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5,6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괴물' 만양 토박이 경찰 신하균 VS 엘리트 형사 여진구 아슬한 첫 만남

    ... 만양을 뒤흔드는 사건이 발생한다. ‘괴물’ 제작진은 “이동식과 한주원은 시작부터 충격적인 사건과 맞닥뜨린다”며 “속내 알 수 없는 토박이 경찰 이동식과 비밀을 안고 내려온 이방인 한주원의 탐색전이 흥미롭게 펼쳐진다. 위험한 공조를 시작한 괴물 같은 두 남자의 활약을 함께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JTBC 금토드라마 ‘괴물’은 오늘(19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김나경 ...

    스타엔 | 2021.02.19 15:32

  • thumbnail
    황동주, '시지프스' 특별출연....빛나는 명품연기로 시선강탈

    ...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시켰다. 마지막으로 황동주는 기자와의 만남을 앞두고 누군가에게 노려져 자동차 폭발로 죽음을 맞이하게 되면서 몸 사리지 않는 열연을 선보이며 특별출연 그 이상의 눈부신 활약을 보여줬다. 황동주는 "'닥터 이방인'때 진혁 감독님과 함께 했던 인연으로 특별출연을 하게 되어 영광이었고, 오랜만에 함께해서 편하고 즐겁게 촬영했다"고 전하며, "새로운 소재를 다루는데다 부기장 역할이어서 비행기 조종실을 처음으로 경험하게 되었는데, 신기하고 색다른 ...

    bntnews | 2021.02.18 11:27

  • thumbnail
    '시지프스' 감독 "6회에 최종 빌런 등장" 깜짝 스포

    ... 숨기고 살아가는 존재를 밝혀내려는 천재공학자 한태술(조승우 분)과 그를 위해 멀고도 위험한 길을 거슬러 온 구원자 강서해(박신혜 분)의 여정을 담은 판타지 미스터리물. 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 '닥터 이방인', '주군의 태양' 등을 연출한 진혁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제작비 200억 원이 투입된 사전 제작 드라마다. 진혁 감독은 "'시지프스'를 처음 기획한 건 4년 전이다. 당시 대한민국에 ...

    텐아시아 | 2021.02.17 15:02 | 태유나

  • thumbnail
    조승우 "박신혜, 현장에서 대장" ('시지프스')

    ... 숨기고 살아가는 존재를 밝혀내려는 천재공학자 한태술(조승우 분)과 그를 위해 멀고도 위험한 길을 거슬러 온 구원자 강서해(박신혜 분)의 여정을 담은 판타지 미스터리물. 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 '닥터 이방인', '주군의 태양' 등을 연출한 진혁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제작비 200억 원이 투입된 사전 제작 드라마다. 조승우가 연기하는 천재공학자 한태술은 겉보기엔 부와 명예를 누리며 잘 살고 있는 것 같지만, ...

    텐아시아 | 2021.02.17 14:56 | 태유나

  • thumbnail
    "조승우X박신혜 아니면 접었다"…'시지프스', JTBC 구원투수 될까 [종합]

    ... 숨기고 살아가는 존재를 밝혀내려는 천재공학자 한태술(조승우 분)과 그를 위해 멀고도 위험한 길을 거슬러 온 구원자 강서해(박신혜 분)의 여정을 담은 판타지 미스터리물. 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 '닥터 이방인', '주군의 태양' 등을 연출한 진혁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제작비 200억 원이 투입된 사전 제작 드라마다. 진혁 감독은 "'시지프스'를 처음 기획한 건 4년 전이다. 당시 대한민국에 ...

    텐아시아 | 2021.02.17 14:42 | 태유나

  • thumbnail
    '시지프스' 박신혜 "BTS 굿즈 수집이 취미"

    ... 숨기고 살아가는 존재를 밝혀내려는 천재공학자 한태술(조승우 분)과 그를 위해 멀고도 위험한 길을 거슬러 온 구원자 강서해(박신혜 분)의 여정을 담은 판타지 미스터리물. 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 '닥터 이방인', '주군의 태양' 등을 연출한 진혁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제작비 200억 원이 투입된 사전 제작 드라마다. 박신혜는 한태술을 구하기 위해 미래에서 온 용맹한 전사 강서해 역을 맡았다. 박신혜는 "서해에게는 ...

    텐아시아 | 2021.02.17 14:41 | 태유나

  • thumbnail
    '시지프스' 조승우 "판타지극 첫 도전에 설레며 흥분"

    ... 어떻게 받아들여 주실지 걱정도 되지만 고생을 많이 해 찍은 만큼 리얼리티가 잘 전달됐으면 좋겠다. 눈과 귀, 오감을 만족시키면서도 희망을 줄 수 있는 드라마가 됐으면 한다"고 희망을 내비쳤다. 연출은 '주군의 태양', '닥터 이방인', '푸른 바다의 전설' 등을 만든 진혁 PD가 맡았다. 진 PD는 "'액션'을 외친 다음 연출자가 아닌 관객이 됐다. 조승우 씨 연기는 뮤지컬을 보듯, 박신혜 씨 연기는 영화를 보듯 봤다. 연기 앙상블이 감동적이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02.17 14:19 | YONHAP

  • thumbnail
    조승우·박신혜에 BTS까지? '시지프스'에 주목하는 이유 (종합)

    ... 반복되는 운명과 치열한 사투를 벌일 주인공의 험난한 여정이 과연 어떤 결말을 맞이할지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바람의 화원', '찬란한 유산', '주군의 태양', '닥터 이방인', '푸른바다의 전설' 등 매번 큰 화제를 불러모으며 시청자를 열광시켰던 진혁 감독은 "우리 드라마는 세상을 멸망시키려는 자들과 이들을 막으려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았다"며 "멸망을 시키려는 ...

    연예 | 2021.02.17 13:56 | 김소연

  • thumbnail
    '시지프스' 2월 17일부터 넷플릭스 공개 [공식]

    ... 액션까지 예고하고 있어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시지프스 : the myth'는 '바람의 화원', '찬란한 유산', '주군의 태양', '닥터 이방인', '푸른 바다의 전설' 등 작품으로 시청자를 열광시켰던 진혁 감독과 이제인, 전찬호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미래에서 밀입국한 사람들과 이를 단속하려는 사람들, 그리고 세상을 구하는 임무를 떠안게 된 한태술과 ...

    연예 | 2021.02.17 10:45 | 김예랑

  • thumbnail
    조승우X박신혜 '시지프스', 첫 방송 관전포인트 셋

    ... 과거로 시간을 이동한 서해의 몸이 ‘깜박’거리는 장면은 앞선 전언에 힘을 더한다. 여기에 운명에 대항하는 태술과 서해의 스펙터클한 액션이 더해졌다. ‘푸른 바다의 전설’, ‘닥터 이방인’, ‘주군의 태양’ 등 최고의 연출로 흥행불패 신화를 쓰고 있는 진혁 감독이 만들어낸 긴박감 넘치는 비주얼, 그리고 이제인, 전찬호 부부 작가가 창조한 독창적 세계관은 이제껏 볼 수 없었던 혁신적인 비주얼과 ...

    텐아시아 | 2021.02.17 10:27 | 정태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