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911-5920 / 5,9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창호 9단 꺾을 자신있다" .. 이세돌 3단 인터뷰

    -올시즌 2승을 거둔 비결은. "운이 좋았다. 작년보다 집중력이 나아지고 올해초 32연승을 해 자신감이 붙었다. 자신감이 승부에서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나의 우승소식에 아버지가 가장 기뻐할 것이다" -최종국에서 승리를 확신한 때는. "우상귀에서 백집을 잡았을 때 좋았다고 생각했지만 계가가 되지 않았다. 이번 대회에서는 이겼지만 내용면에서는 졌다고 생각한다" -최근 기성전 도전자결정전에서는 유9단에게 2연패당했는데. "실력이...

    한국경제 | 2000.12.21 00:00

  • 무서운 10대...올 2개 타이틀 획득 .. n016배 배달왕기전

    이세돌 3단이 배달왕에 등극했다. 흑을 쥔 이 3단은 20일 한국기원에서 열린 제8기 배달왕기전 결승 최종국에서 유창혁 9단과 접전끝에 불계승을 거뒀다. 지난 6일 박카스배 천원전 타이틀을 따내 서봉수 9단과 이창호 9단에 이어 역대 세번째 10대 타이틀 홀더가 됐던 이세돌은 이로써 타이틀을 따낸 첫해에 2관왕에 오르게 됐다. 올 상반기 파죽의 32연승으로 돌풍을 일으켰던 이 3단은 올들어 유창혁 9단을 비롯 이창호 9단,조훈현 9단,서봉수 ...

    한국경제 | 2000.12.21 00:00

  • 초반부터 접전...중원이 관건 ..ⓝ016배 배달왕기전

    ⓝ016배 제8기 배달왕 타이틀은 누구품에 안길 것인가. 배달왕 유창혁(34) 9단과 이세돌(17) 3단이 20일 한국기원에서 열린 배달왕기전 도전 5번기 최종국에서 타이틀 쟁취를 위해 격돌했다. 결승 4국까지 2승2패를 기록,최종국에서 만난 두 기사는 한치의 양보도 없이 시종 박진감 넘치는 접전을 펼쳤다. 이 대회는 한국경제신문사와 한국통신하이텔이 주최하고 한국통신프리텔이 후원하고 있다. ▶오후 4시 현재 이날 대국에서 유 배달왕이 이길 ...

    한국경제 | 2000.12.21 00:00

  • [바둑계] 유창혁-이세돌 20일 '최후 결전'

    유창혁 배달왕과 이세돌 도전자가 올 시즌 바둑판도를 확정짓는 최후의 결전을 갖는다. 오는 20일 한국기원에서 한국경제신문사와 한국통신하이텔이 공동 주최하고 한국통신프리텔이 후원하는 ⓝ016배 제8기 배달왕기전 도전기 제5국에서 맞붙는 것. 새천년 첫해 바둑판도를 결산한다는 점에서 이번 대국의 의미는 크다. 도전기 전적 2승2패를 기록한 이후 유창혁 9단은 삼성화재배 타이틀을 따냈고 이세돌 3단은 천원전 정상에 섰다. 이 3단이 최종국에서 이길 ...

    한국경제 | 2000.12.16 00:00

  • 이세돌 첫 타이틀 획득 .. 박카스배 천원전 3승무패

    "불패 소년" 이세돌(17)이 생애 첫 타이틀을 획득했다. 이세돌 3단은 6일 한국기원 특별대국실에서 열린 제5기 박카스배 천원전 결승5번기 제3국에서 유재형 4단에게 1백64수만에 백 불계승을 거둬 종합전적 3승 무패로 우승했다. 이세돌은 유창혁 9단과 서봉수 9단 등 정상급 기사들을 물리치고 결승에 오른 뒤 마침내 우승컵을 안아 향후 한국 바둑에 판도 변화를 예고했다. 이날 이세돌은 초반 포석 난조로 불리한 형국이었으나 중반 전투에서 패싸움 ...

    한국경제 | 2000.12.07 00:00

  • 이세돌, 유창혁잡아 승부원점 .. n016배 배달왕기전

    ''불패소년'' 이세돌(17) 3단이 배달왕 유창혁(34) 9단을 꺾고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이세돌 3단은 4일 서울 동작구 신대방동 한국통신하이텔 사옥에서 열린 n016배 제8기 배달왕기전 도전 5번기 제4국에서 유창혁 배달왕에게 백으로 2백56수만에 3집반승을 거뒀다. 이로써 두 기사는 종합전적 2승2패로 오는 20일 제5국에서 최후의 승자를 가리게 됐다. 한국경제신문사와 한국통신하이텔이 공동 주최하고 한국통신프리텔이 후원한 이날 대국은 ...

    한국경제 | 2000.12.05 00:00

  • 中原싸움 관건...승부 예측불허 .. n016배 배달왕기전

    유창혁 배달왕의 우승 굳히기냐,이세돌 도전자의 회생이냐. 두 기사의 명운이 걸린 n016배 제8기 배달왕기전 도전 5번기 제4국이 4일 서울 동작구 신대방동 한국통신하이텔 사옥에서 열렸다. ▶오후 4시 현재 한국경제신문사와 한국통신하이텔이 공동 주최하고 한국통신프리텔이 후원한 이날 대국은 앞선 세 번의 대국보다 신중하게 진행됐다. 2승1패로 앞선 배달왕 유창혁 9단은 우승을 향한 마지막 사냥에 나섰고 이세돌 3단은 배수진을 친 채 응전했다. ...

    한국경제 | 2000.12.05 00:00

  • [바둑계] 10대 이세돌 타이틀 획득 '눈앞'..파죽의 2연승

    ''불패소년'' 이세돌(17)3단이 이창호(25)9단 이후 10대기사로 첫 국내기전 타이틀 쟁취를 눈앞에 뒀다. 이 3단은 1일 현재 ⓝ016배 제8기 배달왕기전과 박카스배 제5기 천원전 등 2개 기전 결승에 올라 왕위를 넘보고 있다. 한국경제신문사와 한국통신하이텔이 공동 주최하는 배달왕기전에서는 유창혁 9단에게 1승2패로 열세에 몰려 있지만 천원전에서는 유재형 4단에게 2연승을 거둬 1승만 남겨두고 있는 상태. 이 3단은 오는 4일 배달왕기전 ...

    한국경제 | 2000.12.02 00:00

  • 이세돌, 초반부터 白우변 맹공 .. 배달왕기전 도전3국

    ''불패소년'' 이세돌(17) 3단이 유창혁(34) 배달왕을 꺾고 ''세대교체의 기수''로 떠오를 것인가. 이세돌 3단은 20일 한국기원에서 열린 ⓝ016배 제8기 배달왕기전 도전 5번기 제3국에서 유창혁 배달왕에게 초반부터 맹공을 퍼부었다. 상대전적 1승1패인 두 기사에게 이번 대국은 타이틀을 차지하는 데 분수령이 되는 한판이다. 이번 대국에서 이 3단이 승리할 경우 4인방체제에 금이 갈 수도 있다. 흑을 쥔 이 3단은 변을 중시하는 미니 ...

    한국경제 | 2000.11.21 00:00

  • 유9단 불계승...1승 남았다 .. 배달왕기전 도전3국

    ''승부사'' 유창혁(34) 배달왕이 기울어진 판을 되살려 역전승을 일궈냈다. 유창혁 배달왕은 20일 한국기원내 바둑TV 스튜디오에서 열린 ⓝ016배 제8기 배달왕기전 도전 5번기 제3국에서 도전자 이세돌(17) 3단을 맞아 백으로 2백58수만에 불계승을 거뒀다. 유 배달왕은 이로써 종합전적 2승1패로 앞서며 1승만 추가하면 3연패를 이룩하게 된다. 제4국은 오는 12월4일 한국통신하이텔 사옥에서 열린다. 한국경제신문사와 한국통신하이텔이 공동 ...

    한국경제 | 2000.11.21 00:00