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5,4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휴젤, 최대주주 변경으로 美 사업 단계적 전개 예상”

    ... 42.11%의 지분을 갖고 있다. 싱가포르 소재 글로벌 헬스케어 전문 투자 펀드 CBC그룹이 42.11%, 중동 국부펀드 무바달라의 투자회사가 10.53%의 지분을 보유 중이다. 최대주주 변경과 함께 휴젤은 GS와 CBC그룹 출신의 이사진을 신규 선임했다. 웨이후 CBC그룹 최고경영자와 마이클 경(경한수) CBC그룹 한국·북미 대표가 기타비상무이사로 이사진에 합류했다. 허서홍 GS그룹 부사장(GS 미래사업팀장)과 이태형 전무(GS 최고재무책임자)도 이사진에 참여한다. ...

    한국경제 | 2022.05.02 08:45 | 김예나

  • thumbnail
    흔들리는 우버 핸들 잡고 질주… 車공유 넘어 '여행 슈퍼앱' 꿈꾸다

    ... 창업주인 트래비스 칼라닉은 적절한 수익 개선 방안을 내놓지 못했다. 우버 택시기사를 모욕하고 성추문 사건에 휘말리면서 CEO 자리에서 내려와야 했다. 우버가 새 CEO를 찾을 때만 해도 칼라닉이 자신의 후임으로 추천한 코스로샤히는 이사진에 제3의 선택지 정도에 불과했다. 제프 이멜트 전 제너럴일렉트릭(GE) CEO와 멕 휘트먼 전 휴렛팩커드(HP) CEO가 먼저 물망에 올랐다. 하지만 이사회는 “36개월 안에 IPO를 하겠다”고 단언한 코스로샤히를 ...

    한국경제 | 2022.05.01 17:03 | 이주현

  • thumbnail
    휴젤, GS그룹 참여 컨소시엄으로 최대주주 변경 마무리

    ... CBC그룹과 GS그룹 임원들을 사내이사로 선임했다. CBC 그룹의 최고경영자(CEO)인 웨이 후(Wei Fu)와 마이클 경(Michael Keyoung, 경한수) 한국·북미대표, GS그룹의 허서홍 부사장과 이태형 전무가 기타비상무로 이사진에 합류했다. 이들은 휴젤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보유하고 있는 사업 역량과 네트워크 자원 등을 지원할 방침이다. GS 허서홍 부사장은 "휴젤은 검증된 제품, 우수한 기술력 등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는 경쟁력을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5.01 13:12 | YONHAP

  • thumbnail
    아워홈 노조도 구본성 주총소집 요구 비판…"경영안정 뒤흔들어"

    ... 기업 대표로서 상상할 수 없는 보복운전으로 회사와 노동자에게 막대한 피해도 줬다"고 비판했다. 노조는 "회사의 경영안정을 뒤흔드는 사태를 절대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아워홈도 구 부회장의 임시 주총 소집과 이사진 개편 요구와 관련해 '명분 없는 경영복귀 시도'라고 비판했다. 아워홈은 "구 전 부회장이 '지분 매각에 대한 회사의 협조를 얻지 못해 합리적 매각 과정을 위해 임시 주총을 청구했다'고 밝혔으나 이는 사실과 다르다"며 "위임장 등 적합한 ...

    한국경제 | 2022.04.29 11:05 | YONHAP

  • 'Fed 2인자' 브레이너드 부의장 인준안 상원 통과

    ... 조만간 표결에 부칠 계획이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지명한 제롬 파월 Fed 의장의 연임과 경제학자 필립 제퍼슨 데이비드슨칼리지 교수 및 리사 쿡 미시간주립대 교수의 Fed 이사 인준안이다. 통과되면 쿡 교수는 흑인 여성으로 Fed 이사진에 처음 진입하는 사례가 된다. 하지만 공화당의 반대가 거세다. 인종 관련 연구를 해온 쿡 교수가 통화정책에 대한 전문성이 부족하다는 이유에서다. WSJ에 따르면 공화당원 중 쿡 교수의 인준에 찬성하는 사람은 없다. 더욱이 민주당 ...

    한국경제 | 2022.04.27 17:49 | 노유정

  • thumbnail
    브레이너드 Fed 부의장 인준안, 美 상원 통과…"기준금리 인상 지지"

    ... 조만간 표결에 부칠 계획이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지명한 제롬 파월 Fed 의장의 연임과 경제학자 필립 제퍼슨 데이비드슨칼리지 교수, 리사 쿡 미시간주립대 교수의 연준 이사 인준안이다. 리사 쿡 교수는 흑인 여성으로 Fed 이사진에 처음으로 흑인 여성이 진입하는 기록을 쓸 수도 있다. 다만 공화당의 반대가 거세다. 인종 관련 연구를 해온 리사 쿡 교수가 통화정책에 대한 전문성이 부족하다는 이유다. WSJ에 따르면 공화당원 중 쿡 교수의 인준에 찬성하는 사람은 ...

    한국경제 | 2022.04.27 15:07 | 노유정

  • thumbnail
    게임인재단, 새 이름 '미래콘텐츠재단' 바꾸고 새 출발...이사장 정욱

    ... 계획이다. 재단은 명칭 변경에 앞서 정욱 ㈜넵튠 대표를 신임 이사장으로 선임했다. 정욱 이사장은 NHN한게임 대표와 프렌즈게임즈의 공동대표를 역임했다. 현재 넵튠의 대표이사로 재직 중이다. 정욱 이사장 외에 미래콘텐츠재단의 운영을 맡을 이사진에는 기존 게임인재단에서 손을 맞춰온 김정태 동양대학교 게임학부 교수, 장영철 경민대학교 융합소프트웨어과 교수, 김성곤 전 한국게임산업협회 사무국장, 강승욱 정화여자상업고등학교 교사가 함께하기로 했다. 정욱 신임 이사장은 "새롭게 출발하는 ...

    게임톡 | 2022.04.26 18:19

  • 아워홈 남매 '진흙탕 싸움'…'1000억 배당금' 진실공방

    ... 측이 지분 매각에 대한 회사의 협조를 얻지 못했다고 밝혔으나 이는 사실과 다르다”는 내용의 보도자료를 26일 배포했다. 구지은 부회장 측은 “구 전 부회장 측은 원활한 매각을 이유로 임시주주총회 소집 및 이사진 개편을 요구하고 있으나 이는 명분 없는 경영 복귀 시도”라고 주장했다. 앞서 구 전 부회장은 새 이사 48명 선임을 목적으로 한 임시주총 소집을 아워홈에 지난 25일 요청하며 남매간 경영권 분쟁을 다시 촉발했다. 구 ...

    한국경제 | 2022.04.26 17:22 | 하수정

  • thumbnail
    진흙탕 싸움 된 아워홈 경영권 분쟁…1000억 배당 진실공방

    ... 전 부회장 측이 지분 매각에 대한 회사 협조를 얻지 못했다고 밝혔으나 이는 사실과 다르다"는 내용이 담긴 보도자료를 배포했다. 구 부회장 측은 "구 전 부회장 측은 원활한 매각을 이유로 임시 주주총회 소집 및 이사진 개편을 요구하고 있으나 이는 명분 없는 경영 복귀 시도"라고 주장했다. 앞서 구 전 부회장은 지난 25일 아워홈에 새 이사 48명 선임을 목적으로 한 임시주총 소집을 요청하며 남매간 경영권 분쟁을 다시 촉발시켰다. 구 전 ...

    한국경제 | 2022.04.26 16:10 | 하수정

  • thumbnail
    구지은도 정면 반박…"구본성, 명분 없는 경영 복귀"

    ... 26일 입장문을 통해 "구 전 부회장 측이 지분 매각에 대한 당사 측 협조를 얻지 못해 합리적 매각 과정을 위해 임시 주주총회를 청구했다고 밝혔으나 이는 사실과 다르다"고 밝혔다. 아워홈은 구 전 부회장 측이 요구한 임시주총과 이사진 개편에 대해 명분 없는 경영 복귀 시도라며 구 전 부회장이 지난 3월 정기 주총에서 1000억 원 규모 배당금 지급을 요구한 사실을 근거로 사익 추구를 우선하는 태도를 보였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구 전 부회장이 지난 2월 보유 지분 ...

    한국경제TV | 2022.04.26 14: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