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41091-241100 / 250,1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생산혁명] (2) 대한항공..지휘봉 : 이병선 <김해공장장>

    ... 나간다면 그 효과가 대단할 수 밖에 없지 않겠는가" - "골든 스페이스"란 작업공간만의 합리화를 뜻하는 것인지. "그렇지 않다. 근로자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이끌어내 공정상의 문제를 끊임없이 해결해 나가도록 하는 "자주관리운동"이란 측면에 더 큰 무게를 두고 있다. 자주관리의 기본단위가 바로 골든 스페이스란 얘기다. 불량품은 받지도 넘기지도 않는다는 철저한 품질의식으로 좋은 제품을 만들자는 것이기도 하다. 나의 골든 스페이스에서는 내가 모든 것을 책임진다는 ...

    한국경제 | 1995.06.13 00:00

  • [사고] '동북아 경협 모형' 심포지엄 .. 15일 오후 1시30분

    한국동북아경제학회는 한국경제신문사 후원으로 15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창립총회를 겸해 "동북아 경제협력 모형의 총점검"이란 주제의 학술 심포지움을 엽니다. 기존의 한국동북아경제연구회(회장 김성훈)와 한국북방경제학회(회장 심의섭)가 발전적으로 통합돼 새로 출범하는 한국동북아경제학회의 첫 심포지움에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 일시=6월15일(목) 오후 1시30분-6시 장소=서울 한국프레스센터 19층 기자회견장 주제발표=김성...

    한국경제 | 1995.06.13 00:00

  • "가변지준예치의무제 도입 고려해야"..산업은행

    산업은행은 13일 외자유입의 급증에 대비해 "가변지준예치의무제"의 도 입을 고려해야한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산업은행은 이날 "최근 국제금융시장의 동요와 우리경제의 대응전략" 이란 보고서에서 외자유입에 따른 통화증발요인을 흡수할수 있는 다양한 불태화정책수단을 개발해 나가야하며 외자유입급증에 대비한 안전장치로 "가변지준예치의무제"도입을 고려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또 외자유입에 대응하는 유출기능강화를 위해 기업이 중앙은행에서 스 와프조건으로 ...

    한국경제 | 1995.06.13 00:00

  • [인물동정] 최승웅(무역대리점협)/김수환(추기경)

    최승웅 한국무역대리점협회장은 15일 서울클럽에서 열리는 주한대사관상 무관들의 모임에 참석,"WTO체제에 부응한 한국의 개방정책"이란 제목으로 연설한다. 김수환 추기경은 대만 보인대학에서 명예철학박사 학위를 받기위해 13일 오후 출국했다. 김추기경은 16일 귀국할 예정이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6월 14일자).

    한국경제 | 1995.06.13 00:00

  • [서평] '삼성 신경영 대해부'..변신노력 비판적시각 파헤쳐

    ... 책이 나왔을 때만 하더라도 삼성에 관한 그렇고 그런 책이 아니겠느냐고 생각하였다. 최근에 나온 저자의 두번째 책 "삼성신경영 대해부"에 관한 광고를 보고 별반 기대하지 않고 읽어보았다. 솔직히 이야기하면 한 몽상가의 기업론이란 상식밖의 부재에 끌렸다고해도 과언이 아니다. 우선 자신의 심경을 글로써 다른 사람에게 전달해야 하겠다고 느끼고 이를 실천에 옮긴 저자의 용기가 놀라웠다. 그리고 신경영을 둘러싼 삼성그룹의 속사정과 허실을 정확히 짚고 있는 ...

    한국경제 | 1995.06.13 00:00

  • 관광협, '95국제회의산업전' 14~15일 개최..민간단체론 처음

    ... 일반에 널리 알리는 한편 국제회의산업의 내실있는 육성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행사기간중(14일오후1시30분) 한국관광공사주최로 미국등 8개국에서 10여명의 국제회의전문가를 초빙해 "지방화시대의 국제회의산업"이란 주제로 여는 국제세미나에서는 국내국제회의를 경주 제주등에 분산개최하는 방안등을 집중강구한다. 한편 우리나라국제회의개최건수와 참가외국인수는 지난 84년 161건,5만 4,648명에서 93년 276건,21만2,937명으로 지난 10년간 연평균 ...

    한국경제 | 1995.06.13 00:00

  • 한국무역학회, '무역진흥상' 수상자 선정

    ... 강태승승우무역사장, 산업기계부문에 김지동신유압사장, 악세사리.신변용품부문에 김명자삼흥콜렉션사장을 각각 선정했다. 시상식은 오는 23일 오후1시30분 숭실대 과학관 5층 대회의실에서 열린다. 한편 무역학회는 고범준제주대대우교수를 동학회 명예회장으로 추대키로 결정, 23일 오후2시 숭실대에서 기념강연을 갖는데 이어 "21세기 한국무역및 무역학의 발전방향"이란 대주제로 95년도 정례학술발표대회를 개최한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6월 14일자).

    한국경제 | 1995.06.13 00:00

  • 증권시장대한 증권금융 자금지원 계속 줄어들어

    ... 지난1년동안 1백28%와 26% 증가했지만 증시자금 공급에는 별 영향을 주지 못하고 있다. D증권사의 한관계자는 "증권금융측이 증권회사들로부터 받은 고객예탁금 과공모주 청약예치금등을 재대출,손쉽게 금리차익을 거두면서도 증시 자금 공급이란 본연의 업무에는 소홀하기 짝이 없다"고 지적했다. 이에대해 증권금융측은 "주식매입자금 대출및 전매조건부 채권매수업무는 증시 활황기에 증권당국의 판단으로 중단됐다"며 "공모주청약예수금 예탁 예수금등 수입의 대부분을 투신3사에 대출해주는 ...

    한국경제 | 1995.06.13 00:00

  • [일본경제는 어디로] (8) 금융공황 조짐..불량채권 눈덩이

    ... 문을 닫는다는 소문이 돌면서 갑작스런 예금인출소동이 전개된 것이다. 이소동은 능대신용금고가 전국신용조합연합회및 은행으로부터 긴급자금을 차입하고 대장성관리까지 동원돼 사태진정에 나선후에야 겨우 수습이 됐다. 또 동경협화와 안전이란 두신용조합의 파산 뒷처리를 위해 동경공동은행을 설립하는 문제를 두고 일본정부와 도쿄도는 최근 장기간의 줄다리기를 계속 하고 있다. 일개회사의 파산에 도민의 귀중한 세금을 내놓을수 없다는 도쿄도의 입장과 금융기관의 파산뒷처리를 ...

    한국경제 | 1995.06.13 00:00

  • [저자와...] '한국정치사의 재평가' 펴낸 이달순 <교수>

    ... 노력이 그다지 활발하지 못했어요. 연구의 방향이나 방법부터 빨리 세워야 합니다" 그는 이러한 문제의식을 바탕으로 한국정치사의 연구방향을 "민주사관"으로 정립하고 한국정치사의 시대구분도 봉건사회-절대주의시대-민주혁명기-민주 정부수립이란 유럽의 일반론에 적용시켰다고 말한다. "근대 민주주의는 치자의 권력욕에 대항한 피치자의 투쟁에 의해 도달된 성과물이라 볼수 있죠. 피치자의 자유를 찾기 위한 노력에 바탕을 둔 사관이 바로 민주사관이라 할수 있어요" 그는 이러한 역사관을 ...

    한국경제 | 1995.06.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