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2,5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라크서 솔레이마니 사망 1주기 맞아 대규모 반미 시위

    수천명 바그다드 시내 광장에 모여 '복수' 등의 구호 외쳐 이란 군부 실세 가셈 솔레이마니 장군이 이라크에서 미군 공습으로 사망한 지 1주년을 맞아 3일(현지시간) 바그다드에서 수천 명의 이라크인들이 반미 시위를 벌였다. AP 통신 등에 따르면 시위대는 이날 오전부터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 시내 타흐리르(해방) 광장에 모여 솔레이마니 사망에 항의하고 미군 철수를 요구하는 집회를 열었다. 신종 코로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도 대부분이 마스크를 ...

    한국경제 | 2021.01.03 23:40 | YONHAP

  • thumbnail
    [한국의 이슬람교] ③무슬림, 신라 시대부터 한반도에 살았다

    ... 신라에 집단 거주했음을 시사하는 기록이 다수 존재한다. 신라의 존재를 처음으로 언급한 이븐 쿠르다드비를 비롯해 모두 9명의 무슬림 학자가 무슬림의 한반도 정착을 언급한 저술을 남겼다. 무슬림 역사학자 마수디는 10세기 무렵 "이라크인과 다른 외국인들이 신라를 조국으로 삼아 정착했다"며 신라에 정착한 무슬림들의 출신지를 구체적으로 언급한 저서를 남겼다. 페르시아의 이븐 루스타는 903년 저서 '진귀품 목록'에서 "금이 풍부한 신라라는 나라가 있으며, 그곳에 정착한 ...

    한국경제 | 2020.10.22 07:30 | YONHAP

  • thumbnail
    [취재수첩] '신발 투척'을 대하는 文대통령의 침묵

    이라크인의 선물이자 작별 키스다. 개××.” 2008년 12월 이라크인 기자 알자이디가 이라크를 찾은 조지 부시 전 미국 대통령에게 구두 두 짝을 던졌다. 부시가 기자회견에서 “이라크 전쟁은 미국과 이라크를 위해 필요하다”고 말한 직후였다. 부시는 고개를 숙여 피한 덕분에 신발을 맞지 않았다. 부시는 “이런 게 바로 자유사회”라며 “신발 투척도 의사표현 ...

    한국경제 | 2020.07.20 18:04 | 양길성

  • thumbnail
    [박희권의 호모글로벌리스(41)] 신발의 국제정치적 함의

    2008년 이라크를 방문 중이던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이 기자회견을 하고 있을 때였다. “이라크인의 선물이자 작별키스다. 이 ×자식아!”라는 외침과 함께 신발 한 짝이 부시를 향해 날아들었다. 뒤이어 “이건 과부들과 고아 그리고 이라크에서 죽은 사람들이 주는 것이다”라는 말과 함께 다른 한 짝도 던져졌다. 신발을 던진 사람은 이라크 TV 방송사인 알바그다디아에 근무하는 알자이디 기자였다. 다행히도 ...

    한국경제 | 2020.05.25 18:13

  • thumbnail
    그리스 이주민 수용소서 소요…화재로 시설 피해

    ... 수용소 거주민들이 식량 창고를 공격하고 불을 질렀다"면서 경찰이 이들을 해산하기 위해 최루탄을 사용했다고 말했다. 아테네 경찰 관계자는 망명을 신청했던 이라크 출신 여성(47)이 전날 숨진 뒤 소요가 일어났으며, 이번 사건과 관련해 아프가니스탄인 2명과 이라크인 1명을 체포했다고 전했다. 이 여성은 최근 고열로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결과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현지 ANA 통신이 보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20 02:46 | YONHAP

  • thumbnail
    시리아서 연료운반트럭, 차량 17대 들이받아…"최소 32명 사망"

    ... 다마스쿠스에서 서부 홈스주(州)를 연결하는 고속도로에서 7일(현지시간) 대규모 교통사고가 발생해 최소 32명이 숨지고 77명이 부상했다고 AFP 통신이 현지 언론을 인용해 8일 보도했다. 사고는 연료운반용 트럭이 브레이크 고장으로 승객들을 태우고 가던 2대의 대형버스와 다른 차량 15대를 들이받으면서 일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사망자 중에는 다마스쿠스 인근 이슬람 성지를 방문하러 가던 이라크인 시아파 무슬림 26명도 포함됐다고 통신은 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08 21:29 | YONHAP

  • thumbnail
    "터키-그리스 국경에 난민 2천명 또 도착…전날 1만3천명 이어"

    ... 포함한 최소 2천명의 난민이 이스탄불에서 터키-그리스 국경 지역에 추가로 도착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통신은 난민들이 터키와 그리스 사이의 파자르쿨레 국경 검문소를 향해 이동했다면서 난민들 가운데는 시리아인 외에 아프가니스탄인, 이라크인 등이 포함됐다고 소개했다. 전날에도 터키에 체류 중인 약 1만3천명의 난민이 터키-그리스 국경 지역으로 이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2011년부터 시리아 내전이 계속되면서 약 670만명의 시리아인이 고국을 떠나 난민 생활을 하고 ...

    한국경제 | 2020.03.01 17:31 | YONHAP

  • thumbnail
    이라크·쿠웨이트, 코로나19 발병 이란에 입국금지·항공편 차단

    ...터 3일간 금지했다고 이라크 관영 언론을 인용해 이날 보도했다. 이라크 보건부는 이란인들의 입국을 향후 통보가 있을 때까지 금지한다고 밝혔다고 AFP통신은 전했다. 이라크의 한 고위 관리는 이란과의 국경을 차단하고 귀국하는 이라크인에게만 통과를 허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러한 이라크인에게는 관련 검사를 실시하고 필요할 경우 14일간의 격리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보건부는 밝혔다. 이라크 국적 항공사인 이라크항공은 이란행 항공편 운항을 중단했다. 쿠웨이트 국적 ...

    한국경제 | 2020.02.21 09:06 | YONHAP

  • thumbnail
    불가리아 경찰, 냉장차 이용한 난민 밀입국 시도 적발

    ... 거쳐 헝가리로 향할 예정이었다. 이들은 냉장칸을 비운 채 불가리아와 루마니아 국경을 넘는다고 신고했으나, 경찰은 다뉴브 다리 검문소에서 정밀 수색을 통해 비밀 공간에 숨은 난민들을 발견했다. 난민들은 남성으로 시리아인 6명, 이라크인 5명, 아프가니스탄인 4명으로 확인됐다. 앞서 지난해 10월 영국에서는 밀입국을 시도하던 베트남인 39명이 냉동 컨테이너 안에서 숨진 채 발견돼 세상을 놀라게 한 바 있다. 또 2015년 8월에는 헝가리와 접한 오스트리아 부르겐란트 ...

    한국경제 | 2020.02.18 02:35 | YONHAP

  • thumbnail
    세동강 난 터키 항공기 사고 `참혹한 현장`…사망자 3명

    ... 인도네시아계 네덜란드인이라고 했다"고 전했다. 알리 예르리카야 이스탄불 주지사는 "사고 항공기에는 13개 국적의 외국인 22명이 타고 있었다"고 말했으나, 이들의 국적은 밝히지 않았다. 터키 관영 아나돌루 통신은 승객 중 중국인 4명, 이라크인 3명이 부상했으며, 사망자는 모두 여성이라고 전했다. 메흐메트 나네 페가수스 항공 CEO는 6일 기자회견을 하고 "부상자 180명이 23개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오후 1시 현재 56명이 퇴원했다"고 말했다. 그는 페가수스 항공의 ...

    한국경제TV | 2020.02.06 22: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