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5,6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난세 버틴 '페스트' 리유·'스위트홈' 현수가 묻다…"당신은 선량한가, 살아남아 지킬 게 있나"

    카뮈의 '페스트' 출판계에도 수혜주가 있다. 알베르 카뮈의 《페스트》는 지난해 대표적인 코로나 수혜주다. “오늘 엄마가 죽었다. 아니 어쩌면 어제.” 문학사상 가장 예의없게 시작하는 《이방인》보다 프랑스 어느 항구 도시의 감염병 연대기에 더 호응하는 시절은 국내에 《페스트》가 번역된 이래 처음이다. 코로나19가 아니었다면 앞으로도 이런 광경은 보기 힘들었을 것이다. 《페스트》는 사람들이 좋아하는 류의 고전은 ...

    한국경제 | 2021.04.15 17:37

  • thumbnail
    'S.O.S:스테이트 오브 서바이벌', 워킹데드 컬래버레이션 적용

    ... 선정된 배우 노만 리더스가 열연한 야생형 상마초 캐릭터 '데릴 딕슨(Daryl Dixon)'을 게임에서 만나볼 수 있다. 또 'S.O.S:스테이트 오브 서바이벌 X 워킹데드 컬래버레이션 기념 오아시스 퀴즈 이벤트'와 신비로운 이방인, 생존 챌린지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밖에 탐험을 통해 신규 미션을 경험해보는 '생존 챌린지', 생존 챌린지를 해결한 이후 컬래버 기간 동안 새롭게 생성된 비밀 업적을 찾고 풍족한 보상을 획득하는 '생존 기록' 등을 ...

    게임톡 | 2021.04.15 11:15

  • thumbnail
    [TEN 인터뷰] '미스트롯2' 마리아 "엑소로 K팝 입덕, 주현미에 K트롯 꽂혔죠"

    ... 했어요." 그렇지만 녹록지는 않았다. 살갑게 다가오는 사람들에게 배신도 당하고, 인간관계에서 어려움도 겪었다. 뚜렷한 수입이 없는 가운데 생활비가 나가니 경제적으로도 여유롭지 않았다. 언어와 문화의 장벽, 낯선 땅에서 10대 이방인 마리아는 고군분투했다. "많이 외로웠죠. 자취했는데 옆방 원룸에 사람이 있는지 없는지를 아는 것만으로 제 마음의 차이가 컸어요. '친구 하자'라면서 다가온 사람들도 있었는데 이상한 사람들도 많았죠. 목적을 ...

    텐아시아 | 2021.04.14 15:59 | 최지예

  • thumbnail
    여자배구 FA 최대어 이소영, KGC인삼공사로 전격 이적

    ... 시즌 옵션 없이 연봉 3억5천만원을 받았다. 지난 시즌 GS칼텍스의 여자부 최초 한국배구연맹(KOVO)컵 대회, 정규리그, 챔피언결정전 우승의 3관왕 달성에 앞장선 이소영은 KGC인삼공사의 우승 청부사로 변신한다. 검증된 이방인 발렌티나 디우프와의 재계약이 유력한 인삼공사는 공수에서 리그 정상급 기량을 보유한 이소영을 영입해 단숨에 다음 시즌 우승 후보로 떠올랐다. 2012-2013시즌 신인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로 GS칼텍스 유니폼을 입은 이소영은 신인상을 ...

    한국경제 | 2021.04.13 14:31 | YONHAP

  • thumbnail
    '빈센조' 귀신→피아노 선생님→해커, 김윤혜를 주목하라

    ... 귀신이라고 해도 믿을 것 같은 비주얼로 강렬하게 피아노를 치며 등장해 빈센조(송중기 분)를 놀라게 했다. 개성 있는 금가프라자 식구 속에서도 허를 찌르는 등장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매력 폭발 2단계, 사랑에 빠진 원장님 낯선 이방인인 빈센조를 경계하던 눈빛이 사랑에 빠진 눈빛으로 차차 바뀌었다. 순수 혈통 얼빠임을 인정하며 빈센조의 비주얼에 푹 빠진 것. 좀비 연기를 연습하며 입천장까지 보여준 자신을 원망하며 혼자 상처 입는 셀프 마상 연기로 시청자에게 큰 ...

    연예 | 2021.04.12 17:06 | 김소연

  • thumbnail
    '빈센조' 김윤혜, 강렬한 첫 등장→입체적 반전 캐릭터…매력 폭발 명장면 넷

    ... 귀신이라고 해도 믿을 것 같은 비주얼로 강렬하게 피아노를 치며 등장해 빈센조(송중기 분)를 놀라게 했다. 개성 있는 금가프라자 식구 속에서도 허를 찌르는 등장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매력 폭발 2단계, 사랑에 빠진 원장님 낯선 이방인인 빈센조를 경계하던 눈빛이 사랑에 빠진 눈빛으로 차차 바뀌었다. 순수 혈통 얼빠임을 인정하며 빈센조의 비주얼에 푹 빠진 것. 좀비 연기를 연습하며 입천장까지 보여준 자신을 원망하며 혼자 상처 입는 셀프 마상 연기로 시청자에게 큰 ...

    스타엔 | 2021.04.12 10:56

  • thumbnail
    "이런 캐릭터는 없었다" '빈센조' 김윤혜 매력 폭발 명장면 4

    ... 귀신이라고 해도 믿을 것 같은 비주얼로 강렬하게 피아노를 치며 등장해 빈센조(송중기 분)를 놀라게 했다. 개성 있는 금가프라자 식구 속에서도 허를 찌르는 등장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매력 폭발 2단계, 사랑에 빠진 원장님 낯선 이방인인 빈센조를 경계하던 눈빛이 사랑에 빠진 눈빛으로 차차 바뀌었다. 순수 혈통 얼빠임을 인정하며 빈센조의 비주얼에 푹 빠진 것. 좀비 연기를 연습하며 입천장까지 보여준 자신을 원망하며 혼자 상처 입는 셀프 마상 연기로 시청자에게 큰 ...

    한국경제TV | 2021.04.12 09:10

  • thumbnail
    '괴물' 여진구의 괴물급 저력, 또 하나의 인생작&또 한 번의 인생캐 완성

    ... 한층 깊어진 연기력으로 안방극장을 집어삼켰다. 여진구에게 ‘괴물’은 또 하나의 인생 작품이자, ‘한주원’은 새로운 인생 캐릭터로 남았다. 진실을 추적하기 위해 만양이란 낯선 공간에 스스로를 내던진 이방인 한주원의 시선에는 의심과 경계가 끊이지 않았고, 파트너 이동식으로 인한 혼란과 고뇌가 뒤엉키다가도, 실체 없는 괴물들을 향한 분노와 광기가 스치기도 했다. 극단의 감정을 세밀하고 밀도 높게 그려낸 여진구의 연기는 매 순간 빛을 발했다. ...

    스타엔 | 2021.04.11 11:04

  • thumbnail
    여진구, '괴물'로 추가한 인생작…"매 순간 소중히 새겼다"

    ... 그런 그를 향해 환하게 웃어 보이는 이동식의 모습은 진한 울림과 여운을 안겼다. '괴물'로 돌아온 여진구는 한층 깊어진 연기력으로 안방극장을 집어삼켰다. 진실을 추적하기 위해 만양이란 낯선 공간에 스스로를 내던진 이방인 한주원의 시선에는 의심과 경계가 끊이지 않았고, 파트너 이동식으로 인한 혼란과 고뇌가 뒤엉키다가도, 실체 없는 괴물들을 향한 분노와 광기가 스치기도 했다. 극단의 감정을 세밀하고 밀도 높게 그려낸 여진구의 연기는 매 순간 빛을 발했다. ...

    텐아시아 | 2021.04.11 10:44 | 김수영

  • thumbnail
    추신수가 작심 비판한 한국야구 인프라, 윌리엄스 감독 생각은

    ... 히어로즈와의 방문경기를 앞두고 이와 관련한 질문에 "메이저리그는 홈팀이나 원정팀 모두 최고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며 말문을 열었다. 그는 "보통 내가 알기로는 선수노조와 구단주가 상의해서 최종 결론이 나오는 것으로 안다"고 답했다. 이방인 지도자가 섣불리 대답하기엔 예민할 수도 있는 이 질문에 대해 윌리엄스 감독은 KBO 리그를 존중하는 태도를 잃지 않고 신중하게 답변을 이어갔다. 그는 "변화라는 게 하루아침에 이뤄지는 게 아니다. KBO리그 차원에서도 큰 노력을 ...

    한국경제 | 2021.04.06 18:1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