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54321-454330 / 505,5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DJ성명 반응] 민주당

    민주당은 6일 김대중(金大中) 대통령 탈당하고세아들 문제에 대해 국민에 사과하는 성명을 발표하자 착잡한 분위기였다. 한화갑(韓和甲) 대표는 당사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하던중 조순용(趙淳容) 정무수석으로부터 탈당계를 전달받고 "우리당을 만들고 지켜오신 김 대통령께서 우리당을 떠나시게돼 안타깝고 착잡하다"며 "각종 정책 수립과 시행 및 인사 등에서 우리당의 책임을 다하지 못한 점을 깊게 반성하며 국민 여러분께 죄송하다"고 말했다. 그는 대통령 ...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빈 라덴, 수염 깎고 파키스탄 은신" .. 뉴스위크

    6개월 넘어 행방 오리무중인 9.11 테러 배후 용의자 오사마빈 라덴 그의 수석보좌관 아이만 알 자와히리와 함께 파키스탄에 은신하고 있다고미국의 시사주간 뉴스위크가 아프가니스탄 군 지휘관들의 말을 인용, 보도했다. 13일자 ... 파키스탄내 부족에숨어있다고 여러 소식통들 시사했었으나 정확한 은신지점은 파악되지 않고 있다. 한 때 빈 라덴 사망한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던 페르베즈 무샤라프 파키스탄대통령도 지난 4일 빈 라덴 아직 아프간에 있는 것으로 ...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노무현 "나도 현실 정치인"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는 6일 최근 자신과 김영삼(金泳三.YS) 전대통령의 회동을 둘러싼 논란과 관련, "노무현도 현실 정치인"라며 "과오있는 사람은 아무도 만나지 말라고 하면 김대중(金大中) 대통령도 당을 떠나는 ... 만들어야 한다. 과오도 반역에 해당하는 과오가 있고 그냥 과오가 있다"면서 YS와의 연대의지를 거듭 피력했다. 어 그는 "과오는 과오대로 극복해 나가고 미래를 함께 설계하고, 건설해 나갈정치세력 필요하다"면서 "결국 국민들도 ...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포스코, '최규선게이트' 연루의혹 곤욕

    세계적 경쟁력을 갖춘 제철기업 포스코가 른바 '최규선 게이트'에 연루됐다는 의혹으로 위상 흔들리고 있다. 포스코 계열사들의 타이거풀스코리아 지분 투자로 단초가 드러난 포스코-최규선게이트 관계는 유상부 회장 지난 2000년 김대중 대통령의 3남인 김홍걸씨를 만난사실 확인되면서 파장 확산되는 형국이다. 특히 유 회장과 김홍걸씨의 만남을 주선한 주체가 누구인가에 대한 의혹까지 더해지면서 '국민기업' 포스코의 기업이미지는 물론이고 유 회장의 ...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파월, 베네수엘라 쿠데타 美개입설 부인

    ... 외국 군함과 항공기가 있었다는 보도를 조사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또 영국의 일간 가디언은 지난 주 미 해군 카리브해상에서 활동중이던 함정들로부터 정보를 보내고 쿠바, 리비아, 란, 라크 대사관들로부터의 통신을 방해하는 ... 관계가 없다"고 말했다. 파월 장관은 인근 국가들중 쿠바를 제외하고는 모두 민주주의 국가이기 때문에미국은 차베스 대통령 지난 달 12일 강제로 축출된 것 아니라 자발적으로 물러난 것이라고 잘못 믿었었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 차베스 ...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검찰 '특혜분양 의혹' 수사 고심

    고위 공직자 130여명 분당 파크뷰 아파트를특혜분양 받았다는 의혹 갈수록 증폭되고 있지만 검찰은 "범죄로 볼 수 있는 뚜렷한 단서가 없다"며 선뜻 수사에 나서지 않은 채 고심을 거듭하고 있다. 뚜렷한 단서도 없 의혹만으로 ... 최근까지 별다른 진척없 더딘 발걸음을 계속하고 있는 것도 같은 맥락으로 파악된다. 하지만 같은 추측과는 달리 검찰 은밀히 내사를 진행하면서 수사착수의 시기만을 엿보고 있다는 분석도 있다. 대검의 한 관계자가 "검찰 대통령 아들에 ...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포스코, "희호 여사 부탁 사실 아니다"

    유병창 포스코 홍보전무는 6일 강남 포스코센터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희호 여사의 요청에 의해 유상부 회장과 김홍걸씨의 만남 뤄졌다는 것은 사실 아니다"고 말했다. 유 전무는 "유상부 회장의 얘기를 잘못 듣고 기자들의 전화취재에 응한 결과 실언을 했다"며 전날 일부 언론에 밝힌 발언을 번복하고 "희호 여사나 청와대는 만남에 개입하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유 전무에 따르면 김대중 대통령의 3남 홍걸씨 부부는 지난 2000년 7월 30일 서울 ...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노후보 "시장경제 확고 지지"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는 6일 저녁 시내 한 음식점에서 국회 재경위, 정무위 소속 당 의원들과 첫 상견례를 갖고 "내 사고는 지극히 시장경제적"라고 말했다. 노 후보는 날 만찬회동에서 의원들 경제청사진 제시가 필요하다고 지적하자 자신의 삼성차 매각 주선, 대우차 노동쟁의 중재 등의 사례를 거론하며 "국민의 정부 경제정책을 옹호해 왔다. 시장경제를 확고히 지지한다"고 말했다고 정동채(鄭東采) 후보비서실장 전했다. 다만 그는 발전소 ...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프랑스대선 세계반응..환영과 우려 교차

    자크 시라크 프랑스 대통령 극우파 후보 장-마리 르펜 국민전선(FN) 당수를 압도적 표차로 물리치고 재선에 성공하자 세계 각국의 반응은 환영과 우려가 교차했다. 유럽연합(EU) 탈퇴와 반(反)민주의를 내건 르펜 당수의 둘풍에 바짝 긴장했던 유럽 집행위원회 로마노 프로디 위원장은 "르펜 당수의 극단적이고 고립적 정책 국민의 표로 거부됐다. 프랑스인들은 그들의 나라가 유럽의 중심부에 있다는 사실을 재차 입증했다"고 반겼다. 모하메드 6세 모로코국왕은 ...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대국민성명 발표 안팎]

    김대중(金大中) 대통령 6일 대국민 성명서를발표, 아들 및 측근들을 둘러싼 비리의혹에 대해 사과하고 민주당 탈당을 선언함으로써 지난 반세기동안 어온 정당생활을 마무리했다. 박지원(朴智元) 청와대 비서실장은 날 오전 방송사를 통해 TV로 생중계되는 가운데 김 대통령을 대신해 성명서를 또박또박 읽어내려 갔다. 김 대통령은 성명서 첫머리에서 "최근 저희 자식들과 몇몇 주변인사들로 인해 일어난 사회적 물의와 국민 여러분의 질책에 대해 무어라 사과를 ...

    연합뉴스 | 2002.05.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