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5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美, 공항서 솔레이마니 기다렸다 드론공습…임기표적 방식작전"

    ... 공격할 계획을 세우고 있었고 이 공격이 임박했다는 정보도 공습의 큰 이유로 작용했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수백명은 아니더라도 미국인 수십명의 생명을 위험에 처하도록 했을 것"이라며 "많은 무슬림과 이라크인, 다른 나라의 국민도 살해됐을 것이다"라고 주장했다.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는 미 정부는 이란이 이라크뿐만 아니라 시리아, 레바논에 있는 미국인까지 공격할 계획에 관해 정교한 정보를 확보했다고 전했다. 이런 가운데 폼페이오 ...

    한국경제 | 2020.01.04 09:29 | YONHAP

  • thumbnail
    "美, 솔레이마니 공항 도착하자 드론 공격…임기표적 방식 작전"

    ... 미국인들을 공격할 계획을 세우고 있었고 이 공격이 임박했다는 정보를 얻은 것이 공습의 요인으로 작용했다고 밝히고 있다. 폼페이오 장관은 "수백명은 아니더라도 미국인 수십명의 생명을 위험에 처하도록 했을 것"이라며 "많은 무슬림과 이라크인, 다른 나라의 국민도 살해됐을 것이다"라고 주장했다. 또 "아무것도 하지 않을 경우의 위험은 엄청났다.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은 약함을 보여주는 것이다"라며 이란의 반발을 예상하고도 선제공격을 가할 수밖에 없었던 배경을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20.01.04 04:17 | YONHAP

  • thumbnail
    폼페이오 "이란 공격 임박해 선제 공습"…이란에 긴장완화 촉구(종합)

    ... 생명을 위험에 처하도록 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그는 미국인 수백명의 생명과 피를 손에 쥐고 있었다. 우리 앞에 놓인 것은 그가 그 지역을 방문해 미국인에게 엄청난 공격을 하려고 노력하는 것이었다"며 "많은 무슬림과 이라크인, 다른 나라의 국민도 살해됐을 것이다"라고 주장했다. 그는 "우리는 그것(행동)이 임박했다는 것을 알았다. 이는 우리의 의사결정 과정을 추진시킨 정보에 기초한 평가였다"며 며칠 내 정보를 공개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0.01.04 01:04 | YONHAP

  • thumbnail
    미국-이란 갈등 속 바그다드 공항 로켓포 피격에 다수 사상

    "화물터미널 근처 3발 맞아 이라크인 피해자"…미국 피해여부 불투명 타스통신, 현지방송 인용해 "명백히 미군 기지 노린 것" 보도 이라크에서 미국과 이란의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이라크 바그다드 공항에 야밤에 로켓포 공격이 잇따라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했다고 이라크 군경 관계자가 3일(현지시간) 밝혔다. AP통신은 바그다드 공항 화물 터미널 인근에 적어도 3발의 카츄샤 로켓(구소련이 개발한 다연장포) 포탄이 떨어져 최소 4명이 죽고, 여러 ...

    한국경제 | 2020.01.03 09:19 | YONHAP

  • thumbnail
    美, 이라크 '親이란 민병대' 공습…중동 전운 고조

    ... 갈등을 키울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시아파 민병대는 이라크에선 정부 산하 정식 군 조직으로 인정받아서다. FT는 “이번 공격은 미국과 이란 간 갈등이 다른 나라로도 번지고 있음을 보여준다”며 “이라크인은 미·이란 갈등에 자국이 휘말릴 것을 우려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같은 날 미군 아프리카사령부는 동아프리카 소말리아에서 알카에다와 연계된 극단주의 무장단체 알샤바브를 세 차례 공습했다. 이날 미군은 “알샤바브는 ...

    한국경제 | 2019.12.30 15:16 | 선한결

  • thumbnail
    이라크 친이란 세력 "대통령 사임 배후는 미국" 주장

    ... 끝내고 평화와 안전을 회복할 수 없다"라며 "헌법상 대통령은 총리 후보를 거부할 권한이 없는 만큼 그를 반대하는 나로선 사퇴할 수밖에 없다"라고 발표했다. 친이란 성향의 오다이 아와드 의원은 현지 언론과 인터뷰에서 "모든 이라크인이 직을 사퇴한 살리 대통령의 얼굴에 침을 뱉어야 한다"라고 비난했다. 중동 내 언론은 반정부 시위대가 대체로 살리 대통령의 사임을 국민을 위한 결정으로 보고 지지하는 분위기라고 보도했다. 알자지라 방송은 이날 "이라크 반정부 시위대가 ...

    한국경제 | 2019.12.28 20:05 | YONHAP

  • thumbnail
    美 제재 뒤 터키에 이란 회사 설립 두드러져

    ... 수 있는 '도피처'가 된 셈이다. 미국의 제재로 이란 리알화의 가치가 급락하자 이란 부유층의 터키 부동산 매입도 증가세다. 터키 일간 데일리사바는 최근 "지난 몇 년간 터키의 주택을 많이 사들인 외국인 가운데 이란인이 이라크인에 이어 두번째였다"라며 "터키 시민권을 가장 많이 신청한 곳이 이란이기도 하다"라고 보도했다. 이란인은 특히 터키가 외자 유치를 위해 2017년 완화한 투자 이민 제도를 주로 이용한다고 이 신문은 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2.22 18:36 | YONHAP

  • thumbnail
    터키 "IS 수괴 아내와 딸 작년에 생포" 뒤늦게 주장(종합)

    ... 한 인터뷰에서, 작년 여름에 알바그다디를 만났을 때 그의 아내가 4명이었다고 진술했다. 이날 터키 당국이 신병을 확보했다고 주장한 여성 외 기존에 정보가 알려진 알바그다디의 아내는 3명이다. 이름이 '누르' 또는 '누리'인 이라크인 아내는 측근 아부 압둘라 알주바이에의 딸로 알려졌다. 또다른 이라크인 아내 사자 알둘라이미는 2014년 레바논에서 체포됐으나 이듬해 레바논과 알카에다의 죄수 교환으로 풀려났다. 둘라이미는 2009년 임신한 상태로 알바그다디로부터 ...

    한국경제 | 2019.11.07 09:45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내년 난민 1만8천명만 수용하기로…역대 최저

    ... 주지사도 지난달 트럼프 대통령에게 서한을 보내 폭력을 피하고자 도망친 난민을 계속 수용하겠다고 밝히고 난민 수용 한도를 대폭 줄인 트럼프 행정부의 결정에 실망을 표했다. 트럼프 행정부의 상한선 축소 결정에 따라 내년에 종교 박해로 난민 신청을 할 수 있는 인원은 5천명에 불과하다고 뉴욕타임스(NYT)는 보도했다. 또한 이라크전쟁 중 미군을 도운 이라크인은 4천명, 중앙아메리카인은 2천명 이하만 각각 난민으로 수용 가능할 전망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1.04 10:22 | YONHAP

  • thumbnail
    교황, 이라크 유혈사태 우려…"정부, 국민 외침에 귀기울여야"

    ... "시위대를 겨냥한 공격으로 목숨을 잃은 사람들에게 애도를 표하고 유족과 부상자들에게도 위로를 전한다. 동시에 이라크 당국에는 가치 있고 평온한 삶을 요구하는 국민의 외침에 귀를 기울여줄 것을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모든 이라크인이 대화와 화해의 길을 갈 것을 간곡하게 당부한다"며 "국가가 직면한 도전과 문제에 대한 올바른 해결책을 찾아야 한다"고 부연했다. 그러면서 "오랜 기간 전쟁과 폭력으로 고통받은 이라크 국민이 마침내 평화와 안정을 찾기를 기도한다"고 ...

    한국경제 | 2019.10.31 02:4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