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7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종부세 놔두면 100만 잃는다" 논리에 무너진 '부자 감세'

    더불어민주당은 18일 국회에서 열린 정책 의원총회에서 결 끝에 종합부동산세와 양도소득세 완화 방안을 확정했다. 올해 11월 고지서가 나가는 1주택자 종부세 납부 대상을 얼마나 축소할지가 주된 쟁점이었다. 앞서 민주당 부동산특별위원회는 지난달 25일 1주택자 종부세 부과 대상 주택을 공시가격 ‘9억원 초과’에서 ‘상위 2%’로 바꾸는 방안을 내놨다. 내년 대선 승리를 위해 종부세·양도세를 완화해야 ...

    한국경제 | 2021.06.18 22:19 | 오형주

  • thumbnail
    성난 부동산 민심에…"부자 감세냐"보다 "100만 잃는다" 힘 실려

    더불어민주당은 18일 국회에서 열린 정책 의원총회에서 결 끝에 종합부동산세와 양도소득세 완화 방안을 확정했다. 올해 11월 고지서가 나가는 1주택자 종부세 납부 대상을 얼마나 축소할지가 주된 쟁점이었다. 앞서 민주당 부동산특별위원회는 지난달 25일 1주택자 종부세 부과 대상 주택을 공시가격 ‘9억원 초과’에서 ‘상위 2%’로 바꾸는 방안을 내놨다. 내년 대선 승리를 위해 종부세·양도세를 완화해야 ...

    한국경제 | 2021.06.18 19:30 | 오형주/전범진

  • 민주 '종부세 의총' 막판까지 진통…결국 대결

    “이걸(1주택자 종합부동산세 완화) 못해 서울·부산에서 100만 를 잃으면 내년 대선에서 이길 수 없다.”(김진 더불어민주당 부동산특별위원회 위원장) “부동산특위안에 따른 종부세 면세 대상은 9만 명에 불과한데 9만 명 종부세를 깎아준다고 정말 100만 가 돌아올지는 의문이다.”(진성준 민주당 의원) 더불어민주당은 18일 국회에서 정책 의원총회를 열고 종부세와 양도소득세 등 부동산 세제 ...

    한국경제 | 2021.06.18 17:30 | 오형주/전범진

  • thumbnail
    與 부동산특위 "세금 낮추고 중도층 잡아야 대선 승리"

    ... 1주택자와 2주택자의 사례를 각각 들며 '부자 감세'라는 비판을 정면 반박하기도 했다. 특위는 "4·7 보궐선거 패배의 가장 큰 원인은 집값 상승과 세 부담 폭증으로 인한 부동산 민심 이반"이라며 "서울과 부산에서만 132만 차로 졌다. 이대로라면 50만 내외로 승패가 갈릴 내년 대선에서 이길 수 있겠는가"라고 말했다. 이어 "세 경감 대책을 마련하지 않으면 4·7 보궐선거에서 대패하고도 민주당이 오만과 아집을 부린다는 비판이 제기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6.17 20:27 | YONHAP

  • thumbnail
    이준석·안철수 "정권교체 위해 합당"…각론엔 '동상이몽'

    ... 이뤄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이 대표는 “문재인 정부의 폭정에 가까운 독주를 막아서기 위해서는 양당 합당에 대해 조기에 성과를 내는 것이 중요하다”고 화답했다. 이 대표는 안 대 예방 후 기자들을 만나 “합당 추진 의지는 변함이 없음을 안 대표를 만나 확인했다”며 “이른 시일 안에 주요 당직자 인선을 마무리 지은 후 정확한 답변을 내놓을 것”이라고 말했다. 안 대표는 실무협의 ...

    한국경제 | 2021.06.16 17:42 | 이동훈

  • thumbnail
    이낙연 "e스포츠도 학교체육 편입…병역 연기도 가능하도록"

    ... 들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은퇴가 빠른 e스포츠의 특성을 반영해 미래에 대한 불안감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학생 신분으로 e스포츠 선수 생활을 이어감으로써 병역을 늦출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주장으로 풀이된다. 이대남(20대 남성) 심을 겨냥한 차원으로 보인다. 이 전 대표는 이날 직접 온라인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LOL·롤)'를 직접 체험해보는 등 젊은 층 공략 행보를 이어갔다. 그는 "전혀 상상치 못한 세계가 종로 한복판에 있다는 것이 놀랍다"며 ...

    한국경제 | 2021.06.14 17:44 | YONHAP

  • thumbnail
    11년 활약 끝…이광수 떠난 `런닝맨` 눈물바다

    ... 하면, 야외 삼겹살 메뉴에 "오늘은 그냥 들어가고 하차 특집은 다음에 하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결국 마지막은 눈물바다였다. 이광수는 멤버들이 준비한 편지를 읽지 못했다. 김종국은 "뭐가 그렇게 즐거웠는지 모르겠다. 이대로 우린 변함없이 영원할 것 같았는데. 남은 인생쭉 함께 가자"고 전했고, 하하는 "고생했다. 이제 누구 놀리고, 누구와 사기치고, 누구랑 밤샘 토크하냐, 어디서든 빛나고 멋지게 이루고 싶은 꿈 이루길 기도할게"라며 응원했다. 유재석은 ...

    한국경제TV | 2021.06.14 13:45

  • thumbnail
    [TEN인터뷰] '다크홀' 이하은의 파격 변신 #연쇄살인마 #1인 2역 #액션

    ... 이하은은 매서운 눈빛과 소름 끼치는 웃음으로 캐릭터의 완성도를 높이는가 하면, 뻔뻔하면서도 냉혈한 감정을 섬세하게 현하며 충격적인 반전을 선사했다. 이후 이화선(김옥빈 분)과 치열한 대립각을 내세우며 긴장감을 배가하는 등 빌런으로서의 ... 이하은은 "또래 배우들을 만난 경험이 없는 것 같다. 그래서 기회가 된다면 학원물에 도전하고 싶다. 같은 나이대에 갖고 있는 고민을 공유하고 공감할 수 있을 것 같아서 호흡이 궁금하다"고 밝혔다. "앞으로 ...

    텐아시아 | 2021.06.12 08:00 | 박창기/조준원

  • thumbnail
    MZ세대 이준석, 한국 정치 태풍이 되다

    ... 민심이 경선 결과로 이어졌다는 분석이다. 이번 MZ세대(밀레니얼+Z세대) 당대표의 탄생이 내년 대선과 지방선거에도 큰 영향을 미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국민의힘은 11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제1차 전당대회에서 당대 선거인단 투표와 국민여론조사를 합산한 결과 이 후보가 총 9만3392(43.82%)를 얻어 신임 대표로 선출됐다고 발표했다. 원내대 출신의 4, 5선 중진인 나경원 후보(37.14%)와 주호영 후보(14.02%)는 각각 2, 3위에 ...

    한국경제 | 2021.06.11 17:38 | 좌동욱

  • thumbnail
    [박대석칼럼] 이준석과 김정은, 그리고 남북의 MZ세대

    ... 원외의 ‘무선(無選)’이고 40세가 되어야 하는 대통령 출마자격 조차 없는 36세의 당 대 탄생은 헌정사 유례없는 획기적인 일이다. 내년 3월 치러질 대선에서 사실상 당락의 열쇠를 가진 MZ세대에게 ... 구태 정치인은 도태되고 시대 흐름을 알고 미리 대처하려는 정치인은 성장하는 것이 당연한 일일 것이다. 그런 조짐이 이대표의 당선과 무관하지 않다. 물론 기존 정치인의 풍부한 경험과 지혜와 젊은 정치인들의 패기와 새로운 변화시도가 적절히 ...

    The pen | 2021.06.11 17:01 | 박대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