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방송소식] 김희철-문가영 웹드 '청춘레시피' 150개국 공개

    ... 아리랑TV, 미얀마 군부 쿠데타 주제 방송 = 아리랑TV '더 포인트'(The Point)는 오는 13일 방송에서 미얀마에서 벌어지고 있는 군부 쿠데타 사태를 다룬다. '민주주의 외치는 미얀마 국민, 규탄하는 국제사회'를 주제로 이백순 전 주미얀마 한국대사관 대사와 로난 리 런던 퀸메리대학 법학 박사가 출연해 미얀마의 현재 상황을 진단하고 전망을 제시한다. 또 미얀마 현지에서 시위에 참여하고 있는 양곤 시민과 한국 교민을 화상으로 연결해 생생한 이야기를 전할 ...

    한국경제 | 2021.03.12 15:57 | YONHAP

  • thumbnail
    '남산 3억원 사건 위증' 신한금융 실무진들, 법정서 혐의 부인

    ... 사실은 있지만 기억에 반하지 않았고, 위증의 고의도 없었다"고 설명했다. 박씨 등은 '남산 3억원' 의혹과 관련한 신상훈 전 신한금융지주 사장 등의 재판에서 허위 증언을 한 혐의를 받는다. 남산 3억원 의혹은 17대 대선 직후 이백순 전 신한은행장이 라응찬 전 신한금융지주 회장의 지시를 받아 불법 비자금을 조성한 뒤, 2008년 2월 남산자유센터 주차장에서 이명박 전 대통령의 친형인 이상득 전 의원에게 당선축하금 명목으로 3억원을 건넸다는 의혹이다. 이 의혹은 ...

    한국경제 | 2019.10.24 12:05 | YONHAP

  • thumbnail
    호주 한국계 주의원 "청년 세대 정계 진출 위한 '바늘' 되겠다"

    ... 단합된 힘과 정(情) 덕분에 포기하지 않고 계속 도전할 수 있었다"며 감사를 표했다. 그는 한인사회가 각자 지지하는 정당을 떠나 하나로 뭉쳐 한인 정치 지망생을 발굴하고 적극적으로 지원할 필요가 있다고 호소했다. 이백순 주호주 대사는 "호주 주류 정치권에서 한인들은 20만명에 달하는 인구와 주요 교역 상대국이라는 위상에 걸맞지 않은, 저조한 정치적 대표성을 갖고 있다"면서 "이를 개선하려면 한인들의 정치적 역량을 결집·강화할 ...

    한국경제 | 2019.09.08 19:16 | YONHAP

  • thumbnail
    '남산 3억원' 위증 혐의 신상훈·이백순, 첫 재판서 혐의 부인

    비서실장 등 실무진 3명, 벌금 약식기소 불복해 정식재판 일명 '남산 3억원' 사건 관련 재판에서 거짓 증언을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신상훈(71) 전 신한금융지주 사장과 이백순(67) 전 신한은행장이 혐의를 모두 부인했다. 신 전 사장 측 변호인은 20일 서울중앙지법 형사8단독 변성환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첫 공판에서 "본인 기억에 따라 진술을 했고 허위 진술한 것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 전 행장 측 변호인 ...

    한국경제 | 2019.08.20 11:53 | YONHAP

  • 윤석열 체제 승승장구하는 '특수통'…특수1부장에 공정거래통 발탁 '이변'

    ... 해외불법재산환수 합동조사단장을 맡게 됐다. 국제 사법공조를 통해 해외은닉재산 환수를 주도할 것이란 예상이 나온다. 신한사태와 남산3억원 수사를 맡아 라응찬 전 신한금융지주 회장과 위성호 전 신한은행장을 무혐의 처분하고 신상훈 전 산한금융 사장과 이백순 전 행장을 불기속 기소한 노만석 부장검사는 법무부 감찰담당관이 됐다. 국회 패스트트랙 과정에서 발생한 고발전으로 인해 국회의원 109명 수사를 지휘하는 서울남부지검 2차장에는 신응석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장이 임명됐다. 신 부장은 ...

    한국경제 | 2019.07.31 17:32 | 이인혁/안대규

  • thumbnail
    '남산 3억원 사건' 위증 신한금융 실무진 벌금형

    ... 무겁지 않은 사건에서 공판 없이 벌금이나 과료 등 명령을 내리는 절차다. 이들은 남산 3억원 의혹과 관련한 신상훈 전 신한금융지주 사장 등의 재판에서 허위 증언을 한 혐의로 약식기소됐다. 남산 3억원 사건은 17대 대선 직후 이백순 전 신한은행장이 라응찬 전 신한금융지주 회장의 지시를 받아 불법 비자금을 조성한 뒤 2008년 2월 남산자유센터 주차장에서 이명박 전 대통령의 친형인 이상득 전 의원에게 당선축하금 명목으로 3억원을 건넸다는 의혹이다. 남산 3억원의 ...

    한국경제 | 2019.07.19 10:50 | 차은지

  • thumbnail
    '남산 3억원 사건' 위증한 신한금융 실무진 3명 벌금형

    ... 않은 사건에서 공판 없이 벌금이나 과료 등 명령을 내리는 절차다. 서씨 등은 '남산 3억원' 의혹과 관련한 신상훈 전 신한금융지주 사장 등의 재판에서 허위 증언을 한 혐의로 약식기소됐다. 남산 3억원 사건은 17대 대선 직후 이백순 전 신한은행장이 라응찬 전 신한금융지주 회장의 지시를 받아 불법 비자금을 조성한 뒤, 2008년 2월 남산자유센터 주차장에서 이명박 전 대통령의 친형인 이상득 전 의원에게 당선축하금 명목으로 3억원을 건넸다는 의혹이다. '남산 ...

    한국경제 | 2019.07.19 10:31 | YONHAP

  • thumbnail
    신상훈·위성호 '뒤바뀐 운명'…신 前사장 위증 혐의로 기소, 위 前행장 무혐의

    ... ‘남산에서 3억원의 뇌물을 누가, 왜 받았는지’ 등은 규명하지 못했다. 서울중앙지검 조사2부(부장검사 노만석)는 이날 남산 3억원 사건을 재수사한 결과 라 전 회장과 위 전 행장 등 8명을 불기소 처분하고, 신 전 사장과 이백순 전 신한은행장 등 2명은 불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과거사위가 수사를 권고한 라 전 회장과 위 전 행장 등은 기소 명단에서 빠졌고, 과거사위가 ‘2010년 신한금융 경영권 분쟁 사태(신한사태)의 피해자’로 규정해 ...

    한국경제 | 2019.06.04 17:31 | 안대규/정지은

  • thumbnail
    `남산 3억원` 수령자 또 못밝혀…신상훈·이백순 위증으로 기소

    이른바 '남산 3억원' 의혹에 대한 검찰 재수사가 진행됐지만, 돈을 받은 사람의 정체는 끝내 밝히지 못하고 관련자들만 위증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서울중앙지검 조사2부는 4일 이백순 전 신한은행장, 신상훈 전 신한금융지주 사장 등 5명을 위증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고 밝혔습니다. '남산 3억원'은 신한금융 측이 지난 2008년 이명박 전 대통령의 친형 이상득 전 한나라당 의원 측에 당선 축하금 명목으로 남산에서 3억원을 건넸다는 사건입니다. 재수사를 ...

    한국경제TV | 2019.06.04 16:48

  • thumbnail
    검찰, '남산 3억원' 규명 실패…이백순·신상훈 불구속기소

    ... 2008년 이명박 전 대통령 측에 당선축하금 3억원을 전달했다는 일명 '남산 3억원' 의혹 사건과 관련해 검찰이 3억원 수령자를 확인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관련 재판에서 위증을 한 혐의로 신상훈 전 신한금융지주 사장과 이백순 전 신한은행장은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중앙지검 조사2부(노만석 부장검사)는 남산 3억원 사건 관련 재판 과정에서 위증한 혐의로 신 전 사장과 이 전 행장을 불구속기소 했다고 4일 밝혔다. 전현직 직원 3명을 약식기소했고, 라응찬 ...

    한국경제 | 2019.06.04 15:50 | 김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