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5,4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거짓해명으로 실각한 보리스 존슨 총리…후임은 누구?

    ... 유지할 방침이다. 7일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영국 보수당은 오는 9월 새로운 총리를 선출한다. 오는 11일 보수당 평의원 모임인 1922위원회에서 당 대표 경선 계획을 결정할 예정이다. 중진 의원들로 이뤄진 1922위원회의 이사진은 오는 21일 영국 하원이 6주 동안 여름 휴회에 돌입하기 전에 ‘2단계 경선’ 절차를 짤 것으로 보인다. 한 보수당 의원은 FT와의 인터뷰에서 ”9월 초 회기가 시작되기 전까지 모든 것을 완료해야 ...

    한국경제 | 2022.07.08 15:00 | 오현우

  • 블록체인협회 해체되나…5대 암호화폐거래소 탈퇴

    ... 블록체인협회 회원사들의 이해관계가 지나치게 다양해 협회가 거래소들의 입장을 대변하기 어렵다고 판단했다”며 “가상자산사업자 신고가 수리된 거래소 중심으로 DAXA를 꾸려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일각에선 거래소 탈퇴를 계기로 블록체인협회가 해산될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협회 관계자는 “이사진이 사퇴한다고 해도 총회에서 다시 이사진을 선임하면 되기 때문에 해산은 사실무근”이라고 했다. 박진우 기자

    한국경제 | 2022.07.07 17:17 | 박진우

  • thumbnail
    한국블록체인협회 해산…'5대 거래소' 이사진 전원 사퇴

    ... 1년 넘게 빚어온 결과다. 6일 머니투데이에 따르면 블록체인협회는 7일 이사회를 열고 '협회 해산 총회 부의' 안건을 상정한다. 이사회에서 해산안이 가결되면 21일 총회를 열고 해산안을 최종 의결한다. 이사회에서는 2기 이사진인 5대 거래소 최고경영자(CEO)인 이석우 업비트 대표, 최재영 빗썸 사장, 차명훈 코인원 대표, 오세진 코빗 대표, 이준행 고팍스 대표 등이 공동 사퇴할 예정이다. 이들 '5대 거래소' 는 지난해부터 협회와 갈등을 빚어온 것으로 ...

    한국경제 | 2022.07.06 15:36 | 조연우

  • thumbnail
    [차준호의 딜 막전막후] 카카오 자회사 '줄상장'…부메랑으로 돌아오나

    ... 앞다퉈 상장하면서 상황은 더욱 복잡해졌다. 상장 이후 카카오와 각 자회사는 주주 구성이 다른 별개의 법인이 됐기 때문이다. 카카오 주주 입장에선 자신들이 누려야 할 수수료 수입을 자회사 주주들과 나눠 갖는 꼴이 된 것이다. 카카오 이사진의 배임 논란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IB업계 관계자는 “카카오가 주가를 회복하는 가장 빠른 방법은 남궁훈 대표가 법정 최저임금을 받는 게 아니라 자회사로부터 수수료를 제대로 받는 것”이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2.07.05 17:28 | 차준호

  • thumbnail
    아워홈, 구지은 체제 유지…남매의 난 불씨는 '여전'

    남매 간 경영권 다툼이 진행 중인 아워홈이 현 대표인 구지은 부회장 체제를 유지하게 됐습니다. 오늘 열린 임시주주총회에서 오빠인 구본성 전 부회장이 요청한 이사진 교체 안건이 모두 부결되면섭니다. 하지만 여전히 경영권 분쟁의 불씨는 남아있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신선미 기자입니다. 아워홈 본사에서 열린 임시 주주총회에서 구본성 전 부회장이 제안한 '이사회 교체' 안건이 주요 주주들의 반대로 부결됐습니다. 구 전 부회장은 지난 4월 말 동생인 ...

    한국경제TV | 2022.06.30 19:20

  • thumbnail
    아워홈 남매의 난, 구지은 '승기'

    범LG가(家) 남매들이 대부분의 지분을 보유한 종합식품기업 아워홈이 현 최고경영자(CEO)인 구지은 부회장(사진) 체제를 유지하게 됐다. 구 부회장의 오빠 구본성 전 부회장이 시도한 이사진 교체가 무산됐기 때문이다. 30일 서울 마곡동 아워홈 본사에서 열린 임시주주총회에서 구 전 부회장이 요청해 상정한 신규 이사 48명 선임 등의 안건이 모두 부결됐다. 이번 임시주총은 구 전 부회장이 “지분 매각작업을 방해받고 있어 현 이사진을 교체할 ...

    한국경제 | 2022.06.30 17:25 | 하수정

  • thumbnail
    '남매의 난' 아워홈, 막내동생 구지은 승기 잡았다

    범 LG 계열 종합식품기업인 아워홈이 구지은 부회장 체제를 유지할 수 있게 됐다. 구 부회장의 오빠 구본성 전 부회장이 시도한 이사진 교체가 무산됐기 때문이다. 다만, 시장에선 아워홈 지분 매각을 두고 여러가지 시나리오가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30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이날 서울 강서구 아워홈 본사에서 열린 임시 주주총회에서 구 전 부회장이 요청해 상정한 신규 이사 48명 선임 등에 대한 안건이 모두 부결됐다. 이번 임시주총은 구 전 부회장이 “지분 ...

    한국경제 | 2022.06.30 15:56 | 하수정

  • thumbnail
    '남매의 난' 아워홈 주총…오빠 구본성 전 부회장 졌다

    ... 본인 등 신규 이사 48명 선임을 목적으로 한 임시 주총 소집을 요청했다. 아워홈이 임시 주총 개최를 거부하자 구 전 부회장 측은 법원에 임시 주총 허가를 요청, 법원이 이를 받아들여 이날 주총이 개최됐다. 구 전 부회장의 이사진 교체 요구에 대해 재계에선 본인에게 우호적인 이사진을 선임해 원활한 지분 매각을 위해서 또는 지난해 6월 구지현 부회장이 확보한 경영권을 가져오려는 포석이란 해석이 나왔다. 그러나 이번 임시 주총에서 이사 교체 안건 등 구 전 ...

    한국경제 | 2022.06.30 13:06 | 오정민

  • thumbnail
    아워홈 임시주총서 이사진 교체안 부결…경영권 분쟁 일단락되나(종합)

    ... 새로운 이사 48명을 선임하는 안건을 올리겠다면서 임시 주총 개최를 요구했다. 아워홈이 이를 거부하자 구 전 부회장 측은 법원에 임시 주총 허가를 요청했고 법원이 이를 받아들여 이날 주총을 열 수 있게 됐다. 구 전 부회장의 이사진 교체 요구는 본인에게 우호적인 이사진을 선임해 지분 매각을 원활하게 추진하려는 목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구 전 부회장은 장녀 미현 씨의 지분을 묶어 매각을 추진해왔다. 아워홈 지분을 매각하기 위해서는 이사회에서 이사 3분의 ...

    한국경제 | 2022.06.30 11:31 | YONHAP

  • thumbnail
    아워홈 임시주총서 이사진 교체안 부결…경영권 분쟁 일단락되나

    ... 이사 48명을 선임하는 안건을 올리겠다면서 앞서 임시 주총 개최를 요구했다. 아워홈이 이를 거부하자 구 전 부회장 측은 법원에 임시 주총 허가를 요청했고 법원이 이를 받아들여 이날 주총을 열 수 있게 됐다. 구 전 부회장의 이사진 교체 요구는 본인에게 우호적인 이사진을 선임해 지분 매각을 원활하게 추진하려는 목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아워홈 지분을 매각하기 위해서는 이사회에서 이사 3분의 2 이상의 동의를 얻어야 가능하다. 이에 더해 일각에서는 구 전 ...

    한국경제 | 2022.06.30 10:4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