1.08.20 00:00

  • 고르비, 건강 양호한 것으로 알려져

    소련 국가 보안위원회 소속 두 위원은 20일 코뮈니케를 통해 미하일 고르바초프 대통령의 건강상태는 양호하다고 밝히고 소련 각도시들로부터 군대의 즉각적인 철수를 요구했다. 인터팍스 통신을 통해 발표된 코뮈니케에서 예프게니 프리마코프와 바디므 바크하틴은 "우리가 받은 보고에 의하면 고르바초프의 건강상태는 양호하다"고 말했 다. 그러나 알렉산데르 루츠코 러시아공화국 부통령은 기자들에게 고르바초프는 고혈압과 신경염으로 고통을 받고 있다고 ...

    한국경제 | 1991.08.20 00:00

  • 1백80대의 소련군탱크 레닌그라드로 진격중

    KGB(국가보안위원회)와 붉은 군대의 정예부대에서 차출한 1백80대의 탱크와 장갑차들 20일 아침 레닌그라드시를 향해 동중이라고 러시아공의 RIA통신 보도했다. RIA는 1백20대의 탱크와 60대의 장갑차는 KGB의 ... 아나톨리 소브차크 레닌그라드시장은 19일 저녁 소련 제2의 도시 인 레닌그라드시 시민들에게 미하일 고르바초프소련대통령을 축출한 신권부에 대한 시민불복종을 촉구하고 보리스 옐친 러시아공 대통령의 총파업 호소를 지지하자고 말했다. ...

    한국경제 | 1991.08.20 00:00

  • 레닌그라드 광장서 20만명 시위

    일단의 소련군탱크가 레닌그라드로 진격을 개시한데 어 우크라이나공화국 수도 키예프 외곽에서도 소련군들의 움직임 목격된 가운데 레닌그라드에서는 20여만명 시민들 `겨울궁전'' 주변 광장에 운집 해 미하일 고르바초프의 실각에 항의하는 대대적인 시위를 벌였다고 레닌그라드시 관계자들 밝혔다. 또 모스크바에서도 5만명 넘는 시위대가 보리스 옐친 러시아 공화국 대통령 머물고 있는 러시아최고회의(의회)건물 밖에 운집, 축출된 고르바초프를 ...

    한국경제 | 1991.08.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