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5,9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해외 매체들도 NFT 시장 속속 가세…뉴욕타임스 기사 6억4000만원에 팔려

    ... 따르면 상반기 세계 NFT 거래 규모는 25억달러(약 2조8000억원)로, 1년 전 같은 기간(1370만달러)의 182배에 달했다. 디지털 아티스트 비플이 제작한 10초 분량의 동영상이 660만달러(약 74억원)에 판매되기도 했다. 이세돌 9단이 알파고를 꺾은 대국 기록, 잭 도시 트위터 창업자가 남긴 최초의 트윗, 스티브 잡스 애플 공동창업자가 20대 때 쓴 입사지원서 등도 NFT 장터에서 거래됐다. 블록체인업계는 “어떤 것이든 디지털화해 자유롭게 사고팔 ...

    한국경제 | 2021.08.05 17:34 | 임현우

  • thumbnail
    사람 두뇌 닮은 'AI칩' 장착…휴대폰을 슈퍼컴처럼 쓴다

    ... ‘본 적이 없는’ 장애물이 튀어나와도 이를 알아서 피하는 자율주행차를 만들 수 있다. 그동안 대부분 DRL은 전력 소모가 큰 CPU(중앙처리장치)와 GPU(그래픽처리장치) 위에서 소프트웨어로 구현해 왔다. 바둑기사 이세돌과 대국으로 유명한 구글 딥마인드의 알파고는 176개 GPU, 1202개 CPU로 이뤄진 DRL 기계였다. 이런 한계로 DRL은 노트북, 스마트폰 등 작은 정보기술(IT) 기기에선 구현이 어려웠다. 유 교수팀은 모바일 기기에서도 DRL을 ...

    한국경제 | 2021.07.16 18:13 | 이해성

  • thumbnail
    [인터뷰 전문] 윤건수 DSC인베스트먼트 대표, "1등이 모든 걸 갖는 세상 온다…어떻게든 포트에 담아야"

    ... 오는 형태가 된다. 이렇게 된다면,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또 코인으로 보상을 주고받는 세상이 올 수 있는데 지금 성장하는 세대에게 있어 이것이 중요한 시장이 될 것이라 예상한다. NFT(대체불가능한토큰)도 마찬가지다. 그림과 이세돌의 기보를 토큰으로 만들어 실제로 만질 수도 없음에도 거래를 한다는 것이 성장한 세대의 입장에서는 와 닿지 않을 수 있으나 성장하고 있는 세대의 입장에서는 크게 다가올 수 있다는 것을 무시할 수 없다고 생각한다. ▷메타버스에 대한 ...

    한국경제 | 2021.07.15 09:22 | 황정환, 김종우

  • thumbnail
    '강남 빌딩값' 170억대 바이올린…비밀이 곰팡이라고? [김수현의 THE클래식]

    ... 만들기 위해 끊임없이 연구하고 밤을 새우고 나무를 갈고, 바니시칠을 해댄 스트라디바리의 장인정신이 첨단기술 또는 한낱 화학적 시도로 변형된 목재로 대체될 수 있다면 인간으로서 허무한 감정이 들 것입니다. 지금은 은퇴한 프로바둑기사 이세돌이 구글의 인공지능(AI) 알파고와 벌였던 대국에서 우리 모두가 느낀 서운하면서도 묘한 기분처럼 말이죠. 사랑과 슬픔, 분노와 즐거움과 같은 인간의 고유 감정을 표현하면서 어떤 이는 희열을 느끼고, 어떤 이는 위로를 받게 되는 게 음악입니다. ...

    한국경제 | 2021.07.04 07:12 | 김수현

  • thumbnail
    전남 섬 학생들 인공지능·소프트웨어에 '흠뻑'

    ... 활동, 로봇 군무를 코딩으로 동작시키는 활동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경험했다. 3개 기관은 섬 지역이 많은 전남지역의 특수성을 반영해 2019년부터 '섬으로 찾아가는 AI(인공지능)·소프트웨어 교육'을 하고 있다. 도 교육청 위경종 교육국장은 "비금도 출신인 이세돌 바둑기사가 세계 최초로 인공지능 알파고를 이겼던 것처럼 전남 섬 지역 학교에서도 인공지능 미래사회를 이끌어가는 세계적인 미래인재가 나올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02 15:20 | YONHAP

  • thumbnail
    [책마을] 알파고 그후 5년, 변화는 생각보다 더뎠다

    2016년 구글의 바둑 인공지능(AI) 알파고가 이세돌 기사를 4승1패로 꺾은 뒤 사람들은 AI에 대한 환상에 빠졌다. 에릭 슈밋 전 구글 최고경영자(CEO)를 비롯한 많은 전문가는 AI의 능력이 몇 년 안에 인간을 초월할 것이라고 호언장담했다. AI의 발전으로 일자리가 사라지고 인간 소외가 초래될 것이라는 우려도 나왔다. 하지만 예상과 달리 5년이 지난 지금도 사람들의 생활은 거의 바뀌지 않았다. 미국 뉴욕대 교수인 세계적 인지과학자 게리 마커스와 ...

    한국경제 | 2021.07.01 18:15 | 성수영

  • thumbnail
    성큼 다가온 인공지능 시대…인문학적 성찰 강조한 총서 출간

    'AI 시대, 행복해질 용기'·'미래는 AI의 것일까?'·'인공 지능 없는 한국' 2016년 3월 구글 딥마인드의 바둑 인공지능(AI) 알파고와 세계 최정상급 기사 이세돌 9단의 바둑 대결은 '세기의 대국'으로 불리며 전 세계인의 주목을 받았다. 이후 광고와 언론, 정부, 기업 등에서 '인공지능' 용어를 자주 쓰면서 사회 담론장의 주요 주제가 됐다. 중앙대 인문콘텐츠연구소 HK플러스(+) 인공지능인문학사업단은 이런 상황에서 AI를 둘러싼 담론장 ...

    한국경제 | 2021.06.28 09:31 | YONHAP

  • thumbnail
    오순영의 AI 티키타카 <1> 우리가 인공지능에 기대하는 것

    ... 왓슨의 우승으로 끝났다. 그리고 2016년 3월. 드디어 대한민국 국민의 머릿속에 ‘인공지능’, ‘알파고’를 심어 넣는 빅 이벤트가 등장한다. 구글 딥마인드의 인공지능 바둑 프로그램과 이세돌 9단의 대국이다. 서울에서 열린 총 5회 대국의 결과는 4승 1패, 인공지능 알파고의 완승이라는 충격의 역사다. 인공지능이 인간과 대결할 수 있는 존재라고 대중들의 머릿속에 강하게 기억되기 시작한 시점이 이때였을 것이다. 그런데 ...

    한국경제 | 2021.06.23 23:49 | 오춘호

  • thumbnail
    [김병희의 광고·마케팅 기상도] 창의성 영역까지 넘보는 인공지능

    ... 물론이거니와 광고계에도 놀라운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 그동안 인공지능(AI)이 아무리 뛰어나다고 해도 인간의 창의성 영역은 넘보지 못하리라는 막연한 믿음이 있었다. 아니, 우리가 그렇게 믿고 싶었는지도 모른다. 2016년 3월 이세돌이 알파고에 1승4패로 졌을 때도 놀라긴 했지만 인공지능이 바둑 규칙을 달달 외운 결과로 애써 해석하며 위로했다. 그런데 상상력과 창의성이 생명이라고 할 수 있는 광고 크리에이티브 분야에서 인공지능의 역할은 실로 놀라울 정도다. ...

    한국경제 | 2021.06.13 17:31

  • thumbnail
    김인중이 전하는 딥러닝의 세계<1>AI는 어떻게 창의성을 갖는가?

    ... 모사할 수는 있다. 이러한 AI기술은 창의적인 인간 예술가들이 더욱 훌륭한 예술작품을 만드는데 활용될 수도 있다. 또 AI는 다른 종류의 감동을 줄 수 있다. AI가 만든 예술품의 진정한 작가는 AI를 만든 인간이다. 알파고가 이세돌을 이겼을 때 개발자들이 느꼈을 감동은 이세돌이 알파고를 이겼을 때 우리가 느꼈던 감동을 훨씬 능가하리라 생각한다. 수십 년 동안 넘지 못했던 기술의 벽을 최초로 넘어선 사건이기 때문이다. AI가 만든 예술작품의 창의성을 무시하거나 ...

    한국경제 | 2021.06.10 00:21 | 오춘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