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5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친이란 이라크 민병대도 미국에 보복 선언…"이란만큼 할 것"

    ... 대응을 할 차례"라고 말했다. 이는 미군이 지난 3일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무인기(드론) 공습으로 가셈 솔레이마니 쿠드스군(이란혁명수비대 정예군) 사령관과 이라크 민병대 하시드 알사비(PMF)의 아부 마흐디 알무한디스 부사령관을 제거한 것을 가리킨 언급이다. 알카잘리가 지휘하는 AAH는 PMF 산하 조직이다. 알카잘리는 "용감하고 열정적인 이라크인들의 대응은 미국의 암살이나 이란의 대응보다 덜하지 않을 것이라고 약속한다"고 경고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1.08 19:43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긴급 의회서 `미군 철수 결의안` 가결…반미여론 확산

    ... 영토 안에서 미군이 이라크 정부의 허가나 동의를 구하지 않고 일방적으로 군사 작전을 감행한 탓이다. 미국은 이 작전이 해외에 있는 자국민을 보호하는 자위적인 조처라는 명분을 강조했으나, 이라크 정부를 무시하고 이라크 영토에서 이라크인을 군사작전으로 살해한 셈이다. 아델 압둘-마흐디 이라크 총리는 4일 바그다드에서 열린 이들 두 요인의 장례식에 모습을 드러내 미군의 임의적인 이라크 내 군사 작전에 반감을 드러냈다. 로이터통신은 "솔레이마니를 반대하는 이라크인마저 ...

    한국경제TV | 2020.01.06 09:31

  • 이라크 바그다드 美대사관 부근 포격 이틀째 이어져

    ... 이틀 연속으로 발생했다. 5일(현지시간) AP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9시께 이라크 바그다드 그린존 내 미국 대사관 인근에 로켓포 3발이 떨어졌다. 스카이 아라비아 뉴스는 미국 대사관 맞은편 민간인 주택에 로켓포 1발이 맞아 이라크인 3명이 다쳤다고 전했다. 외신 보도와 달리 이라크군은 그린존을 향한 로켓포가 2발 있었고 그린존 인근 자드리야 구역에 로켓포 3발이 폭발했다고 밝혔다. 그린존은 미 대사관을 포함한 외교 공관과 이라크 정부청사가 모인 곳이다. ...

    한국경제 | 2020.01.06 08:06

  • thumbnail
    바그다드 그린존 내 美대사관 부근 이틀 연속 포격

    ... 떨어졌다고 AP통신 등 주요 외신이 보도했다. 그린존은 미 대사관을 포함한 외교 공관과 이라크 정부 청사가 모인 곳으로 경계가 삼엄한 곳이다. 스카이 아라비아 뉴스는 미 대사관 맞은 편의 민간인 주택에 로켓포 1발이 맞아 이라크인 3명이 다쳤다고 전했다. 포격의 주체나 배후는 밝혀지지 않았다. 이와 달리 이라크군은 그린존을 향한 로켓포는 2발이었고 다른 3발은 그린존 인근 자드리야 구역에서 폭발했다고 밝혔다. 전날에도 그린존 안으로 박격포 2발이 떨어졌지만 ...

    한국경제 | 2020.01.06 06:51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의회, '미군 철수' 결의…실제 철수는 불투명(종합2보)

    ... 영토 안에서 미군이 이라크 정부의 허가나 동의를 구하지 않고 일방적으로 군사 작전을 감행한 탓이다. 미국은 이 작전이 해외에 있는 자국민을 보호하는 자위적인 조처라는 명분을 강조했으나, 이라크 정부를 무시하고 이라크 영토에서 이라크인을 군사작전으로 살해한 셈이다. 아델 압둘-마흐디 이라크 총리는 4일 바그다드에서 열린 이들 두 요인의 장례식에 모습을 드러내 미군의 임의적인 이라크 내 군사 작전에 반감을 드러냈다. 로이터통신은 "솔레이마니를 반대하는 이라크인마저 ...

    한국경제 | 2020.01.06 06:39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의회, '미군 철수' 결의안 가결…실제 철수는 불투명(종합)

    ... 영토 안에서 미군이 이라크 정부의 허가나 동의를 구하지 않고 일방적으로 군사 작전을 감행한 탓이다. 미국은 이 작전이 해외에 있는 자국민을 보호하는 자위적인 조처라는 명분을 강조했으나, 이라크 정부를 무시하고 이라크 영토에서 이라크인을 군사작전으로 살해한 셈이다. 아델 압둘-마흐디 이라크 총리는 4일 바그다드에서 열린 이들 두 요인의 장례식에 모습을 드러내 미군의 임의적인 이라크 내 군사 작전에 반감을 드러냈다. 로이터통신은 "솔레이마니를 반대하는 이라크인마저 ...

    한국경제 | 2020.01.06 02:29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의회, '미군 철수' 결의안 표결 긴급회의

    ... 영토 안에서 미군이 이라크 정부의 허가나 동의를 구하지 않고 일방적으로 군사 작전을 감행한 탓이다. 미국은 이 작전이 해외에 있는 자국민을 보호하는 자위적인 조처라는 명분을 강조했으나, 이라크 정부를 무시하고 이라크 영토에서 이라크인을 군사작전으로 살해한 셈이다. 이라크 의회의 미군 철수 결의안이 정부가 미국 정부에 군 철수를 요구할 때 필요하긴 하지만 미국 정부가 이를 수용할지는 의문이다. 아델 압둘-마흐디 이라크 총리는 4일 바그다드에서 열린 이들 두 요인의 ...

    한국경제 | 2020.01.05 18:57 | YONHAP

  • thumbnail
    美, 솔레이마니 제거 정당성 연일 여론전…유럽엔 실망감도

    ... 무인정찰기 피격, 미국 민간인의 포격 사망 등에 이란의 책임을 거론한 뒤 "긴장고조가 있었고 이를 멈출 필요가 있었다"며 불가피한 조치였음을 강조했다. 이어 "솔레이마니는 수십, 수백명의 미국 시민과 이라크인, 무슬림 죽음으로 귀결될 수 있는 추가 공격을 계획하고 있었다. 우리는 이를 제지할 모든 일을 했고, 계속 그렇게 할 것"이라며 "테러리스트에 대한 미국의 유화시대는 끝났다"고 선언했다. 전날 밤 폭스뉴스에 ...

    한국경제 | 2020.01.05 01:01 | YONHAP

  • thumbnail
    美 이라크 내 군사작전 '주권 무시' 비판…"마음대로 공격"

    ... 이라크 영토 안에서 미군이 이라크 정부의 허가나 동의를 구하지 않고 일방적으로 군사 작전을 감행한 탓이다. 게다가 사망자 가운데는 엄연히 이라크 정규군이나 마찬가지인 시아파 민병대(PMF)의 아부 아흐디 알무한디스 부사령관 등 이라크인 5명이 포함됐다. 즉 미국은 이 작전이 해외에 있는 자국민을 보호하는 자위적인 조처라는 명분을 강조했으나, 이라크 정부를 무시하고 이라크 영토에서 이라크인을 군사작전으로 살해한 셈이다. 노트르담 대학의 국제분쟁 전문가인 매리 엘런 ...

    한국경제 | 2020.01.04 18:46 | YONHAP

  • thumbnail
    "美, 공항서 솔레이마니 기다렸다 드론공습…임기표적 방식작전"(종합2보)

    ... 공격할 계획을 세우고 있었고 이 공격이 임박했다는 정보도 공습의 큰 이유로 작용했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수백명은 아니더라도 미국인 수십명의 생명을 위험에 처하도록 했을 것"이라며 "많은 무슬림과 이라크인, 다른 나라의 국민도 살해됐을 것이다"라고 주장했다.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는 미 정부는 이란이 이라크뿐만 아니라 시리아, 레바논에 있는 미국인까지 공격할 계획에 관해 정교한 정보를 확보했다고 전했다. 이런 가운데 폼페이오 ...

    한국경제 | 2020.01.04 16:3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