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15,5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양승동 KBS 사장 "역할 부족 비판과 공영방송 필요성 인정 공존"

    ... 양승동 KBS 사장은 최근 국민참여단을 대상으로 시행한 공론조사에서 79.9%가 수신료 현실화에 찬성했다는 결과가 나온 데 대해 조심스러운 입장을 보였다. KBS가 수신료를 현행 2천500원에서 3천840원으로 인상하는 안을 이사회에 상정했을 때만 해도 거셌던 비판 여론을 생각하면 고무적인 결과일 법도 하지만 양 사장은 "KBS가 공적 책무를 강화하는 것을 전제로 동의해줄 수 있다는 뜻으로 받아들인다"고 강조했다. 최근 여의도 KBS에서 만난 양 사장은 ...

    한국경제 | 2021.06.11 08:00 | YONHAP

  • thumbnail
    美당국자 "북ICBM, 본토 어디든 타격용 설계…한일과 관계중요"

    ... 중요한 억지력을 제공한다"고 평가했다. 또 미국이 한국, 일본과 확장억제대화를 오랫동안 진행해 왔다면서 역내의 억지력 원칙과 더 넓은 위협에 관한 공동의 관점 개발을 돕고 있다고 말했다. 돌턴 대행은 북한에 대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안을 위반하는 불법적 핵무기와 탄도미사일 능력을 계속 만들어내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북한의 핵 능력은 우리 동맹에 중대하고 점점 커지는 위협을 구성한다"며 "북한이 실험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은 미 본토 어디든지 타격할 ...

    한국경제 | 2021.06.11 06:30 | YONHAP

  • thumbnail
    미국, 이란 석유 부문 제재 일부 해제…"핵협상과 관련 없어"

    ... 관련 없다"고 전했다. 이란은 지난 4월 초부터 빈에서 러시아, 중국, 프랑스, 영국, 독일 측과 만나 핵합의 복원을 협상 중이며, 미국과는 간접적으로 접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란 핵합의는 2015년 이란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개 상임이사국(미국·영국·프랑스·러시아·중국) 및 독일 등 6개국과 맺은 것으로, 이란 핵 활동을 제한하는 대신 대이란 제재를 해제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그러나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전 대통령이 2018년 합의 탈퇴를 선언하고 ...

    한국경제 | 2021.06.11 04:05 | YONHAP

  • thumbnail
    유럽의회, '여객기 강제착륙' 벨라루스 추가 제재 촉구

    ... 여객기를 전투기까지 동원해 벨라루스 수도 민스크 공항에 강제 착륙시켰다. 착륙 직후 프라타세비치는 민스크 공항에서 체포됐으며 이후 벨라루스 당국이 그를 구금하기 위해 여객기를 납치했다는 국제적 비난 여론이 거세게 일었다. EU 이사회는 이번 사건에 대응해 지난 4일 모든 벨라루스 항공사의 EU 역내 영공 통과, EU 공항 접근을 금지하는 제한 조치 도입을 결정했다. EU는 이미 지난해 벨라루스 대통령 선거 후 부정 선거를 주장하며 루카셴코 대통령 퇴진을 요구하는 ...

    한국경제 | 2021.06.11 00:20 | YONHAP

  • thumbnail
    '1세대 디벨로퍼' 신영 첫 전문경영인…"내실 다지고 사업 확대"

    ... 체제로 전환하며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 그 중심에는 김성환 신영 사장(사진)이 있다. 그는 “내실을 추구하면서도 안정적으로 사업할 후보지를 지속적으로 발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영은 지난 4월 초 이사회를 열고 김성환 신영건설 대표를 신영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했다. 1989년 설립 이후 32년 만에 전문경영인 체제로 전환한 것이다. 정춘보 회장은 대표이사에서는 물러났지만 계열사를 아우르는 그룹 총괄회장 역할은 그대로 맡는다. 김 ...

    한국경제 | 2021.06.10 18:07 | 김진수

  • thumbnail
    김명자, 효성 첫 여성 이사회 의장에

    효성그룹이 김명자 전 환경부 장관(사진)을 지주사 ㈜효성 이사회 의장으로 선임했다. 10일 업계에 따르면 효성은 올 3월 이사회를 통해 임기 만료로 퇴임한 박태호 전 의장 후임으로 김 전 장관을 선임했다. 효성이 여성 의장을 선임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고, 국내 기업집단 중에서도 첫 사례다. 김 의장은 서울대 화학과를 나와 미국 버지니아대에서 박사학위를 받고 숙명여대 교수, 환경부 장관, 17대 국회의원 등을 지냈다. 2017년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에서 ...

    한국경제 | 2021.06.10 17:53 | 김형규

  • thumbnail
    비트코인 쓸모는 '블랙머니'?…해킹 몸값 지불 잇따라(종합2보)

    ... 몸값이 가상화폐로 지급된다면 검거 가능성이 더 낮아져 유사 범죄가 잇따를 공산이 크다. 미국의 감시와 제재로 국제 금융거래가 제한된 북한과 이란이 가상화폐에 눈길을 두는 것도 이런 특징 때문이다. 지난 3월 공개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산하 대북제재위원회의 전문가패널 보고서에 따르면 북한은 핵·미사일 개발 자금을 대려고 2019년부터 2020년 11월까지 약 3억2천만달러(약 3천400억원) 상당의 가상자산을 훔쳤다고 한 회원국이 보고했다. 북한은 훔친 가상화폐를 중국 ...

    한국경제 | 2021.06.10 17:36 | YONHAP

  • thumbnail
    이경수 신임 과기혁신본부장…세계적인 인공태양 전문가

    ... 물리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텍사스주립대(오스틴 캠퍼스)에서 물리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미국 매사추세츠공대(MIT) 플라스마연구센터에서 책임연구원으로 일한 뒤 국가핵융합연구소장을 거쳐 국제핵융합실험로(ITER) 국제기구 부총장과 이사회 부의장 등을 역임했다. 국가핵융합연구소에서 한국 인공태양 '케이스타'(KSTAR) 프로젝트 총괄책임자로, 케이스타의 성공을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케이스타는 지난해 세계 최초로 섭씨 1억 도의 초고온 플라스마를 20초 동안 운전하는 ...

    한국경제 | 2021.06.10 17:28 | YONHAP

  • thumbnail
    '인적분할' 시동건 SK텔레콤…500원→100원 '액면분할'도

    SK텔레콤이 기업분할 및 주식 액면분할 작업에 착수했다. SK텔레콤은 10일 이사회를 열어 회사를 통신기업과 투자전문기업으로 나누는 기업분할 계획서를 결의했다. 분할 방식은 인적분할로 비율은 존속회사(통신기업) 약 0.607, 신설회사(투자전문기업) 약 0.392다. 존속회사는 SK텔레콤 사명을 유지하고 통신업과 인공지능(AI), 디지털인프라 사업에 주력한다. 메타버스, 모바일에지컴퓨팅(MEC) 클라우드 사업, 구독 서비스 등 통신업 기반 신사업도 ...

    한국경제 | 2021.06.10 17:26 | 선한결

  • thumbnail
    中왕이, 정의용에 美 비난하며 "잘못된 장단 따라가선 안돼"(종합2보)

    한국과 '정치적 공감대' 강조…"美 인도·태평양 전략에 강력 반대" 중국, 시진핑 방한 언급없이 정의용 '하나의 중국' 견지했다고 발표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를 앞둔 가운데 왕이(王毅) 중국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정의용 외교부 장관과 통화에서 미국 주도의 대(對)중국 압박인 인도·태평양전략을 비난하면서 한국에는 "잘못된 장단에 따라가지 말라"고 경고했다. 또한, 최근 미국의 반도체 등 공급망 강화 전략을 의식한 듯 한국과...

    한국경제 | 2021.06.10 17:0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