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5,6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조승우·박신혜에 BTS까지? '시지프스'에 주목하는 이유 (종합)

    ... 반복되는 운명과 치열한 사투를 벌일 주인공의 험난한 여정이 과연 어떤 결말을 맞이할지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바람의 화원', '찬란한 유산', '주군의 태양', '닥터 이방인', '푸른바다의 전설' 등 매번 큰 화제를 불러모으며 시청자를 열광시켰던 진혁 감독은 "우리 드라마는 세상을 멸망시키려는 자들과 이들을 막으려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았다"며 "멸망을 시키려는 ...

    연예 | 2021.02.17 13:56 | 김소연

  • thumbnail
    '시지프스' 2월 17일부터 넷플릭스 공개 [공식]

    ... 액션까지 예고하고 있어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시지프스 : the myth'는 '바람의 화원', '찬란한 유산', '주군의 태양', '닥터 이방인', '푸른 바다의 전설' 등 작품으로 시청자를 열광시켰던 진혁 감독과 이제인, 전찬호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미래에서 밀입국한 사람들과 이를 단속하려는 사람들, 그리고 세상을 구하는 임무를 떠안게 된 한태술과 ...

    연예 | 2021.02.17 10:45 | 김예랑

  • thumbnail
    조승우X박신혜 '시지프스', 첫 방송 관전포인트 셋

    ... 과거로 시간을 이동한 서해의 몸이 ‘깜박’거리는 장면은 앞선 전언에 힘을 더한다. 여기에 운명에 대항하는 태술과 서해의 스펙터클한 액션이 더해졌다. ‘푸른 바다의 전설’, ‘닥터 이방인’, ‘주군의 태양’ 등 최고의 연출로 흥행불패 신화를 쓰고 있는 진혁 감독이 만들어낸 긴박감 넘치는 비주얼, 그리고 이제인, 전찬호 부부 작가가 창조한 독창적 세계관은 이제껏 볼 수 없었던 혁신적인 비주얼과 ...

    텐아시아 | 2021.02.17 10:27 | 정태건

  • thumbnail
    조승우X박신혜 '시지프스', 17일부터 넷플릭스 서비스 확정 [공식]

    ... 흥미롭게 만들 시원한 액션까지 예고하고 있어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시지프스'는 '바람의 화원', '찬란한 유산', '주군의 태양', '닥터 이방인', '푸른 바다의 전설' 등의 진혁 감독과 이제인, 전찬호 작가가 의기투합해 미래에서 밀입국한 사람들과 이를 단속하려는 사람들, 그리고 세상을 구하는 임무를 떠안게 된 한태술과 강서해의 이야기를 흥미진진하게 그려낸다. ...

    텐아시아 | 2021.02.17 09:08 | 김지원

  • thumbnail
    “빌런보다 독한 다크 히어로의 출격” '빈센조', 입덕보장 하이라이트 영상 공개

    ... 그의 귀국 이유. 범상치 않은 일들이 예고되는 가운데, “나의 목표는 이 건물을 무너뜨리는 것이다”라는 빈센조의 비장한 한 마디가 궁금증을 증폭한다. 그러나 빈센조에게 한국은 이탈리아 마피아의 소굴보다 아찔한 곳이었다. 낯선 이방인 빈센조의 등장에 금가프라자 세입자들도 경계심을 표한다. 그들의 법무대리인 홍유찬(유재명 분)과 수상한 냄새를 맡은 홍차영(전여빈 분) 역시 마찬가지. 아무도 모르는 자신만의 일을 시작한 빈센조 앞에 방해꾼이 등장한다. 바벨건설이 ...

    한국경제TV | 2021.02.16 16:00

  • thumbnail
    [인터뷰] 데미안 표류기

    ... 빙의된 지 채 1년이 되지 않아서 아직 손정혁의 부분이 월등히 크다(웃음). 인간 손정혁은 예민하지만 무던해지려고 애쓴다. 초중고 시절 대인관계에 제법 어려움이 있었고 캐나다에서도 외부인 신세였다. 2년 후 한국에 돌아왔지만 여전히 이방인처럼 느껴졌고 청소년기에 그런 경험과 생각이 성격에 많은 영향을 미쳤다” Q. 예술적인 면모는 물론 외모와 지성까지 겸한 보기 드문 사기캐다. 단점은 없나(웃음). “말할 수 있는 단점이라면 아주 약한 주량과 미운 손톱 정도(웃음)” ...

    bntnews | 2021.02.16 14:40

  • thumbnail
    '빈센조' 이탈리아 마피아 변호사 송중기, K-다크 히어로가 되다?

    ... 범상치 않은 일들이 예고되는 가운데, “나의 목표는 이 건물을 무너뜨리는 것이다”라는 빈센조의 비장한 한 마디가 궁금증을 증폭한다. 그러나 빈센조에게 한국은 이탈리아 마피아의 소굴보다 아찔한 곳이었다. 낯선 이방인 빈센조의 등장에 금가프라자 세입자들도 경계심을 표한다. 그들의 법무대리인 홍유찬(유재명 분)과 수상한 냄새를 맡은 홍차영(전여빈 분) 역시 마찬가지. 아무도 모르는 자신만의 일을 시작한 빈센조 앞에 방해꾼이 등장한다. 바벨건설이 ...

    스타엔 | 2021.02.16 13:32

  • thumbnail
    '빈센조' 마피아 변호사 송중기, K-다크 히어로가 된 사연

    ... 이유. 범상치 않은 일들이 예고되는 가운데 "나의 목표는 이 건물을 무너뜨리는 것"이라는 빈센조의 비장한 한 마디가 궁금증을 증폭한다. 그러나 빈센조에게 한국은 이탈리아 마피아의 소굴보다 아찔한 곳이었다. 낯선 이방인 빈센조의 등장에 금가프라자 세입자들도 경계심을 표한다. 그들의 법무대리인 홍유찬(유재명 분)과 수상한 냄새를 맡은 홍차영(전여빈 분) 역시 마찬가지. 아무도 모르는 자신만의 일을 시작한 빈센조 앞에 방해꾼이 등장한다. 바벨건설이 ...

    텐아시아 | 2021.02.16 13:18 | 김지원

  • thumbnail
    '시지프스' 현재에 도착한 박신혜, 그녀를 쫓는 의문의 존재들은 누구?

    ... 세상에 정체를 숨기고 살아가는 존재를 밝혀내려는 천재공학자 한태술과 그를 위해 멀고도 위험한 길을 거슬러 온 구원자 강서해의 여정을 그린 판타지 미스터리 드라마다. ‘푸른 바다의 전설’, ‘닥터 이방인’, ‘주군의 태양’ 등 최고의 연출로 흥행불패 신화를 쓰고 있는 진혁 감독과 이제인, 전찬호 부부 작가가 의기투합해 이미 방송가 안팎의 주목을 받은 작품이다. 이제껏 볼 수 없었던 혁신적인 비주얼과 시공을 ...

    스타엔 | 2021.02.16 09:53

  • thumbnail
    '괴물'은 누구? 심나연 감독이 밝혔다

    ... 흥미로웠다”고 밝혔다. 기존 심리 스릴러와의 차별점 역시 평범한 듯, 현실에 존재하지 않는 판타지적 공간 ‘만양’을 꼽았다. “마을이 가지는 집단적 특성은 어느 곳이나 마찬가지다. 안사람은 보호하고 이방인은 쳐내는 마을의 성격을 가상 공간 만양으로 표현했다”고 설명하며 “이 작은 마을 안에 사는 괴물 같은 인간들의 모습을 보는 재미가 있는 작품”이라고 전했다. 이어 “폐쇄적인 만양에서 ...

    텐아시아 | 2021.02.16 09:44 | 태유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