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5,9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AI와 인간, 이세돌 vs 알파고 이후 세기의 대결

    ... AI, 최고의 프로파일러와 얼굴 인식만으로 사람의 마음을 읽는 AI, 박세리와 골프 치는 AI 등 흥미진진한 대결이 예고됐다. 이 밖에도 주식 투자 등 총 6개 분야에서 인간과 AI가 겨룬다. 이는 인류에게 충격을 줬던 바둑기사 이세돌 9단과 알파고의 대국 이후 4년 만에 펼쳐지는 인간과 AI 간 대결이라 주목받는다. 제작진은 "그동안 AI가 인간의 두뇌를 뛰어넘어 인류를 지배할 것이라는 두려운 예측도 있지만, 사람과 공존하며 인간의 삶을 더욱 풍요롭게 하는 유용한 ...

    한국경제 | 2020.11.06 10:19 | YONHAP

  • thumbnail
    '마우스 조작 실수' 신진서, 삼성화재배 결국 준우승(종합)

    ... 많은 부분에서 노력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결승 대국 직전까지 13연승을 달리다 커제에게 2연패를 당한 신진서는 올 시즌 성적도 57승 7패로 승률이 89%로 조금 떨어졌다. 커제는 삼성화재배에서 통산 4번째 우승을 차지해 이세돌 전 9단과 최다우승 타이를 이뤘다. 중국 현지에서 열린 우승 시상식에 참석한 커제는 "중반에 실수를 많이 해서 3국을 준비해야 하나 했지만, 후반에 신진서 9단이 긴장했던 것 같아 역전할 수 있었다"라고 전했다. 삼성화재배 ...

    한국경제 | 2020.11.03 18:00 | YONHAP

  • thumbnail
    신진서, 삼성화재배 결승 2국 역전패…아쉬운 준우승

    ... 중반으로 접어들며 커제의 돌을 몰아쳐 한때 유리한 형세를 만들었다. 그러나 끝내기로 접어들며 실수를 저질러 형세가 미세해졌고 결국 역전패를 당했다. 결승 대국 직전까지 13연승을 달리다 커제에게 2연패를 당한 신진서는 올 시즌 성적도 57승 7패로 승률이 89%로 조금 떨어졌다. 커제는 삼성화재배에서 통산 4번째 우승을 차지해 이세돌 전 9단과 최다우승 타이를 이뤘다. 삼성화재배 우승 상금은 3억원, 준우승 상금은 1억원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1.03 16:02 | YONHAP

  • thumbnail
    신진서, 삼성화재배 첫 결승 진출…커제와 3번기 대결(종합)

    ...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지난 2월 LG배에서 정상에 오르며 세계대회에서 첫 우승컵을 안았던 신진서는 삼성화재배에서 메이저 세계대회 두 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신진서가 삼성화재배에서 우승하면 1999년 이창호 9단, 2008년 이세돌 9단에 이어 한국이 주최하는 메이저 세계대회를 동시 석권한 세 번째 선수가 된다. 이날 건너편 준결승에서는 중국의 커제 9단이 양딩신 9단에게 234수 만에 불계승했다. 이로써 삼성화재배 결승은 한국과 중국 랭킹 1위인 신진서와 ...

    한국경제 | 2020.10.31 17:09 | YONHAP

  • thumbnail
    "AI로 사라지는 직업 거의 없어…바뀌는 것은 일하는 방식뿐"

    2016년 구글의 바둑 인공지능(AI) ‘알파고’가 이세돌 9단과의 5번기에서 4승 1패로 압도적 승리를 거둔 뒤 전 세계는 ‘AI 쇼크’에 빠졌다. 머지않아 AI가 사람을 대체할 것이라는 비관론이 잇따랐다. 마틴 플레밍 전 IBM 수석이코노미스트(사진)는 21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이메일 인터뷰에서 이 같은 비관론에 일침을 가했다. 그는 “AI의 등장으로 사라지는 직업은 거의 없을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0.10.21 17:52 | 이승우

  • thumbnail
    "인간 넘어선 로봇, 수백년 뒤에나 가능…AI 일자리 창출 간과 말라"

    ... 있다”며 “정부는 해당 기술에 누구나 동등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보장해야 한다”고 했다. “코딩 교육 전에 과학·인문학이 우선” 한국에선 2016년 구글 알파고가 이세돌 프로 바둑기사를 누른 이후 코딩 교육 열풍이 불고 있다. 조던 교수는 여기에 따끔한 일침을 가했다. 그는 “성인도 이해하지 못할 C언어(컴퓨터 프로그래밍 언어)를 초등학생에게 가르칠 필요가 없다”고 했다. 그러면서 “과학과 ...

    한국경제 | 2020.10.18 17:13 | 김우섭

  • thumbnail
    천사섬 신안 "섬마다 미술관·박물관"…日 나오시마 같은 '예술섬'으로

    ... 목포에서 다리를 건너면 가장 먼저 만나는 압해도의 저녁노을미술관을 비롯해 흑산도의 새조각박물관·박득순미술관·철새박물관, 자은도의 1004섬 수석미술관과 세계조개박물관, 암태도의 에로스서각박물관, 비금도의 이세돌바둑박물관, 하의도의 천사상미술관, 증도의 갯벌생태전시관, 안좌도의 세계화석광물박물관 등 11곳은 이미 완공돼 운영 중이다. 신안 출신인 우암 박용규 화백의 작품 기증을 계기로 2014년 개관한 저녁노을미술관은 연평균 15만 명 ...

    한국경제 | 2020.10.18 17:11 | 서화동

  • thumbnail
    미래사회 인간의 역할은…양아치 개인전 '갤럭시 익스프레스'

    ... 담았다. 그는 "이미 인간에 대한 감시가 일상화돼 있고 빅데이터와 로봇 등이 인간의 일을 장악하고 대신한다"라며 "무섭기도 하지만 정말 인간이 해야 할 일은 무엇인지 찾아야 할 때"라고 말했다. 그는 반상을 호령했던 바둑기사 이세돌이 인공지능과의 대국 후 은퇴한 것을 언급하며 "인간은 이제 데이터에 끌려가지 않고 데이터를 초월하는 역할을 해야 한다"라며 "더 인간다운 삶을 사는 방향으로 생각을 전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무서운 속도로 발전한 기계가 이타적인 ...

    한국경제 | 2020.10.15 11:43 | YONHAP

  • thumbnail
    [Hello AI]'일기예보'처럼 금융시장 예측한다…AI 투자자문 플랫폼 만든 '신한AI'

    ... 상품·서비스, 리스크 분야에서 세 개의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었다. 최근 금융사에서 AI의 활용에 대한 관심이 높다. 신한금융그룹이 전문 자회사까지 세운 이유는 뭘까. 그 시작은 '보물섬 프로젝트'로 거슬러 올라간다. 알파고와 이세돌 기사의 바둑 결전을 벌인 2016년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은 AI를 금융에 접목하라는 특명을 내렸다. 보물섬 프로젝트 시장 예측률이 87%에 이르자 조 회장은 “이 정도면 독립된 자회사로 출발해도 되겠다”고 결단했다. 국내 1세대 ...

    한경Business | 2020.10.12 18:40

  • thumbnail
    Premium [한국경제신문 편집국장입니다] KED글로벌 출격…한경이 완전히 달라집니다

    ... 바로 가기 ▶ 관련 기사 바로 가기 ▶ 관련 기사 바로 가기 2020년 주식투자는 인간의 완승 vs AI의 완패 투자업계에서 로보어드바이저란 이름의 AI(인공지능)가 각광을 받은 것은 구글의 알파고가 2016년 바둑기사 이세돌을 굴복시킨 뒤였습니다. 하지만 지난 4년간 투자실적을 분석해보니 AI알고리즘을 작동시킨 펀드들의 수익률은 기대에 훨씬 미치지 못했습니다. 다수 펀드들이 저조한 실적으로 청산을 당하기도 했구요. 전문가들은 과거 데이터에 의존하는 ...

    모바일한경 | 2020.10.11 17:39 | 조일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