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9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올해 여자바둑리그 18전18승 '신화' 최정 9단

    ... 열리는 국제 바둑대회인 오청원배 세계여자바둑선수권대회에서도 좋은 성적을 올리겠다”고 말했다. 최 9단은 “‘여제’라는 칭호로 불리기엔 많이 부족하다”고 겸손하게 말했다. 천재로 불린 이세돌, 돌부처로 불린 이창호 등 선배 기사들과 비교하면 자신은 무척 평범하다는 얘기다. 최 9단은 “모든 경기 하나하나가 죽을힘을 다해 이긴 경기”라며 “최근에는 중요한 대회들을 치르고 있어서 연습량을 기존보다 ...

    한국경제 | 2021.09.22 16:55 | 배태웅

  • thumbnail
    "ESG는 리스크 아닌 기회…선점하는 기업만 살아남는다"

    이세돌과 알파고 중 더 많은 탄소를 배출하는 쪽은 어디일까요.” 유웅환 SK텔레콤 ESG혁신그룹장(부사장)이 8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제2회 대한민국 ESG 경영포럼 자문회의’에서 던진 질문이다. 정답은 바둑 인공지능(AI)인 알파고다. 그는 “알파고가 데이터 연산 과정에서 배출하는 탄소는 사람보다 수십만 배 많다”며 “디지털 기술의 ‘탄소발자국’을 ...

    한국경제 | 2021.09.08 17:56 | 박한신/이수빈/구은서

  • thumbnail
    '신안 다이몬드 제도 연결'…추포~비금 연도교 사업 본격화

    ... 6지구 중 추포~비금 연도교 사업비는 3천827억원이며 총연장 10.41km다. 추포~비금 연도교가 개통하면 목포에서 비금까지 해상으로 120분 이상 걸렸던 통행시간이 육상 60분 이하로 단축된다. 육로와 연결되는 비금도는 이세돌바둑기념관·명사십리 해변·대동염전·내촌 돌담길·선왕산 등 관광지 접근성이 개선돼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하는 전남의 대표 관광 명소로 발돋움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추포~비금 연도교 사업은 섬 주민 숙원에도 2011년과 2014년 예타 ...

    한국경제 | 2021.09.06 15:03 | YONHAP

  • thumbnail
    [홍성호 기자의 열려라! 우리말] '인공지능'은 'AI'의 벽을 넘을 수 있을까?

    전 세계 이목을 끌었던 인간 대 인공지능(AI) 간 반상 대결이 펼쳐진 지 벌써 5년이 지났다. 프로바둑기사 이세돌 9단과 구글의 인공지능 알파고가 맞붙은 이 대국은 우리 사회에 ‘AI 쇼크’를 불러왔다. 동시에 우리말에는 ‘AI’란 영문약자의 위세를 한껏 떨쳐낸 계기가 됐다. AI는 인공지능·조류인플루엔자 두 가지 뜻 우리말 가운데 ‘말 대(對) 말’ 세력싸움으로 주목할 ...

    한국경제 | 2021.09.06 09:00 | 홍성호

  • thumbnail
    [종목 집중분석] '기·승·전·엔비디아'…AI·자율주행·메타버스로 가는 길은 엔비디아로 통한다

    ... 시대 엔비디아의 주가 그래프를 보면 2번의 빅 사이클이 등장한다. 2016년부터 2018년까지 주가는 약 3배 뛰었다. 분기점이 된 것은 구글 딥마이드가 개발한 인공지능(AI) 알파고의 등장이다. 2016년 AI 알파고와 이세돌의 대국 이후 전 세계적으로 AI 산업이 급성장했다. AI를 구현하는 핵심 기술은 '딥러닝'이다. 사람의 신경망을 모방한 수많은 인공 신경망을 통해 기계가 학습하기 위해서는 어마어마한 규모의 단순 연산이 반복돼야 ...

    한국경제 | 2021.09.03 18:58 | 고재연

  • thumbnail
    "나도 모르는 새 복제품이?"…NFT 억대 복제품 사기 횡행

    ... NFT 발행에 나선 가운데 허점을 이용한 도용 사기도 빈번한 것으로 드러났다. NFT는 가상화폐에 쓰이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위변조와 복제가 불가능한 디지털 파일로 제작한 것이다. 세상에 단 하나 뿐인 파일이라는 이유로 이세돌이 알파고를 무너뜨린 대국을 담은 NFT는 1억 7000만 원에 낙찰됐다. 이처럼 고액에 거래되는 NFT 아트를 판매하기 위한 온라인 아트 판매 플랫폼도 수십 대 등장하고 있다. 하지만 시장이 커짐에 따라 작품 도용 등 저작권 침해 우려가 ...

    한국경제TV | 2021.08.27 13:41

  • thumbnail
    [CEO의 서재] 사람 대체할 '괴물 AI'는 없다!

    이세돌 기사가 알파고에 1 대 4로 패했던 충격적 사건 이후 5년이 지났다. 그 사이 딥러닝 기술은 더 진화하면서 의료, 행정, 경영, 오락 등 여러 분야에서 응용되는 성과를 낳고 있다. 레이 커즈와일이 말했던 특이점 시대가 정말 도래할 것인가? 이와 동시에 인간의 일자리는 전부 인공지능(AI)에 뺏기고 말 것인가? 미국의 저명한 기술문명 비평가인 조지 길더는 《AI로 게임하기(Gaming AI)》에서 희망과 불안으로 뒤섞인 이 전망을 새로운 관점에서 ...

    한국경제 | 2021.08.18 17:43

  • thumbnail
    코로나 대격변…삼성만 주력사업 10년째 그대로

    ... 업종은 벤처캐피털이다. 구글의 지주회사인 알파벳 전체 순이익 중 20~25%가 벤처캐피털 자회사인 구글벤처스에서 나온다. 지분 투자가 아니라 경영권을 인수한 기업도 수두룩하다. 구글은 2010년부터 160여 개 기업을 사들였다. 이세돌을 이긴 바둑 인공지능(AI) 프로그램을 개발한 회사로 유명한 딥마인드 등 최첨단 기술 스타트업들이 구글 문패를 달았다. 코로나19 시대의 승자로 불리는 유튜브도 마찬가지다. 구글은 2006년 유튜브를 인수하며 동영상 스트리밍 시장을 개척, ...

    한국경제 | 2021.08.10 17:55 | 송형석

  • thumbnail
    '바둑 삼국지' 농심배 한국대표팀 와일드카드에 원성진 9단

    ... 9단이 나란히 통과했다. 마지막 한자리인 와일드카드에 랭킹 5위인 원성진이 선정되면서 대표팀은 완전체를 이루게 됐다. 그동안 농심배 와일드카드에는 이창호 9단이 9차례 뽑혀 최다를 기록했고 김지석 9단이 3번, 조훈현·유창혁·이세돌 9단이 2번씩, 최철한·강동윤·박정환·신민준 9단이 한 번씩 뽑혔다. 원성진이 와일드카드를 받은 것은 처음이다. 원성진은 삼십 대 중반의 나이에도 올해 24승 8패 승률 75%를 기록, 8년 만에 '톱5'에 복귀했다. 그는 ...

    한국경제 | 2021.08.09 17:22 | YONHAP

  • thumbnail
    신진서, 변상일 꺾고 '명인' 등극…국내 5관왕 달성

    ... 1국 패배 뒤 내리 2연승을 거둔 신진서는 생애 처음 명인 타이틀을 획득했다. 또한 신진서는 국내 바둑사에서 9번째 '명인'이 됐다. 그동안 명인전에서는 이창호(13회) 9단, 조훈현(12회) 9단, 서봉수(7회) 9단, 이세돌(4회) 9단, 박영훈(3회), 조남철(2회) 9단, 김인(1회) 9단, 최철한(1회) 9단 등 8명 만이 우승컵을 차지했었다. 대국 후 신진서는 "전통의 명인전을 부활시킨 한국일보와 SG그룹에 감사드리며 내년에도 타이틀을 지킬 ...

    한국경제 | 2021.08.07 17:5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